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권

과천시 지식기반산업용지, 78% 분양 완료

과천시, 핵심 성장동력 육성 '탄력'기업투자 3조원… 경제활성화 기대과천시가 과천지식정보타운 지식기반산업용지 총 26개 중 21개 획지의 공급계약을 완료, 해당 용지 전체의 총 78%에 달하는 면적에 대해 성공적으로 분양을 마쳤다.9일 시에 따르면 시는 갈현동 일원에 135만여㎡ 규모로 비즈니스, 교육, 문화, 주거기능을 갖춘 복합도시를 조성하고 있다.그 중 22만3천여㎡에 달하는 지식기반산업용지에는 4차 산업 관련기업을 유치해 시의 핵심 성장 동력으로 육성해 나간다는 방침이다.이와 관련, 시는 올해 1월, 26개 산업용지에 대한 사업신청을 받아 총 22개 기업 및 컨소시엄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지난 8월 8일 게임회사 (주)펄어비스와의 계약 체결을 시작으로, 9월 7일까지 1개월에 걸쳐 21곳과 계약을 완료했다. 다만,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1개 컨소시엄이 내부 문제로 계약이 불투명한 상황이어서 시는 용지매매계약지침에 따라 해당 컨소시엄의 우선협상대상자 제외 및 무효화를 위한 절차를 진행 중이다.시는 지식기반산업용지에 입주하게 되는 기업의 투자규모가 약 3조원 이상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일자리 창출로 인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종천 시장은 "현재 계약이 체결되지 않은 잔여용지에도 유수의 기업들이 앞 다퉈 입주를 희망하고 있다. 시는 지식기반산업단지 내 입주시기를 맞추기 위해 잔여 용지를 내년 상반기에 분양하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며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과천시에 약속한 토지사용시기를 맞출 수 있도록 조성공사 속도에 박차를 가해야 한다"고 말했다.현재 시는 과천지식정보타운 내 지식산업용지 입주기업의 건축물 착공 시기가 사업시행자인 LH의 보상 절차 지연으로 늦어지는 데 대해 LH에 지속적으로 관련 일정을 준수해줄 것을 촉구하고 있다. 과천/이석철기자 lsc@kyeongin.com

2018-09-09 이석철

굿네이버스, 성결대학교와 학대 피해아동 지원 캠페인

굿네이버스 경기안양지부(지부장·손혜영)는 최근 성결대학교(총장·윤동철)와 함께 학대피해아동지원 캠페인을 진행하였다. 성결대학교 총학생회에서 준비한 이번 캠페인은 성결대학교 재학생을 대상으로 샤워키트, 학용품, 상품권 등의 물품 나눔을 진행하고 물품을 받은 학생들이 자발적으로 지역 학대피해아동들을 위한 모금에 참여함으로써 캠페인에 동참하는 과정으로 진행됐다. 성결대학교는 굿네이버스와 함께 지역 아동들을 위해 매년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 4월에도 국내 여아 지원캠페인을 통해 모은 후원금으로 안양지역 내 초·중등 저소득가정 여아에게 화장품, 여성용품 등이 담긴 굿네이버스 반짝반짝 선물상자를 지원하였다.캠페인을 기획한 김동희(성결대 총학생회 회장)는 "학생 스스로가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 싶었으며, 지역사회에도 기여할 수 있는 역할을 한 것 같다"며"앞으로도 지역아동들을 위한 나눔 행사를 기획하여 진행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손혜영 굿네이버스 경기안양지부장은 "학생들이 지역 내 학대피해아동에 대해 관심을 갖고 자발적으로 참여한 행사로 더욱 의미가 있으며 캠페인을 통해 모인 후원금은 지역사회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소중하게 사용하겠다"라고 밝혔다.안양/이석철기자 lsc@kyeongin.com/굿네이버스 경기안양지부 제공

2018-09-09 이석철

'제16회 의왕백운 예술제' 15~16일 백운호수서 개최

'제16회 의왕백운예술제'가 오는 15~16일 백운호수 공영주차장에서 열린다.백운예술제는 시민과 관내 문화예술인들이 함께 즐기는 다양한 공연과 경연을 비롯해 체험행사, 시민 참여마당, 놀이·전시캠프, 열린무대, 초청가수 공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행사로 풍성하게 꾸며진다. 특히, 올해는 제1회 의왕학생축제가 함께 열려 학생들이 준비한 체험부스와 동아리 공연도 즐길 수 있다.행사 첫날에는 관내 중·고생 동아리들이 마련한 학생축제 공연으로 예술제의 장을 연다. 야간에는 취타대의 개막공연과 클래식 및 무용 공연, 뮤지컬 갈라쇼, 초청가수 공연이 펼쳐진다. 오후 9시에는 심야 야외극장에서'신과 함께1-죄와 벌'영화를 상영한다.16일 낮에는 시민들이 끼와 열정을 선보이는 열린무대가 마련된다. 오후 7시부터는 관내 예술단체의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거미, 안치환, 변진섭, 서인아 등 인기 가수들의 폐막공연이 이어진다. 공연 후에는 화려한 불꽃놀이가 축제의 마지막을 장식할 예정이다.무대공연 외에도 올해 백운예술제에는 흥미로운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가득하다. 시정 구호를 이용한 팝아트전, 실루엣 포토존 등 40여 개의 다양한 체험부스를 비롯해 수공예마켓, 관내 특산품 등 볼거리와 체험이 관람객을 맞이한다. 올해 처음 선보이는 전시프로그램에서는 트릭아트, 가족사진 찰칵 등이 진행되고, 천막극장에서는 샌드아트 체험, 꽃꽂이, 판토마임 배우기, 공예체험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행사장 주변에는 의왕의 대표 맛집들이 참여하는 먹거리 장터가 열린다.전용복 의왕시축제추진위원회 위원장은 "이번 백운예술제는 그동안 미비했던 점을 보완하고 새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해 그 어느 해보다 풍성하고 다채로운 축제가 될 것"며"시민과 예술인들이 함께하는 의왕시의 대표 축제에 많은 시민들이 찾아와 가을밤 멋진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의왕/민정주기자 zuk@kyeongin.com제16회 의왕백운예술제가 오는 15~16일 백운호수 공영주차장에서 펼쳐진다. 의왕백운예술제 포스터. /의왕시 제공

2018-09-09 민정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