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부2권

김포 감정2지구 도시개발사업 가속도

김포 감정2지구 도시개발사업이 본격화할 전망이다.21일 김포시와 감정2지구도시개발추진위원회에 따르면 시는 지난 18일까지 경기도와 군 등 관계기관 협의를 마치고, 협의 과정에서 나온 조치사항 이행계획 제출을 추진위에 요구했다.앞서 추진위는 지난해 12월 국공유지 등을 포함해 전체 토지주 3분의 2 이상인 68.7%의 동의를 얻어 도시개발사업 구역지정 및 개발계획 제안서를 시에 접수했다. 민간제안에 의한 도시개발사업은 사업 전체면적의 3분의 2 이상, 토지주의 2분의 1 이상 동의를 얻어 제안토록 하고 있으나 추진위는 시 요구에 따라 주민동의율을 최근 73% 이상으로 끌어올렸다.시 관계자는 "이행계획을 접수하는 대로 수용 여부를 판단하고, 수용이 결정되면 심의를 거쳐 도에 지구지정 및 개발계획승인 절차를 밟을 것"이라고 설명했다.오는 2023년 준공 예정인 감정2지구는 우저서원 주변 42만여㎡에 5천214세대 공동주택을 공급하는 사업이다. 추진위는 우저서원이 자리한 중봉산을 원형 보존해 전체 구역면적의 22%를 공원으로 조성하고 전시관과 조헌 선생 생가를 복원, 우저서원을 계승 발전시킨다는 계획이다. 사업지구에는 캠핑장·수영장 등 편의시설과 초등학교 등이 건립될 것으로 전해졌다.추진위 측은 "수용을 통보받으면 조합설립인가와 주택건설사업계획승인을 거쳐 내년 착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포/김우성기자 wskim@kyeongin.com

2019-03-21 김우성

[파주시 '봄철 가뭄대비 대책']'팔당댐 예비관 신설' 임진강 관로 이원화

평년대비 5월 강수량 최저예상관내 6개 저수지 '저수율 확보'"농사철 앞두고 물걱정 없도록"파주시가 본격적인 영농기를 앞두고 팔당댐 공급 예비관로 신설 등 봄철 가뭄대비 대책을 추진하고 있다.21일 파주시에 따르면 최근 확대간부회의를 통해 관내 6개 저수지의 저수율 확보 및 수리시설 정비, 임진강·팔당물 공급 관로 이원화, K-water와 급수차 및 병물 지원 시스템 구축 등 올해 영농기 가뭄대책 보고회를 가졌다. 지난해 9월부터 지난달 말까지 파주지역 누적강수량은 237㎜로 평년 대비 85% 수준이고 4월까지는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많을 것으로 기상청은 전망하고 있지만, 5월 강수량은 상당히 적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파주시에는 애룡저수지(파주읍)를 비롯해 마지저수지(법원읍), 공릉저수지(조리읍), 발랑저수지(광탄면), 마장저수지(광탄면), 금파저수지(파평면) 등 한국농어촌공사가 관리하는 6개 저수지와 시가 관리하는 민통선 북방지역에 3개 저수지가 있다.농어촌공사 관리 저수지의 평균 저수율은 93.3%로 평년대비 102.1% 수준이지만, 제방보수와 준설작업으로 애룡저수지(68.9%)와 공릉저수지(62.4%)는 평년보다 저수율이 크게 낮아 물 가두기를 통해 담수율을 높이고 있다. 파주시 관리 민북지역 김천말저수지(142만t)와 어룡저수지(47만6천t), 초리저수지(1만1천t)는 저수율 100%를 지키고 있다.시는 특히 가뭄으로 임진강 취수원에 문제가 생겼을 경우를 대비, 팔당댐 공급 예비관로를 신설해 임진강 원수관로를 이원화했으며 물 부족 사태 발생 시 한국수자원공사(K-water)와 급수차 및 병물 지원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비상급수 지원대책도 마련했다.시는 강수량과 저수율, 장·단기 기상예보 등 가뭄 상황을 일일 점검하면서 저수지나 배수로, 논물 가두기 등 물 부족 우려지역에 대한 용수대책 추진 등 가뭄 발생 상황에 따른 단계별 대응체계를 마련할 방침이다.최종환 시장은 "올봄 저수지 평균 저수율이 평년의 102% 수준으로 모내기철 물 공급에는 큰 지장이 없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가뭄취약지역의 안전한 영농을 위해 농업용수 공급시설을 일제 점검하고 있다"며 "철저한 사전 준비를 통해 농민들이 물 걱정 없이 영농기를 맞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파주/이종태기자 dolsaem@kyeongin.com파주시가 '팔당물 공급 예비관로 신설' 등 봄철 영농기 가뭄대비 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사진은 마지저수지 방수로 공사 모습. /파주시 제공

2019-03-21 이종태

중부대, 베트남 호치민 교육부 '한·베 간 교육국제화 공로훈장' 수여받아

베트남 호치민 교육부와 호치민 시(市) 정부가 한국과 베트남 간 교육국제화에 기여한 공로를 들어, 이정열 중부대학교 부총장에게 '베트남 교육훈장'을 수여했다. 호치민 시와 교육부는 매년 베트남 고등학교와 대학교의 교육국제화에 다양한 분야에서 기여한 외국인을 대상으로 훈장을 수여하고 있다. 중부대는 지난 2014년부터 베트남학생 유치를 위해 노력해, 현재 약 380명의 베트남 학생이 중부대에서 한국어연수 및 학부·대학원 과정에 있다. 이 부총장은 링크사업단장 자격으로 한인상공인협회(KOCHAM), 세계한인무역협회 호치민지회(World-OKTA)와 협약을 맺고 한·베간 산학협력과 학생들을 위한 글로벌 현장 실습 기회를 제공한 바 있다. 또 호치민 교육부산하의 고등학교와 전문대의 최고 책임자와 교수들 그리고 학생들의 단기연수를 매년 실시해 왔다.훈장수여를 위해 중부대를 방문한 준 응웬반히웨(NGUYEN VAN HIEU) 호치민 교육부 부청장은 "중부대학의 이정열 부총장의 도움으로 많은 호치민 소재 교육관계자가 한국의 선진교육문화와 환경을 답사하고 다양한 교육을 받을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었다"며 "이는 향후 베트남의 발전과 한·베 간 교류에 매우 긍정적인 효과를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이정열 부총장은 "향후 중부대학교는 호치민 교육부와 더욱 협력해 한국학생들의 베트남 진출과 베트남 학생의 다양한 교육지원을 위해서 긴밀한 관계를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고양/김환기기자 khk@kyeongin.com중부대를 방문한 준 응웬반히웨(NGUYEN VAN HIEU) 호치민 교육부 부청장(오른쪽에서 다섯번째)과 이정열 중부대 부총장(오른쪽 네번째)등 양측 관계자일행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부대 제공

2019-03-21 김환기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