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권

오산에서 인구 제일 많은 대원동 분동 되나

오산시에서 인구가 제일 많은 대원동이 분동(分洞) 될 가능성이 높아져 지역주민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대원동은 6개의 법정동(오산동·원동·고현동·청호동·갈곶동·부산동 일부)을 하나로 묶은 '행정동'의 명칭이다. 오산시에 있는 6개의 행정동(중앙동·대원동·남촌동·신장동·세마동·초평동) 중에서 인구가 6만4천588명(2018년 6월 기준)으로 행정안전부의 분동 기준인 인구 6만 명 이상을 충족한 지 오래다.오산시는 지난 2010년 7월 인구 6만 명을 돌파해 꾸준히 분동을 추진해왔다. 오산시의회에서도 시민들의 복지 서비스향상과 지역균등 발전을 위해 분동을 계속해서 주장해 왔다. 그리고 두 차례의 주민여론조사 결과 찬성 67%·반대 31%(2012년 7월), 찬성 52.5%·반대 33.5%(2015년 11월)로 나타나 주민들 역시 분동에 찬성하는 비율이 훨씬 높았다. 그러나 정부는 2007년부터 읍·면·동 광역화 계획에 따라 분동보다는 대동제(大洞制)를 선호해 오히려 분동을 달갑지 않게 생각했다. 더구나 2016년 3월 당시 행정자치부와 보건복지부가 복지허브화사업의 일환으로 기존의 읍·면·동사무소를 행정복지센터로 확대, 개편하면서 분동에 대한 이야기는 수그러들게 됐다.하지만 3선 연임에 성공한 곽상욱 시장은 자신의 공약 사항이기도 한 대원동 분동에 대한 문제를 임기 내에 꼭 실현하겠다는 의지를 보이고 있다. 시는 오는 10월부터 12월까지 '오산시 행정동(대원동) 청사설치 및 타당성 조사 연구용역'을 통해 분동 경계를 확정하고, 새로운 청사(동사무소) 건립에 대한 경제성 분석 및 위치 선정에 대한 종합 검토를 할 계획이다.시 관계자는 "지난해 1월 대원동주민자치위원회 외 7개 단체가 대원동 분동에 대한 건의서를 시에 제출하면서 시에서도 적극적으로 분동 검토를 하고 있다"며 "지방자치법 제4조에 근거해 분동은 행안부의 승인이 불필요하며, 지방자치단체의 조례로 정하면 동을 분리할 수 있다. 용역결과를 통해 시가 합리적인 결론을 내릴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오산/김선회기자 ksh@kyeongin.com

2018-08-07 김선회

오산시 꿈두레도서관, '전지적 반려동물 시점' 운영

오산시 꿈두레도서관이 오는 8월 22일부터 10월 31일까지 '2018년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 전지적 반려동물 시점'을 진행한다.길 위의 인문학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행사로 역사, 문화, 예술 등의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한 인문학 강의와 탐방프로그램이다.꿈두레도서관이 진행하는 '전지적 반려동물 시점'은 만남-성장-이별 세 가지 주제로 구성돼 있다. '만남, 동물을 사랑하면 철학자가 된다'에서는 늘어나는 반려동물과 그로 야기된 사회문제를, '성장, 반려동물과 나 사이의 거리'에서는 올바른 반려동물 양육에 대한 지식 펫티켓을, '이별, 네가 떠난 빈자리'를 통해서는 반려동물을 잃은 경험과 극복과정 그리고 안락사 문제에 대해 다룬다.'EBS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SBS 동물농장' 등 다수 방송 출연한 설채현 수의사를 비롯해 '애니멀 어벤저스'의 채희경 작가, '동물법 이야기'를 들려줄 김동훈 변호사, 'MBC스페셜 노견만세'의 김보경 책공장더불어 대표 등 다양한 인사들이 각기 다른 주제로 반려동물에 관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이와 함께 유기견보호소 봉사활동 및 반려견훈련소, 반려동물장례식장을 견학하는 탐방활동과 반려동물을 위한 수제 간식과 장난감을 만들어 볼 수 있는 후속 모임도 예정돼 있다.꿈두레도서관 관계자는 "반려동물에 대한 인문학적 접근을 통해 동물과 건강한 관계를 맺는 법을 배우고, 이웃 간에 서로 이해하고 상생할 수 있는 따뜻한 사회 분위기를 조성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프로그램 신청은 7일 오전 9시부터 꿈두레도서관 홈페이지(osanlibrary.go.kr/kkumdure)에서 선착순으로 접수한다. 문의:(031)8036-6527 오산/김선회기자 ksh@kyeongin.com오산시 꿈두레도서관이 8월 22일부터 10월 31일까지 '2018년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전지적 반려동물 시점'을 진행한다. 사진은 행사 포스터. /오산시 제공

2018-08-05 김선회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