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권

'광명기대찬병원' 제38회 광명시 협회장기 축구대회 의료지원

광명시체육회와 광명시축구협회가 주최·주관하고 광명시·광명시의회에서 후원한 '제38회 광명시 협회장기 축구대회'가 지난 9월 22일과 9월 29일 양일간 광명시민운동장 외 4개 구장에서 성료된 가운데, 광명 기대찬병원이 광명시 축구협회의 공식 지정병원으로 의료지원 활동에 참여해 호응을 얻었다.앞서 지난달 3일 광명시축구협회와 광명기대찬병원은 이같은 행사와 관련한 진료협약을 맺은 바 있다.1981년 창단한 광명시 축구협회는 산하에 25개 단위 축구회가 가입돼 있으며, 약 2천여 명의 회원이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단체이다.광명기대찬병원은 안전하고 원활한 경기 진행을 위해 의료진이 의료부스에 배치돼, 응급상황을 대비한 인력과 구급차를 파견해 선수들의 상처 부위 소독 및 처치를 했다.병원 관계자는 "누구도 소외당하지 않는 의료혜택 제공을 위해 앞으로도 여러 기관과 협약을 체결하여 찾아가는 의료 행사를 꾸준히 추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한편 광명기대찬병원은 '온 가족이 기댈 수 있는 병원이 되겠다'라는 모토로, 광명 지역사회에 보탬이 되는 병원으로 성장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척추, 관절 등 정형외과 진료와 신경외과 진료 및 수술, 비수술, 도수치료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김태성기자 mrkim@kyeongin.com광명기대찬병원 의료지원팀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기대찬병원 제공

2019-10-07 김태성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