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맛집을 찾아서]수원 인계동 '부찌식당'

송탄 유명한 곳서 기술 전수받아30대 사장만의 레시피로 '재탄생'얼큰한 육수에 버터밥 '환상조합'아낌없는 햄·소시지 '인심 넉넉'부대볶음·LA갈비도 별미 등록바쁜 직장인들을 위해 빠르고 간편하면서도, 최상의 맛을 보장하는 부대찌개 맛집인 '부찌식당'이 수원 인계동 나혜석거리에서 신흥 강자로 발돋움하고 있다.지난 5월초 문을 연 '부찌식당'을 놓고 일부는 "몇 달밖에 영업하지 않은 곳이 무슨 맛집일 수 있겠느냐"고 정색하며 맛집이란 사실을 부정할 수 있겠지만, 이곳은 평택 송탄에서 저명한 50년 전통의 '그곳'에서 김치와 햄, 소시지, 다진고기(민찌) 등 기술을 그대로 전수받아 30대 사장의 젊은 감각으로 재탄생한 곳이라고 보면 된다.신선한 고기와 야채, 진하고 얼큰한 육수, 국내산 최고급 재료로 직접 만든 김치 등 타 식당에서 광고용으로 쓰고 있는 수식어가 이곳에선 기본이다. 이곳의 부대찌개는 혼자 먹는 혼족들을 위해 1인용으로도 별도 판매되고 있으며, 가장 맛있는 상태에서 부대찌개를 먹을 수 있도록 모든 테이블에 타이머를 설치하는 등 부대찌개 마니아라면 반드시 찾아야 하는 감각적인 '핫플레이스'다.깨끗하게 정돈된 매장에서 부대찌개를 주문한 뒤 타이머가 울릴 때 즈음이면 기본 찬 외에 밥과 버터, 김을 준비해 준다. 부대찌개와 함께 비벼 먹으면 특별한 맛을 입안에서 만끽할 수 있다. 햄과 소시지의 양도 상당해 풍족함을 느끼게 한다. 여성이라면 2인분을 주문해 3명이 먹어도 되는 등 2.5인분 상당의 푸짐한 부대찌개가 다이어트 걱정을 잊게 한다. 부대찌개를 절반 가량 먹고 나면 라면을 넣어 먹는 즐거움을 배가 시킨다. 육수는 별도로 요구할 것 없이 알아서 챙겨준다.평택 토박이인 가게 사장이 부대찌개보다 더 밀고 있는 '부대볶음'. 두루치기와 같이 돼지고기에 햄이 섞여 있는데 최상의 '단짠' 조합으로 인해 소주 한 잔이 절로 생각나게 한다. 만약 건강을 생각한다면 신선한 상추로 부대볶음을 싸먹은 뒤 입안에서 식도락의 즐거움을 느끼면 된다.LA갈비(250g) 또한 별미다. 이기범 사장은 "직접 양념을 만들어 젊은 취향을 저격한 이 갈비는 브로콜리와 방울토마토, 아스파라거스, 피망, 양파 등을 함께 드실 경우 먹는 기쁨을 찾아줄 것"이라며 "아삭한 식감도 식감이고, 부대찌개로 이미 어느 정도 배가 채워졌을 테지만, 우리 LA갈비는 배부름을 잊게 한다"고 자신했다.또 다른 별미인 베이컨야채구이다. 삼겹살 대신 불판에 올라온 베이컨이 상추 등 각종 야채와 함께 하는 순간 술 생각이 나게 하는 최고의 메뉴다. 부대볶음으로 생각나는 소주 생각을 가까스로 눌렀다면 이 메뉴로 좌절하게 된다. 모든 메뉴가 양과 맛이 기준 이상이라고 추천할 수 있기에 한번 찾아보자. 나름 방송에 나왔다고 인기몰이 중인 다른 부대찌개집은 결코 찾지 않게 될 것이다.부대찌개·부대볶음 9천원, LA갈비 1만5천 원, 베이컨야채구이 2만원. 위치: 수원시 팔달구 권광로 180번길 21. (031)239-5557 /송수은기자 sueun2@kyeongin.com

2019-07-14 송수은

나혜석 거리 신흥 맛집 '부찌식당'…"수원 원탑 도전!"

