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권

안양시의회 윤리특위는 '유명무실?'

안양시의회 윤리특별위원회가 사실상 유명무실하다는 비판이 제기되고 있다.20일 시의회에 따르면 제8대 의회가 개원한 지 얼마 안 된 지난해 9월 새벽 시간에 A의원이 술을 마신 뒤 자신의 승용차를 몰고 집으로 귀가했다. 이를 목격한 한 시민의 신고로 경찰이 A의원 집을 찾아가 조사를 실시해 음주운전 사실을 확인했다.당시 측정된 A의원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9%로, 이후 면허정지 100일과 함께 벌금 150만원 처분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건은 수 개월간 묻혀있다 한 언론을 통해 알려지자, 의회는 같은 해 12월 A의원을 윤리특위에 회부하는 방안을 검토했으나 유야무야 넘어갔다.같은 해 11월 한 재건축사업 지역에서 공장을 운영하던 B의원이 공장 보상비용을 취재하던 한 인터넷 신문사 기자에서 돈 봉투를 건넨 사건도 발생했다.해당 기자는 며칠 된 B의원 사무실을 방문해 돈을 돌려줬고, 다음날 B의원에게 받은 현금 사진과 함께 관련 내용을 보도했다. B의원은 문제가 불거지자 "광고비로 전달한 돈"이라고 밝혔지만, 논란이 확산되자 법정 대응에 나서겠다고 밝혔다.최근에는 C의원이 사전선거운동 논란에 휩싸였다. C의원은 자신이 속한 상임위 관련 강사 활동 대부분을 자신의 선거구에서 진행해 논란을 빚었다. C의원은 사업 실적 부족으로 해당 기관의 협조 과정에서 일부 지역에 편중 것이라고 해명했다.의회는 이러한 일들이 발생했을 때 윤리특위 구성에 대한 말만 무성했을 뿐 단 한 번도 구성되지 않았다.이에 대해 한 의원은 "명백한 잘못이 있다면 윤리특위를 통해 해당 사건의 의원에 대한 경고 및 징계가 이뤄져야 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면서도 "(윤리특위를) 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이야기가 나오기는 했으나 실제로 이뤄지지 않았다. 자칫 열심히 의정활동하고 있는 다른 의원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을까 우려스럽다"고 말했다.안양/이석철·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

2019-03-20 이석철·최규원

안양과천교육지원청, '2019 경기꿈의학교 안양과천 운영주체 협의회' 개최

안양과천교육지원청(교육장·안경애)은 19일 대회의실에서 '2019 경기꿈의학교 안양과천 운영주체 협의회'를 개최했다.이번 협의회는 관내 경기꿈의학교(학생이 찾아가는 꿈의학교, 마중물 꿈의학교) 간 네트워킹(지역협의체) 구축 및 개교 준비, 원활한 운영을 위한 정보 공유를 위해 마련됐으며, 운영주체 60여명이 참석했다.올해 안양과천 꿈의학교는 학생이 만들어가는 꿈의학교 23교, 학생이 찾아가는 꿈의학교 48교, 마중물 꿈의학교 8교로 총 78교로 지난해 대비 2배 가까이 늘어났다.2019 경기꿈의학교는 다음달 5일 학생 모집을 시작으로, 꿈의학교 네트워킹(지역협의체) 구축을 통해 운영주체 서로가 정보를 공유하고 지원하는 역할을 수행함으로써 자발적 성장을 하게 된다.또 올해부터 경기꿈의학교 사업비를 마을교육공동체 홈페이지 시스템을 통해 온라인 처리할 수 있게 됨으로써 예산 집행 업무가 간소화된다.안경애 교육장은 "2019년은 경기꿈의학교 간 네트워킹 구축과 학습공동체 연수를 통한 운영주체들의 역량 강화로 꿈의학교가 안정적으로 운영되는 한 해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양/이석철·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

2019-03-19 이석철·최규원

올키즈스트라 안양·군포관악단, 22일 평촌아트홀에서 제6회 정기연주회 개최

사단법인 한무리사랑나눔회가 운영하는 올키즈스트라 안양·군포관악단이 오는 22일 평촌아트홀에서 제6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정기연주회 부제는 음악을 통해 꿈을 키우고 있는 관악단원들에게 '여러분이 가장 빛나는 시간은 바로 지금이며, 그 시간을 응원한다'는 메시지를 담은 'The Golden Age'다.이번 연주회에서는 현대 관악곡의 거장 야곱 데 한의 작품인 Symphonic Variations(교향변주곡)을 비롯해 Queen In Concert 등 7곡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지역 어른과 아이들이 함께 하는 합창 플래시 몹 등 색다른 무대도 마련했다.올키즈스트라 안양·군포관악단은 지역사회의 저소득가정, 소외가정 아동 및 청소년에게 음악적 경험과 문화적 감수성을 키워주고, 음악을 통해 자신 환경을 극복해 건강한 시민으로 성장하기 위해 목적을 둔 한국판 민간 엘시스테마다. 2009년 창단 이후 현재까지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아동청소년 관악단으로 안양지역의 한무리지역아동센터와 군포지역의 기쁨지역아동센터, 갈릴리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아동과 청소년 60여명이 현재 단원으로 활동 중이다.이들은 정기연주회뿐 아니라 안양시와 군포시 어린이날 큰잔치, 안양시 기부축제 등 지역사회의 다양한 행사에 초청돼 활발한 연주 활동 및 음악을 통한 나눔 활동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정기연주회 하루 전인 21일 평촌아트홀 인근 카페 '첼로'에서 '올키즈스트라 안양·군포관악단 발전위원회 발대식'이 진행된다. 발전위원회는 관악단의 안정적 운영을 지원하기 위해 연 100만~500만원을 기부하는 지역기업인 10여명으로 구성된 조직이다.한편, 올키즈스트라 안양·군포관악단의 응원을 희망하는 개인이나 단체, 기업은 사단법인 한무리사랑나눔회(031-453-9603)로 문의하면 된다. 안양/이석철·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

2019-03-19 이석철·최규원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