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부권

광주시 문화상 수상자 3인 선정

광주시는 향토문화 발전과 민족문화 향상에 기여한 공적이 큰 시민에게 수여하는 광주시 문화상 수상자 3인을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시는 '제18회 광주시 문화상' 수상자로 '예술부문 한기석 씨(1962년생), 체육부문 서용범 씨(1949년생), 지역사회봉사 및 개발부문 박건희 씨(1955년생)'를 선정했다.예술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한기석씨(지평도예)는 조선왕실 사옹원 분원 관요 5대 후손으로 250년간 조선백자를 가업으로 전승해 190여 회 이상의 국내외 전시 및 작품 활동을 통해 광주시 도자문화 발전 및 문화예술 진흥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작품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작품 4점이 대한민국 우수문화 상품으로 지정돼 국빈 선물을 제작, 광주의 우수한 조선백자문화를 세계적으로 널리 알리고 있다.체육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서용범씨(광주시 우슈협회장)는 지난 2011년 광주시 우슈협회를 창단하고 관내 학교(곤지암 중·고, 초월고)의 학생으로 선수를 구성해 매년 전국체전 출전 자격을 얻고 있다. 2015년부터 올해까지 6개 대회에 출전, 메달 18개(금 9, 은 1, 동 8)를 획득했으며 국가대표 2명을 배출하는 등 우수한 인재 발굴과 우슈 보급에 앞장서고 있다.지역사회봉사 및 개발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박건희씨(광주시자원봉사단체협의회장)는 지난 2000년부터 광주시법원 조정위원을 지내면서 지역사회를 위한 자원봉사 활동에 적극 참여해 왔으며 올해 1월부터는 광주시자원봉사단체협의장으로서 광주시 자원봉사센터를 위탁받아 지역의 자원봉사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한편 시는 매년 학술, 예술, 교육, 체육, 지역사회봉사 및 개발, 효도 부문 등 모두 6개 부문에 대해 문화상 수상자를 선정하고 있으며 수상자에 대한 시상은 오는 28일 제18회 광주시민의 날 기념식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광주/이윤희기자 flyhigh@kyeongin.com

2018-09-20 이윤희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