바쁜 직장인들을 위해 빠르고 간편하면서도, 최상의 맛을 보장하는 부대찌개 맛집인 '부찌식당'이 수원 인계동 나혜석거리에서 신흥 강자로 발돋움하고 있다.지난 5월초 문을 연 '부찌식당'을 놓고 일부는 "몇 달 밖에 영업하지 않은 곳이 무슨 맛집일 수 있겠느냐"고 정색하며 맛집이란 사실을 부정할 수 있겠지만, 이곳은 평택 송탄에서 저명한 50년 전통의 '그곳'에서 김치와 햄, 소시지, 다진고기(민찌) 사용 등 기술을 그대로 전수받아 30대 사장의 젊은 감각으로 재탄생한 곳이라고 보면 된다.신선한 고기와 야채, 진하고 얼큰한 육수, 국내산 최고급 재료로 직접 만든 김치 등 타 식당에서 광고용으로 쓰고 있는 수식어가 이곳에선 기본이다. 이곳의 부대찌개는 혼자 먹는 혼족들을 위해 1인용으로도 별도 판매되고 있으며, 가장 맛있는 상태에서 부대찌개를 취식 할 수 있도록 모든 테이블에 타이머를 놓고 사용하는 등 부대찌개 매니아라면 반드시 찾아야 하는 감각적인 '핫플레이스'다.깨끗하게 정돈된 매장에서 부대찌개를 주문한 뒤 타이머가 울릴 때 즈음이면 기본 찬 외에 밥과 버터, 김을 준비해 준다. 부대찌개와 함께 비벼 먹으면 특별한 조화를 이룬 맛을 입안에서 만끽할 수 있다.햄과 소시지의 양도 상당해 풍족함을 느끼게 한다. 여성이라면 2인분을 주문해 3명이 함께 먹어도 되는 등 2.5인분 상당의 푸짐한 부대찌개가 다이어트 걱정을 잊게 한다.부대찌개를 절반 가량 먹고 나면 라면을 넣어 먹는 즐거움을 배가 시킨다. 육수는 별도로 요구할 것 없이 알아서 챙겨준다.평택 토박이인 가게 사장이 부대찌개보다 더 밀고 있는 '부대볶음'. 두루치기와 같이 돼지고기에 햄이 섞여 있는데 최상의 '단짠' 조합으로 인해 소주 한 잔이 절로 생각나게 한다. 만약 건강을 생각한다면 신선한 상추로 부대볶음을 싸먹은 뒤 입안에서 식도락의 즐거움을 느끼면 된다.LA갈비(250g) 또한 별미다. 이기범 사장은 "직접 양념을 만들어 젊은 취향을 저격한 이 갈비는 브로콜리와 방울토마토, 아스파라거스, 피망, 양파 등을 함께 드실 경우 먹는 기쁨을 찾아줄 것"이라며 "아삭한 식감도 식감이고, 부대찌개로 이미 어느 정도 배가 채워졌을 테지만, 우리 LA갈비는 배부름을 잊게 한다"고 자신했다.또다른 별미인 베이컨 야채구이다. 삼겹살 대신 불판에 올라온 베이컨이 상추 등 각종 야채와 함께 하는 순간 술 생각이 나게 하는 최고의 메뉴다. 부대볶음으로 생각나는 소주 생각을 가까스로 눌렀다면 이 메뉴로 좌절하게 된다. 모든 메뉴가 양과 맛이 기준이상이라고 추천할 수 있기에 한번 찾아보자. 나름 방송에 나왔다고 인기몰이 중인 다른 부대찌개집은 결코 찾지 않게 될 것이다.부대찌개·부대볶음 9천 원, LA갈비 1만5천 원, 베이컨야채구이 2만 원. 위치: 수원시 팔달구 권광로 180번길 21. (031)239-5557./송수은기자 sueun2@kyeongin.com부대찌개는 혼자 먹는 혼족들을 위해 1인용으로도 별도 판매되고 있으며, 가장 맛있는 상태에서 부대찌개를 취식 할 수 있도록 모든 테이블에 타이머를 놓고 사용하는 등 부대찌개 매니아라면 반드시 찾아야 하는 감각적인 '핫플레이스'다./부찌식당 제공깔끔한 인테리어와 함께 말끔하게 정리, 정돈된 부찌식당 실내. /부찌식당 제공부찌식당에서 이기범 사장이 부대찌개보다 더욱 밀고 있는 부대볶음. /부찌식당 제공부찌식당의 별미 'LA갈비'. 술을 부르기로 이미 유명해져 있다. /부찌식당 제공

