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알포인트, '감우성 주연' 베트남전쟁 막바지 누가 과연 귀신인가!… 누적관객수는?

영화 '알 포인트'가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화제다.'알포인트'는 공수창 감독의 작품으로 지난 2004년 8월 개봉했다. 영화에는 감우성(최태인 중위), 손병호(진창록 중사), 박원상(마원균 병장) 등이 출연했다.영화 줄거리는 1972년, 베트남 전쟁의 막바지, 200명의 부대원 중 혼자 살아 남은 혼바우 전투의 생존자 최태인 중위(감우성)는 악몽에 시달리며 괴로워한다. 그러나 그의 본대 복귀 요청은 철회되고, CID 부대장(기주봉)은 그에게 비밀 수색 명령을 내린다. 72년 2월 2일 밤 10시. 이날도 사단본부 통신부대의 무전기엔 "당나귀 삼공..."을 외치는 비명이 들어온다. 6개월 전 작전 지역명 '로미오 포인트'에서 사망한 것으로 추정되는 18명의 수색대원들로부터 계속적인 구조요청이 오고 있었던 것. 그 흔적 없는 병사들의 생사를 확인할 수 있는 증거물을 확보하는 것이 이번 작전의 목표다. 3일 후, 좌표 63도 32분, 53도 27분 로미오 포인트 입구. 어둠이 밀려오는 밀림으로 들어가는 9명의 병사들 뒤로 나뭇잎에 가려졌던 낡은 비문이 드러난다. 7일간의 작전, 첫 야영지엔 10명의 병사가 보이기 시작한다. 그러나 진짜 시작은 이제부터다. 과연 누가 귀신인가! 한편 영화 '알포인트'의 누적관객수는 106만8362명(영화진흥위원회 제공)이다. /디지털뉴스부영화 '알포인트' 포스터

2018-11-20 디지털뉴스부

영화 아가씨, '김민희X김태리 주연' 내 인생을 망치러 온 나의 구원자… 누적관객수는?

영화 '아가씨'가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화제다. 영화 '아가씨'는 박찬욱 감독의 작품으로 지난 2016년 개봉한 작품이다. 김민희(히데코), 김태리(숙희), 하정우(백작),조진웅(모우즈키) 등이 출연해 화제가 됐다. 영화 '아가씨'는 어릴 적 부모를 잃고 후견인 이모부(조진웅 분)의 엄격한 보호 아래 살아가는 귀족 아가씨(김민희 분)에게 백작이 추천한 새로운 하녀가 찾아온다. 매일 이모부의 서재에서 책을 읽는 것이 일상의 전부인 외로운 아가씨는 순박해 보이는 하녀에게 조금씩 의지하기 시작한다. 하지만 하녀의 정체는 유명한 여도둑의 딸로, 장물아비 손에서 자란 소매치기 고아 소녀 숙희(김태리 분)는 막대한 재산을 상속받게 될 아가씨를 유혹하여 돈을 가로채겠다는 사기꾼 백작(하정우 분)의 제안을 받고 아가씨가 백작을 사랑하게 만들기 위해 하녀가 됐다. 백작이 등장하고, 백작과 숙희는 자신만의 방식으로 아가씨의 마음을 흔들기 시작한다. 돈과 마음을 뺏기 위해 서로 속고 속이는 매혹적인 이야기가 시작된다. 영화 '아가씨'의 누적관객수는 4,288,750명(영화진흥위원회 제공)으로 역대 121위다. /디지털뉴스부영화 '아가씨' 포스터. /CJ 엔터테인먼트

2018-11-20 디지털뉴스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