경인일보인사

 

새로운 경인일보 책임 경영체제 구축

김화양(73) 제19대 경인일보사 대표이사 사장이 3일 취임했다. 김 대표이사 사장은 이날 오전 11시 경인일보사 3층 대회의실에서 공식 취임식을 갖고 지난 72년간 경기·인천지역 언론발전을 선도해온 경인일보사가 수도권 대표 지역 언론으로 바로 서기 위해 구성원 모두가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김 사장은 "경인일보가 언론의 구실을 제대로 해왔는지, 사회적 책임을 다해왔는지, 지역사회를 선도하는데 얼마나 노력해 왔는지 이제 우리 스스로에게 되물을 때"라며 "새로운 경인일보를 만들기 위해 조직을 정비하고 책임 경영체제를 구축하겠다"고 강조했다. 조직내부 진단을 통해 그동안 경인일보가 안고 있던 문제를 과감하게 개선해 나가겠다는 의지도 밝혔다. 김 사장은 "저 혼자 해서 되는 일은 아니라고 생각한다. 모두가 동참해야 한다. 미약하지만 저부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1973년 경인일보에 입사한 김 사장은 1994년 경인일보 편집국장, 1999년 상무이사, 2000년 전무이사를 거쳐 2002년부터 2017년 3월까지 15년간 부사장 겸 주필을 역임했다. /강기정기자 kanggj@kyeongin.com3일 오전 수원 경인일보 본사 대회의실에서 열린 '제19대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 취임식'에서 김화양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하태황기자 hath@kyeongin.com

2017-04-03 강기정

경인일보 인사

<승진>▲ 편집국 지역사회부(연천·동두천) 부장 오연근▲ 편집국 지역사회부(포천) 부장 최재훈▲ 편집국 편집부 차장 김동철▲ 편집국 편집부 차장 안광열▲ 편집국 사회부 차장 이경진▲ 편집국 지역사회부(시흥) 차장 김영래▲ 광고국 디자인기술부 차장 유문영▲ 광고국 관리부 차장 최길용▲ 재무관리국 회계관리부 차장 김현수<전보>▲ 편집국 동부권취재본부장(용인) 윤재준▲ 편집국 국차장(총괄부국장) 윤인수▲ 편집국 동북부권취재본부장(성남) 장철순▲ 편집국 북부권취재본부장(의정부) 김규식▲ 편집국 지역사회부(광주)부국장 심재호▲ 논설위원실 논설위원 김선회▲ 편집국 사회부장 김순기▲ 편집국 디지털뉴스부장 김신태▲ 편집국 경제부장 박상일▲ 편집국 문화부장 이윤희▲ 편집국 체육팀장 김종화▲ 편집국 지역사회부(오산)부장 신창윤▲ 편집국 지역사회부(군포)차장 이성철▲ 편집국 지역사회부(의왕)차장 김대현▲ 편집국 지역사회부(하남)차장 문성호▲ 편집국 정치부 차장 김태성▲ 편집국 경제부 차장 최규원▲ 인천본사 경제부 차장 목동훈▲ 인천본사 정치부 차장 김명호▲ 편집국 정치부 기자 신지영▲ 편집국 사회부 기자 신선미▲ 편집국 사회부 기자 권준우▲ 편집국 사회부 기자 전시언▲ 편집국 경제부 기자 조윤영▲ 편집국 경제부 기자 이원근▲ 편집국 문화부 기자 공지영▲ 편집국 체육부 기자 강승호▲ 편집국 지역사회부 기자 김성주▲ 인천본사 사회부 기자 정운▲ 편집국 지역사회부(안성)기자 민웅기▲ 편집국 지역사회부(성남)기자 권순정 <2월 1일자>

2017-01-31 경인일보
1 2 3 4 5 6 7 8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