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기도 과실 생산량 급감… 연이은 자연재해 탓

지난해 경기도 내 주요 과실 생산량이 봄 이상저온과 여름 폭염, 가을 폭우 등 연이은 자연재해로 전년 대비 급감했다.18일 경기도에 따르면 통계청에서 직접 조사하는 사과와 배를 제외한 나머지 과실들의 도내 총생산량은 5만1천192t으로 전년 2017년 6만1천936t보다 17.3%(1만744t) 줄었다.품목별 생산량을 보면 오디가 89.1% 감소했으며, 매실(-55.1%)·머루(-31.6%)·복숭아(-22%)·노지 포도(-18.7%)·시설 포도(-3.3%) 순으로 나타났다.통계청 조사 자료가 나와야 알겠지만 사과와 배의 생산량도 전년보다 크게 줄었을 것으로 추산된다.이는 재배 면적 감소에 따른 것은 아니다. 오히려 지난해 도내 과실 재배 면적(사과, 배 제외)은 2017년 4천509㏊에서 4천765㏊로 5.7%(257㏊) 증가했다. 특히 복숭아와 포도의 경우 재배 면적은 전년 대비 각각 14.6%, 13.8% 늘었다.도는 지난해 과실의 생산량 감소의 원인을 지난해 초봄 이상 저온, 여름 40여일 계속된 폭염, 과실 수확기를 앞둔 시기 잦은 폭우 등 때문으로 분석하고 있다.다만 아열대 과일 생산량은 폭염에 늘었다. 아로니아의 경우 2017년 315t에서 지난해 412t으로 생산량이 30.8% 증가했고, 그간 통계에 집계되지 않았던 감귤과 망고도 각각 14t, 0.4t 생산됐다.도 관계자는 "기온이 변화하면서 갈수록 도내에서도 열대 과일 생산이 늘고 그동안 많이 생산되던 과일이 줄어드는 양상을 보여 왔다"며 "하지만 지난해의 경우 이상저온 등 자연재해로 인해 과일 생산이 많이 감소한 것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황준성기자 yayajoon@kyeongin.com

2019-02-18 황준성

[전국날씨]정월 대보름날 전국 눈·비…출근길 안전조심

절기상 '우수'이자 정월 대보름인 19일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 눈이나 비가 내릴 전망이다.기상청은 19일은 남해상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눈이나 비가 내릴 전망이며, 눈과 비는 오후 3시께부터 서해안에서 그치기 시작해 오후 9시께 대부분 지역에서 그칠 것이라고 예측했다.이날 아침 최저 기온은 -4∼7도, 낮 최고 기온은 2∼12도로 예보됐다.지역별 예상 최저~최고 기온은 수원 0~4, 인천 1~4, 서울 0~4, 춘천 -2~4, 강릉 2~7, 청주 1~5, 대전 1~4, 전주 3~6, 광주 4~8, 대구 2~6, 부산 7~12, 울산 4~9, 창원 4~8, 제주 9~15도다.예상 적설량은 서울·경기도·충청도·강원 영서에서 2~7㎝, 경북 북부 내륙과 서부 내륙, 전북 동부 내륙, 서해5도에서 1~5㎝다. 중부지방 일부에서는 눈이 10㎝ 이상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남해안 10~50㎜, 남부지방·울릉도·독도 5~30㎜, 중부지방·서해5도 5~10㎜다.기상청 한 관계자는 "특히 눈이 많이 내릴 것으로 예보된 중부지방과 남부지방에서는 비닐하우스 붕괴 등 시설물 피해 예방과 출근길 교통안전에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대기 순환이 원활하고 눈과 비가 내린 영향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됐다.바다의 물결은 서해·동해 앞바다 0.5~1.5m, 남해 앞바다 0.5~2.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0.5~2.0m, 남해 1.0~3.0m, 동해 1.0~2.0m다./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이번 겨울 눈 구경이 힘들던 충북 지역에 지난 16일 함박눈이 내렸다. 청주시 상당구 용암동의 한 아파트 주차장에 세워진 차량들이 흰 눈에 덮여 있다. /연합뉴스

2019-02-18 편지수

[내일날씨]기상청 "정월대보름 '우수', 수도권 2~7cm 많은 눈"… 미세먼지 농도 '나쁨'

