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당선 소감]신동헌 경기 광주시장 당선자 "교통난·난개발 난제 해결 노력"

"이번 승리는 광주의 변화를 열망하는 위대한 광주시민의 승리다."경기 광주 민선 7기를 이끌 수장으로 시민들의 압도적 선택을 받은 더불어민주당 신동헌(사진) 광주시장 당선자는 시민들에게 감사인사를 전하며 이같이 말했다.그는 "지난 16년간 무능하고 무책임했던 자유한국당의 지역독주를 막아달라는 절박한 심정으로 본인을 선택한 한 분 한 분의 마음을 소중히 간직하겠다"고 소회를 밝혔다. 그러면서 "선거운동을 하며 많은 시민을 만나 많은 이야기를 나눴고, 이를 잊지 않고 시정 운영에 반영해나가겠다"고 말했다.우선 교통난과 난개발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신 당선인은 "시민에게 진심으로 다가가고 교통난과 난개발 등 지난 10여 년간 쌓인 지역의 난제를 해결하기 위한 정책적 비전과 소신을 계속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또한 교육예산을 2배로 확대해 부끄럽지 않은 교육도시를 만들겠다는 복안도 제시했다. 시민존중 복지에도 힘쓰겠다는 당선자는 "장애인과 노인 등 어려움이 큰 이웃과 함께하는 광주를 만들겠다"며 이와 함께 "중소기업인과 소상공인이 일할 맛 나는 광주로 거듭나게 하겠다"고 강조했다. 신 당선자가 평소 지속적 관심을 보여온 농업분야와 관련해선 "농업인의 어려움을 가장 잘 아는 시장이 되겠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아울러 "문화광주로의 도약을 위해 광주의 문화인들과 함께 하겠다"는 뜻도 밝혔다."무엇보다 광주시민의 삶을 최우선으로 살피겠다"는 신 당선자는 "광주시민의 선택이 틀리지 않았음을, 시민 중심 행정을 통해 보여드리겠다"고 다시 한번 힘주어 말했다.경기 광주초, 광주중, 광주농고(현 광주중앙고)와 한영고를 거쳐 한양대 법학과 및 언론정보대학원 석사 과정을 마친 신 당선자는 광주농고에 수석 입학해 도비 장학금으로 공부했으며, 광주에선 처음으로 언론고시에 합격한 인물이기도 하다. 중앙일보, 동양방송, KBS 부장PD 출신으로, 이후 전국농민단체협의회 사무총장, 농촌경제연구원 선임연구원, 도시농업포럼 대표 등을 역임했으며 국회의장을 비롯 여야 국회의원 50명이 참여하는 '국회생생텃밭'을 탄생시킨 장본인이기도 했다. 광주/이윤희기자 flyhigh@kyeongin.com신동헌 광주시장 당선자

2018-06-20 이윤희

신동헌 민주당 경기 광주시장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공명선거 감시단 출범

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시장 후보 신동헌 선거대책위원회는 12일 6.13지방선거를 하루 앞두고 투표일 발생할 수 있는 각종 불법선거운동을 근절하고 공정선거 훼손 행위를 감시하기 위해 자원봉사자들을 중심으로 공명선거 감시단을 출범시켰다.신 후보는 "이번 지방선거가 정책 대결로 나아가지 못하고 네거티브로 혼탁해지고 있다는 점은 광주시민의 한 사람으로서 매우 안타깝다"며 "투표 당일까지도 흑색선전과 불법선거운동이 우려되는 만큼 공명선거 감시단과 함께 적극적으로 감시해야 한다"고 발족 취지를 밝혔다.공명선거 감시단은 ▲투표소로부터 100m 내에서 투표를 권유하는 행위 ▲특정 정당이나 후보자를 뜻하는 인쇄물, 확성기, 어깨띠, 조끼 등을 이용한 투표 권유 행위 ▲투표소 인근으로 선거인을 차량으로 실어 나르는 행위 ▲허위사실 유포나 비방목적의 흑색선전·가짜뉴스를 유포하는 행위 등 공정선거를 훼손하는 각종 불법·부정행위 등을 집중적으로 감시하고 적발 즉시 이를 광주시선거관리위원회로 신고할 계획이다.신 후보는 "지방선거는 지역을 위해 일할 시민의 대표를 선출하는 만큼 시민 모두가 함께하는 축제의 장이다. 그런 축제의 장이 불법선거운동으로 혼탁해지고 공명선거의 뜻이 훼손되는 것은 반드시 막아야 한다"며 광주시민들도 부정 및 불법선거운동 감시에 나서줄 것을 촉구했다. 광주/이윤희기자 flyhigh@kyeongin.com

