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부1권

극장에서 여름추억 만들기

대극장·야외광장 등 체험놀이터로해외 인형극 배우 초청 '한 뼘 공연'물폭탄·물총싸움 어린이 즐길거리의정부예술의전당이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야외광장 등지에서 신개념 가족공연예술축제 '2019 예술극장, 보물찾기'를 연다. '예술극장, 보물찾기'는 장소의 제약을 넘어 공간의 확장성과 콘텐츠의 다양성에 초점을 맞춘 신개념 무료 공연·놀이·체험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축제기간 대극장 무대 위, 극장로비, 야외광장, 대형에어돔 등 공연장 전 지역는 공연과 전시, 만들기와 체험놀이가 있는 '공연예술 체험놀이터'로 꾸며진다. 공연장 1~3층은 설치 미술을 이용한 공간 조성과 인형 등 갖가지 오브제를 이용해 평소와 다른 극장의 분위기로 조성한다. 올해는 '빙산&고드름' 을 주제로 정했다.축제의 한 페이지를 장식하는 '한 뼘 공연'에서는 의정부예술의전당 상주단체인 '예술무대산'을 비롯해 '달콤쌉싸름한 인형극단', '마법사단', '극단 상사화', '인형극단 친구들', '상상발전소', '산타페' 등 국내를 대표하는 어린이극 창작단체들이 참여한다.지난해까지는 국내예술단체의 프로그램으로만 구성됐으나 올해는 스페인, 아르헨티나를 대표하는 인형극 배우들을 초청해 공연과 워크숍 그리고 인형과 오브제극에 대한 신선하고 재미있는 경험을 시민들에게 무료로 선보일 예정이다.축제기간 동안 어린이뿐만 아니라 부모들도 함께 즐길 수 있는 참여공연, '창작놀터 극단 야'의 '더위사냥'은 야외광장에 설치된 대형 미로 구석구석에서 물 폭탄을 퍼붓고 캐릭터가 나타나 물총싸움을 하고 사라지는 등 관객과 배우가 다 같이 즐기는 물놀이로 축제의 하이라이트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한편 이번 축제는 '2019년 방방곡곡 문화공감 문예회관 공연기획프로그램 지원사업' 선정작으로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의정부예술의전당이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관,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며 사업비의 일부를 문예진흥기금으로 지원받아 진행한다.특별공연 '크로키키 브라더스'를 제외한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며, 공연예매 및 문의는 의정부예술의전당 홈페이지(www.uac.or.kr) 또는 전화(031-828-5841~2)로 하면 된다. 의정부/김도란기자 doran@kyeongin.com/아이클릭아트한뼘공연 '해님달님'.한뼘공연 '선녀와 나무꾼'. /의정부예술의전당 제공

2019-07-15 김도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