정월 대보름이자 '눈이 녹아 비가 된다'는 절기 '우수'(雨水)인 19일 전국에 눈이나 비가 내릴 전망이다. 서울과 경기도에는 많은 눈이 내리겠다.19일 오후에 서해안부터 눈이나 비가 그치기 시작해 밤에 대부분 그칠 것으로 보인다.예상 강수량은 제주도·남해안 20∼60㎜(많은 곳 제주도 산지 100㎜ 이상), 남부지방 10~40㎜, 중부 지방 5~10㎜다. 예상 적설량은 서울·경기도·강원 영서 2~7㎝, 충청도·경북 내륙·전북 동부 내륙 1~5㎝다.중부 지방과 남부 내륙에는 눈이 쌓이는 곳이 있겠다. 내린 눈이 얼어 도로가 미끄러울 수 있으니 조심해야 한다.아침 최저 기온은 -4~7도, 낮 최고 기온은 3~12도로 예보됐다.지역별 최저·최고기온은 서울 0~3도, 인천 1~4도, 수원 0~4도, 춘천 -2~4도, 강릉 3~7도, 청주 1~5도, 대전 1~4도, 세종 -1~4도, 전주 3~6도, 광주 4~8도, 대구 3~6도, 부산 7~12도, 울산 4~9도, 창원 3~7도, 제주 9~15도다.미세먼지 농도는 경기 북부에서 '나쁨', 그 밖의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바다의 물결은 서해·동해 앞바다 0.5~1.5m, 남해 앞바다 0.5~2.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0.5~2.0m, 남해 1.0~3.0m, 동해 1.0~2.0m다./디지털뉴스부사진은 지난 16일 눈 세상으로 변한 강원도 횡성 청태산이 멋진 장관을 연출하는 모습. /연합뉴스

2019-02-18 디지털뉴스부

[오늘날씨]기상청 "전국 흐린 가운데 밤부터 전라·경남 비"… 미세먼지 농도 '나쁨'

18일 월요일은 전국이 차차 흐려져 제주도는 오후부터, 전라도와 경남은 밤부터 비가 내리겠다.다음날까지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남해안 20~60㎜(많은 곳 제주도 산지 100㎜ 이상), 남부지방 10~40㎜다. 일부 중부 내륙과 경북 내륙의 아침 기온은 -10도 내외로 떨어져 춥겠다.이날 오전 5시 주요 도시 기온은 서울 -4.3도, 인천 -2.6도, 춘천 -8도, 대전 -4.2도, 광주 -1.3도, 전주 -3.2도, 대구 0도, 부산 2.3도 등이다.낮 최고 기온은 4~12도로 예보됐다.미세먼지 농도는 경기 북부·강원 영서에서 '나쁨', 그 밖의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단, 서울·경기 남부·대전·세종·충북·전북은 오전에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날 수 있다.경기 북부, 강원 영서 중북부, 서해안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 건조 특보가 발효 중이다. 비가 오기 전까지 대기가 매우 건조해 산불 등 화재 예방에 신경 써야 한다.오후부터 남해상에는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남해안과 서해안 저지대에서는 밀물 때 침수피해를 보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바다의 물결은 서해·남해 앞바다 0.5~1.0m, 동해 앞바다 0.5~1.5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0.5~1.5m, 남해 0.5~2.5m, 동해 1.0~2.0m다./디지털뉴스부사진은 설 연휴 이틀째인 지난 3일 겨울비가 내리는 강원 춘천시 공지천 가로수길을 한 시민이 우산을 쓴 채 산책하는 모습. /연합뉴스

2019-02-18 디지털뉴스부

[오늘 날씨]2월 18일(월)

2019-02-17 경인일보

[이시각 전국날씨]기상청 "오늘 서울 -6도, 대체로 맑음"… 미세먼지 농도 '보톰'