2018-06-12 이윤희

홍승표 한국당 광주시장 후보, 나경원 의원과 출근길 유세 '지지 호소'

홍승표 자유한국당 경기 광주시장 후보는 11일 "이미 승기를 잡았고 반드시 당선될 것"이라며 "광주시 발전과 시민 행복을 위해 일꾼을 뽑아달라"고 호소했다.홍 후보는 이날 나경원 국회의원과 출근길 유세를 갖고 "광주시 교통난을 해결하고 노인·여성·일자리·교육 문제 등도 해결하기 위해서는 경륜 있는 사람을 시장으로 뽑아야 한다"며 "광주군청 9급 공무원으로 시작해 경기도청 1급 공무원까지 오른 경륜을 바탕으로 고향 광주를 위해 봉사하겠다"고 밝혔다.또 "후보의 능력을 알려면 공보물에 기재된 정책과 공약을 보면 되고 그 공약이 추진될 수 있는지를 알려면 후보의 경력을 보면 된다"며 "선거운동 기간 유권자들에게 정책과 경력으로 선택받는 '정책투표' '인물투표' 캠페인을 펼쳐왔다"고 강조했다.나경원 의원은 이날 지원유세를 통해 "경력으로 보나 정책으로 보나 홍 후보를 뽑아야 광주시가 잘 되고 광주시민이 행복할 수 있다"며 "꼭 홍 후보를 당선시켜 달라"고 호소했다. 광주/이윤희기자 flyhigh@kyeongin.com나경원 국회의원이 11일 홍승표 자유한국당 경기 광주시장 후보의 유세장을 찾아 지원유세를 펼친 뒤 지지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홍승표 캠프 제공

2018-06-11 이윤희

홍승표 한국당 광주시장 후보, "전 한나라당 당원 신동헌 후보는 모독을 중단하라" 경고

자유한국당 홍승표 경기 광주시장 후보는 10일 성명서를 내고 "전 한나라당 당원 신동헌 후보는 정치적 친정집에 대한 모독을 중단하라"고 경고했다.더불어민주당 신동헌 광주시장 후보는 최근 TV토론회에서 "광주시는 쓰레기가 넘쳐나는 도시"라고 했고, 홍승표 후보가 이에 "광주시민에 대한 모독"이라고 하자 "자유한국당에 대한 모독"이라고 반박한 바 있다.홍 후보측은 "신 후보가 정치적 친정집인 자유한국당을 모독할 자격이 있나"라며 "신 후보는 지난 2002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자유한국당의 전신인 한나라당에 입당해 광주시장 경선에 뛰어들었다. 당시 시장후보 경선이 임박하자 '경선룰이 맘에 안든다'며 한나라당을 탈당해 무소속 출마했다. 한나라당에 입당했을 때 '당원의 본분을 다하겠다'고 했을텐데 이제와서 노골적으로 친정집을 원색적으로 비난하는 이유는 무엇인가"라고 꼬집었다.당시 2002년 지방선거에서는 한나라당 김용규 후보가 2만2천900표를 얻어 당선됐고, 새천년민주당 박종진 후보는 2만2천848표를 얻어 52표차로 낙선했다. 그 선거에서 무소속 신동헌 후보는 3천614표를 가져갔다. 신 후보가 출마하지 않았더라면 현 민주당의 전신인 새천년민주당의 승리도 점쳐볼수 있을 상황이었다. 홍 후보측은 "신 후보는 2006년 열린우리당 시장 후보로 출마했고, 현 조억동 시장에게 참패를 했다. 그랬던 후보가 또다시 민주당 후보로 광주시민들의 표심에 호소하고 있다. 자유한국당 전신인 한나라당 시장 후보 경선도 준비했던 신동헌 후보가, 무소속과 열린우리당 출마 경험이 있는 신 후보가 이제와서 자유한국당을 원색적으로 비난하는 것은 양심에 어긋나는 행태가 아닌가"라고 주장했다. 광주/이윤희기자 flyhigh@kyeongin.com홍승표 자유한국당 경기 광주시장 후보. /홍승표 후보 캠프 제공