2019-07-14 송수은

'생방송 투데이' 포항 물회, 과일 육수로 맛낸 '환여횟집'

'생방송 투데이'에 소개된 포항 물회 맛집이 소개됐다. 11일 방송된 SBS TV '생방송 투데이'의 '소문의 맛집'에서는 연 매출 35억원을 자랑하는 포항 물회 맛집이 소개됐다. 이날 소개된 맛집은 대기 인원이 54팀을 넘어가며 평균 대기 시간은 1시간이 걸릴 정도로 인기가 높았다.이를 맛본 손님들은 "이 가게에서 물회를 꼭 맛보려고 서울에서 KTX를 타고 왔다"고 말했다.해당 맛집의 노하우는 푸짐한 한상 차림이었다. 물회, 소면, 매운탕으로 구성된 세트에 손님들은 "골라 먹는 재미가 있다"고 말했다. 주인장은 "회의 신선도가 중요하기 때문에 축양장을 따로 둬 치어부터 관리한다"며 "식감을 위해 광어를 국수와 비슷한 굵기로 써는 게 관건"이라고 설명했다.또 상큼한 국물의 비법에 관해 "배, 사과, 파인애플, 레몬 등 신선한 과일로 비린내를 잡고 단맛을 내는 게 비법"이라고 덧붙였다. 국수와 밥을 말아 먹는 것도 별미다.단골 손님은 "공기밥이 뜨거우니까 차가운 물을 넣어서 식힌 다음에 먹으면 시원하게 먹을 수 있다"고 팁을 알려주기도 했다. 한편 해당 마집은 경북 포항시 북구 해안로(두호동)에 위치한 '환여횟집'으로 알려졌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생방송 투데이' 포항 물회 /SBS TV '생방송 투데이' 방송 캡처

2019-07-11 편지수

생방송투데이 오늘방송맛집, 인절미크림빵 '릴리 베이커리'·최고급 빙수·족발 '뽕나무쟁이 선릉본점'·'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로비 라운지 & 바'·남도정식 '남도사계 고운님'·포항 물회 '환여횟집'

11일 방송하는 SBS TV '생방송투데이' 오늘방송맛집은 족발 '뽕나무쟁이 선릉본점'·인절미크림빵 '릴리 베이커리'·최고급 빙수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로비 라운지 & 바'·남도정식 '남도사계 고운님'·포항 물회 '환여횟집' 등이다. 1. 투데이 NOW - 초복, 으뜸 보양식 우리 돼지고기와 함께 편▶족발 '뽕나무쟁이 선릉본점'서울 종로구 북촌로 6-4 1층2. 비교TV - 최고급 빙수 VS 초저가 빙수 편 편▶최고급 빙수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로비 라운지 & 바'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5213. 골목 빵집 - 행복을 부르는 달콤한 유혹! 마성의 크림빵 편▶인절미크림빵 '릴리 베이커리'서울 광진구 능동로 13길 214. 맛의 승부사 - 제철 재료로 최고의 맛을 낸 남도 보양식 편▶남도정식 '남도사계 고운님'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102길 205. 소문의 맛집 - 중독성 강한 새콤함! 하루 2천 명 방문 포항 물회 편▶물회 '환여횟집'경북 포항시 북구 해안로 189-1SBS TV '생방송투데이'는 매주 월~금 오후 7시에 방송된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생방송투데이 오늘방송맛집 /SBS TV '생방송 투데이' 홈페이지 캡처

2019-07-11 편지수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