17일 일요일은 중부 내륙 일부 지역의 아침 기온이 -10도 안팎으로 내려가 춥겠지만 낮부터 점차 평년 기온을 회복하겠다. 이날 오전 5시 기준 기온은 서울 -6.1도, 인천 -4.8도, 수원 -6도, 춘천 -8.3도, 강릉 -2.3도, 청주 -4도, 대전 -5도, 전주 -4.3도, 광주 -2도, 제주 3.3도, 대구 -2.8도, 부산 -0.9도, 울산 -2.6도, 창원 -2도 등이다. 같은 시각 철원과 대관령의 수은주는 각각 -13.4도와 -13.2도를 가리키고 있다.낮 최고기온은 3∼10도의 분포를 보이겠다.기상청 관계자는 "아침까지 기온은 평년보다 1∼4도가량 낮은 분포를 보이겠으나, 낮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겠다"고 설명했다.이날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다만 강원권·대전·세종·충북·전북·영남권은 오전에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날 수 있다고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은 설명했다.경기 북부, 강원 영서 중북부, 일부 서해안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에 건조 특보가 발효 중이다. 대기가 매우 건조해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제주도 남쪽 먼바다는 오전까지 바람이 강하게 불고 높은 물결이 일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2.0m, 남해 앞바다 0.5∼1.0m, 동해 앞바다 0.5∼1.5m로 일겠다. 먼바다의 물결은 서해 0.5∼2.5m, 남해와 동해 1.0∼2.5m로 예보됐다./디지털뉴스부사진은 반짝 추위가 찾아온 지난 1일 오후 서울 경복궁을 찾은 관광객들이 한복 위에 두꺼운 방한복을 입고 걸어가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2019-02-17 디지털뉴스부

[전국내일날씨]주말인 일요일 맑고 깨끗… 초미세먼지 '보통'

전국내일날씨는 대체로 맑은 가운데 아침 기온은 전날보다 떨어져 전국이 영하권에 머물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중국 북부 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을 것"이라고 예보했다.미세먼지는 대기 확산이 원활해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전날보다 2~3도 낮은 -12~0도로 예상되며 바람도 불어 서울 체감온도가 -9도까지 떨어지는 등 매우 추울 것으로 보인다. 낮 최고기온은 전날보다 2~3도 높은 3~10도로, 평년과 비슷할 것으로 전망된다.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 중북부, 해안 지역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건조 특보가 발효되는 등 매우 건조할 것으로 보여 화재 사고에 주의해야 한다.풍랑특보가 발효된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서는 이날 오전까지 바람이 초속 10~14m로 불고, 물결도 매우 높게 일 것으로 보여 항해와 조업 활동에 유의해야 한다.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2.0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 동해 앞바다에서 0.5~1.5m 높이로 일 것으로 보인다.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 0.5~2.5m, 남해·동해 1.0~2.5m로 예보됐다./디지털뉴스부전국내일날씨. 지난 10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이중섭공원에서 나들이객이 활짝 핀 홍매화를 감상하고 있다. /연합뉴스

2019-02-16 디지털뉴스부

[내일 전국날씨]대체로 맑고 곳곳 산발적 눈… 초미세먼지 보통

내일 전국날씨는 대체로 맑겠으나 일부 지역에선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겠다.이날 아침 최저 기온은 -8~2도, 낮 최고 기온은 2~8도로 예보됐다.지역별 예상 최저~최고 기온은 서울 -4~2, 인천 -4~2, 수원 -5~2, 춘천 -5~5, 강릉 -2~6, 청주 -2~3, 대전 -2~4, 세종 -3~3, 전주 -2~4, 광주 0~5, 대구 -1~6, 부산 1~8, 울산 -1~7, 창원 -1~7, 제주 5~6도다.다만 기상청은 "낮부터 찬 공기가 남하해 일시적으로 기온이 내려갈 수 있어 건강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중국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다만 이날 새벽 충남·전북 서해안과 낮 시간대 전남 서해안, 제주도에는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는 곳도 있겠다. 대기 확산이 원활해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대체로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보됐다.서해·동해 먼바다, 제주도 남쪽 먼바다를 중심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고, 파도가 매우 높을 것으로 보여 항해나 조업을 하는 선박은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2.0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 동해 앞바다에서 0.5~2.0m 높이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남해가 1.0~3.0m, 동해 1.5~4.0m로 예보됐다./디지털뉴스부전국날씨. 서울 지역에 눈이 내린 15일 오전 서울 은평구 일대 주택가에 눈이 쌓여 있다. /연합뉴스