2018-06-10 이윤희

도로증설·경강선 배차단축… 광주지역 교통난 해소 약속

홍승표 자유한국당 경기 광주시장 후보는 7일 남경필 경기도지사 후보와 광주지역 집중 유세를 가졌다.홍 후보는 이날 오전 광주시보건소 앞에서 남 후보와 출근길 인사를 갖고 "시민들의 출근길 불편을 덜기 위해 60번 버스 등의 배차 간격을 단축하겠다"고 약속했다.남 후보도 "광주 지역의 교통난 해소를 위해 도로 신증설과 경강선 출퇴근 시간 배차 간격 단축 등을 홍 후보와 함께 추진하겠다" 밝혔다.홍 후보와 남 후보는 이어 남종면으로 자리를 옮겨 '팔당상류 중복규제 개선 및 경제활력을 위한 정책 협약식'을 맺었다. 이날 협약식에서는 ▲팔당상수원 규제개선 추진단 발족 ▲팔당 대청호 상수원수질보전 특별대책지역 지정 고시 해제 추진 ▲팔당상류 동부권 친환경벤처밸리 조성 ▲한국폴리텍대학 동부권 캠퍼스 유치 ▲경기관광공사 동부권지사 설립 ▲특별대책지역 수질보전 정책협의회 기능 및 예산지원 확대 ▲하수처리시설 확충을 위한 재정지원 강화 등 7개 사항에 대한 공동협력을 약속했다. 광주/이윤희기자 flyhigh@kyeongin.com홍승표 자유한국당 경기 광주시장 후보와 남경필 도지사 후보가 7일 합동 지역 유세를 갖고 있다. /홍승표 후보 캠프 제공

2018-06-07 이윤희

홍승표 한국당 광주시장 후보, 남경필 경기도지사 후보와 합동 유세

홍승표 자유한국당 경기 광주시장 후보는 7일 남경필 경기도지사 후보와 광주지역 집중 유세를 가졌다.홍 후보는 이날 오전 광주시보건소 앞에서 남 후보와 출근길 인사를 갖고 "시민들의 출근길 불편을 덜기 위해 60번 버스 등의 배차 간격을 단축하겠다"고 약속했다.남 도지사 후보도 "광주 지역의 교통난 해소를 위해 도로 신증설과 경강선 출퇴근 시간 배차 간격 단축 등을 홍 후보와 함께 추진하겠다" 밝혔다.홍 후보와 남 후보는 이어 남종면 자리를 옮겨 '팔당상류 중복규제 개선 및 경제활력을 위한 정책 협약식'을 맺었다.이날 협약식에서는 ▲팔당상수원 규제개선 추진단 발족 ▲팔당 대청호 상수원수질보전 특별대책지역 지정 고시 해제 추진 ▲팔당상류 동부권 친환경벤처밸리 조성 ▲한국폴리텍대학 동부권 캠퍼스 유치 ▲경기관광공사 동부권지사 설립 ▲특별대책지역 수질보전 정책협의회 기능 및 예산지원 확대 ▲하수처리시설 확충을 위한 재정지원 강화 등 7개 사항에 대한 공동협력을 약속했다. 광주/이윤희기자 flyhigh@kyeongin.com홍승표 자유한국당 경기 광주시장 후보와 남경필 도지사 후보를 비롯한 도·시의원 후보들이 7일 팔당호와 관련한 정책 협약을 맺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홍승표 후보 캠프 제공홍승표 자유한국당 경기 광주시장 후보와 남경필 도지사 후보가 7일 합동 지역 유세를 갖고 있다. /홍승표 후보 캠프 제공

2018-06-07 이윤희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