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권

수원 아파트 균열 구조물 긴급 철거 결정…"만장일치 의견"

수원시는 19일 권선구의 한 아파트에서 발생한 정화조 배기 구조물에 대한 긴급 철거를 결정했다.시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1시간 30여분 진행한 정밀안전점검 결과에 대한 브리핑에서 "안전점검 참여 전문가들이 안전에 심각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판단, 만장일치로 해당 구조물을 철거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고 밝혔다.정밀안전점검 결과 아파트 1개동 1~2라인의 본 건물과 외부 구조물인 정화조 배기 덕트(42m 높이)가 급격하게 분리·탈착된 것으로 확인됐다. 1~5층 높이까지 문제가 없지만, 6~15층까지 이격이 발생했고, 가장 많이 벌어진 곳은 약 15㎝가량으로 파악됐다.즉시 철거를 해야 하는 이유는 외부 구조물과 본 건물을 연결하는 장착 앵커(층별 4개)가 빗물 유입과 바람 등 외부 환경 요인 탓에 녹이 슬어 끊어졌기 때문이다.철거 작업은 3~4일이 소요될 전망이다. 이날 오후부터 외부에 안전가시설(비계 등)을 설치하고 콘크리트 구조물을 층별로 철거한 뒤 크레인으로 이동시킬 계획이다.현재 임시 거처에 머무르고 있는 1~2라인의 30가구 주민 92명의 출입 통제 해제까지는 다소 시일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같은 동의 3~6라인 1~2층 주민들도 철거 작업을 하는 동안 대피할 필요가 있다는 게 시의 설명이다.전날인 18일 오후 7시 2분께 구운동의 한 아파트(15개동·1천680세대, 1991년 4월 16일 준공) 1개 동에 설치된 정화조 배기닥트에서 균열이 발생했다.해당 배기닥트는 아파트 건물 준공 이후인 1992년 3월 설치한 조립식 콘크리트 구조체다. 해당 동에 정화조가 묻혀 있기 때문에 이 아파트 15개 동 중 정화조 배기 덕트는 사고 현장 동에 유일하다.이영인 수원시 도시정책실장은 "안전에 영향을 끼치는 사안에 해당한다고 보고 외곽 구조물을 선조치 후행정에 따라 철거하기로 했다"며 "아파트 건물 구조 자체에는 문제가 없다는 진단 결과가 나왔다. 주민들의 불안감과 불편을 줄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손성배기자 son@kyeongin.com19일 오전 수원시 권선구 한 아파트에서 수원시 관계자가 아파트 벽면 균열과 관련한 안전진단 결과와 철거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지난 18일 오후 7시 2분께 구운동 아파트 1개 동의 환기구용 벽면 기둥이 7~15층까지 벌어졌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소방당국은 인근 주민 90여명을 대피시켰다./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9일 오전 수원시 권선구 한 아파트에서 수원시 관계자가 아파트 벽면 균열과 관련한 안전진단 결과와 철거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지난 18일 오후 7시 2분께 구운동 아파트 1개 동의 환기구용 벽면 기둥이 7~15층까지 벌어졌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소방당국은 인근 주민 90여명을 대피시켰다./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

2019-08-19 손성배

화성시 반석산 에코스쿨, 반디야 놀자 나비야 놀자 인기짱

화성시 시립 반석산 에코스쿨의 개관기념 기획전시 '반디야 놀자! 나비야 놀자!'에 대한 인기가 뜨겁다.지난달 23일부터 시작된 이번 전시는 여름방학을 맞아 색다른 체험활동을 찾는 어린이들과 학부모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으며 인기를 끌고 있다.반딧불이 체험 사전예약은 전 회차 마감됐다. 평소 보기 어려운 반딧불이를 도심 한복판에서 한낮에 체험할 수 있는 만큼 시민들의 관심이 집중되며 조기 마감된 것이다.시는 사전예약 신청자를 대상으로 반딧불이 체험을 하루 6회에 걸쳐 회당 최대 20명, 20분씩 진행하고 있다.지금까지 반딧불이 체험에는 일평균 120여 명이 참가했으며, 전시 기간 동안 에코스쿨 방문객은 하루 평균 760명을 넘어섰다. '반디야 놀자! 나비야 놀자!'는 네이버 예약 시스템 리뷰 5점 만점에 4.4점을 받았다. 관람객들은 리뷰에서 높은 평점과 함께 "반딧불이에 대해 알게 된 유익한 시간(5점)", "학부모로 갔지만 처음 반딧불이를 보았다. 생태해설 선생님의 재미있는 설명체험으로 좋은 시간을 보냈다(5점)" 등의 긍정적인 소감을 남겼다.이번 기획전시는 이달 31일까지 시립 반석산 에코스쿨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열린다. 반딧불이 체험과 함께 열리고 있는 나비체험관 특별전도 놓치기 아까운 기회다. 나비체험은 별도 예약 없이 상시 이용가능하며, 살아있는 나비를 직접 보고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신흥범 화성시 공원과장은 "색다른 생태체험을 원하는 시민들에게 만족감을 줄 수 있는 기획전시를 개최해 기쁘다"며, "앞으로도 자연과 교감하고 자연의 소중함을 배울 수 있는 다채롭고 내실 있는 체험활동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자세한 내용은 시립 반석산 에코스쿨 홈페이지(hscity.go.kr/eco)에서 확인할 수 있다.문의는 시립 반석산 에코스쿨(031-369-4403~06).화성/김학석기자 marskim@kyeongin.com/화성시 제공/화성시 제공

2019-08-19 김학석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