2019-02-15 디지털뉴스부

[전국날씨]서울·경기 등 곳곳 눈… 퇴근길·내일 출근길 빙판길 주의

이시각 전국날씨는 대체로 흐린 가운데 서울.경기도와 강원영서중북부, 충남북부에는 눈이 오는 곳이 있으며 제주도에는 비가 오는 곳이 있다.오늘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중부지방(강원동해안 제외)과 경북북부내륙에는 밤(24시)까지 눈이 오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남부내륙에는 밤(18~24시)에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한편, 제주도는 밤(21시)까지 비(산지는 눈)가 오는 곳이 있다.눈이 내리는 지역에서는 내리는 눈이 쌓이거나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교통 안전 및 보행자 안전에 각별히 유의하라고 기상청은 당부했다.내일은 중국 북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새벽부터 오전 사이 충남과 전라도, 제주도는 구름많고 충남서해안과 전라서해안, 제주도는 산발적으로 눈(제주도해안 빗방울)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내일 아침 기온은 -9~2도로 평년과 비슷하겠으나, 낮 기온은 2~8도로 평년보다 2~3도 낮겠다.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서울 아침 최저 -4도, 체감온도 -8도)가 낮겠다.예상 적설(15일)- 강원산지, 울릉도.독도(16일 아침(06시)부터 오후(18시)까지) : 2~5cm- 서울.경기도, 강원영서, 북한: 1~3cm- 충청도, 경북북부내륙, 제주도산지: 1cm 미만* 예상 강수량(15일)- 울릉도.독도(16일 아침(06시)부터 오후(18시)까지): 5~10mm- 중부지방(강원동해안 제외), 경북북부내륙, 제주도, 북한: 5mm 미만 /디지털뉴스부전국날씨. 눈이 새벽부터 내린 15일 출근길, 서울 마포대교 위에 눈길에 미끄러져 연쇄 추돌한 차량이 정차해 있다. /연합뉴스

2019-02-15 디지털뉴스부

[이시각 전국날씨]전국 흐리고 중부지방 산발적 눈… 밤까지 곳곳 눈 '빙판길 주의'

이시각 전국날씨는 대체로 흐린 가운데 경기북부와 강원영서중북부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고, 그 밖의 중부지방에도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는 곳이 있다.오후 1시 현재 서울, 수원, 춘천 지역에 산발적 눈이 내리고 있다. 이시각 기온은 서울 0.3도, 인천 0.0도, 수원 0.5도, 춘천 1.2도, 강릉 6.4도, 청주 2.5도, 대전 3.4도, 전주 3.1도, 목포 3.9도, 광주 5.2도, 여수 7.3도, 포항 8.9도, 대구 7.6도, 울산 10.6도, 부산 8.5도, 창원 7.5도, 제주 6.8도 등이다.경기북부와 강원영서중북부를 지나는 눈구름대와 경기만 부근에 나타나고 있는 눈구름대는 매시 40km 내외의 속도로 동진함에 따라 오늘 밤까지 서울, 경기도와 강원영서를 중심으로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고, 충청도와 경북북부내륙에 한때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또한, 그 밖의 남부내륙에는 밤 사이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특히 서울, 경기도와 강원영서를 중심으로 내린 눈이 쌓여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교통 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각별히 유의하라고 기상청을 전했다./디지털뉴스부전국날씨. 15일 아침 중부지방에 내린 눈으로 서울 경복궁이 흰색으로 변해있다. /연합뉴스

2019-02-15 디지털뉴스부

인천지역 기습적인 '많은 눈'에 시민들 출근길 불편… 적설량 3.4cm

새벽부터 인천지역에 기습적으로 많은 양의 눈이 내리면서 시민들이 출근길에 불편을 겪었다.15일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인천에는 이날 오전 5시부터 눈이 내리기 시작해 오전 9시 기준 인천 3.4㎝, 강화 3.5㎝, 백령도 3.8㎝의 적설량을 기록했다.아침부터 내린 눈에 차량 운전자들이 '거북이' 운행을 하며 평소보다 출근길 정체가 심했다. 대중교통을 이용하려는 시민들이 몰리면서 버스가 연착되기도 했다.일부 유치원들은 통학차량 운행에 어려움을 겪었다. 이 때문에 주택가와 아파트 단지 주변에선 아이를 유치원에 직접 데려다 주는 부모들의 모습을 자주 볼 수 있었다. 인천시는 이날 오전 5시부터 인력 520명, 장비 446대를 투입해 염화칼슘 등의 제설재 410t을 인천 주요 도로에 뿌리며 긴급 제설작업을 진행했다.수도권기상청 관계자는 "이번 눈은 오전 동안 산발적으로 날리다가 오후 3시께부터 다시 강해져 늦은 밤 그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공승배기자 ksb@kyeongin.com15일 오전 기습적인 눈으로 인천지역 시민들이 많은 불편을 겪었다. 사진은 이날 오전 9시께 인천 서구 신현동의 한 주민이 골목길에 쌓인 눈을 치우고 있는 모습. /이현준기자

2019-02-15 이현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