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2018 마마' 방탄소년단 9관왕 달성 "앞으로 함께할 것"… Mnet '프로젝트 엑스 101' 출범

그룹 방탄소년단이 '2018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AMA)에서 총 9개 트로피를 휩쓸었다.방탄소년단은 지난 14일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 아레나에서 열린 CJ ENM 주최 '2018 MAMA 인 홍콩'(2018 MAMA in HONGKONG)에서 대상 격인 '올해의 앨범'과 '올해의 가수'를 비롯해 틱톡 베스트 뮤직비디오, 베스트 아시안 스타일, 엠 웨이브 글로벌 초이스까지 5개 상을 받았다.지난 12일 일본에서 열린 '2018 MAMA 팬스 초이스 인 재팬'(2018 MAMA FANS' CHOICE in JAPAN)에선 대상인 '월드와이드 아이콘 오브 더 이어'(Worldwide Icon of the Year)를 비롯해 '월드와이드 팬스 초이스 톱 10', '페이보릿 뮤직비디오', '페이보릿 댄스 아티스트 남자'까지 네 개 트로피를 품었다.RM은 먼저 '올해의 앨범' 상을 받은 뒤 "오늘 꼭 얘기하고 싶은 분이 있다. 처음으로 말씀드리는데 저희 대표님, 방시혁 피디님이 저희가 아무것도 아니었던 연습생 때 작업실, 연습실, 숙소까지 물심양면 지원하며 가능성을 믿어줬다"고 말문을 열었다.그는 "2014년에도 '나는 너희가 대상 가수라 생각하고 조만간 최고의 그룹이 될 수 있을 것이다. 너희를 믿는다'고 말씀하셨는데, 그때 저희끼리 작업실을 나오며 많이 웃었다. 많이 힘드시구나 싶었다"며 "우리를 믿어주고 사랑해주신 방시혁 피디님, 사랑하고 존경하고 앞으로 열심히 같이 가겠습니다"고 약속했다.정국은 "여러분들에게 자랑스러운 가수가 되고 싶었다. 지금도 마찬가지다. 이런 상을 받게 되면서 여러분께 그런 마음 가져도 된다고 말씀드리고 싶다"며 "앞으로도 계속 앨범을 내면서 여러분께 힘과 위안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제이홉은 방탄소년단이 '올해의 가수상'까지 받자 끝내 눈물을 보였다.그는 "이 상을 받아도 울었을 것이고 안 받아도 울었을 것 같다. 올해 너무 많은 고생을 했고, 여러분께 많은 사랑을 받았기에 꼭 보답하고 싶었다"며 "멤버들에게도 고맙다. 사랑한다"고 흐느끼며 말했다. 다른 멤버들도 눈시울을 붉혔다.진은 "올해 초가 생각난다. 저희가 심적으로 아주 힘들었다. 저희끼리 얘기하면서 해체를 할까 말까 고민도 했다"며 "다시 마음을 다잡고 이렇게 좋은 성적을 낼 수 있게 돼서 정말 다행이다. 다시 마음 다잡아준 우리 멤버들에게 고맙고 아미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수상에 앞서 방탄소년단은 세계적인 히트곡 '아이돌'(IDOL)과 '에어플레인 파트.2'(Airplane pt.2) 등을 아름다운 퍼포먼스와 함께 선보였다.트와이스는 이날 대상 격인 '올해의 노래'를 비롯해 '여자 그룹상',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여자그룹'까지 총 3개 트로피를 받았다.지효는 "'왓 이즈 러브?'(What is Love?)라는 좋은 곡 써주신 박진영 피디님을 비롯한 기획사 식구들에게 감사드린다. 올해는 유난히 멤버들에게 정말 고마웠다. 바쁜 스케줄 하면서 올해 많이 지쳤던 것 같은데 늘 서로에게 힘이 돼주고 위로가 돼준다"고 고마움을 표했다.이어 "많은 분이 저희 무대 보면 힘 난다고 해주시는데, 저희는 원동력을 팬 여러분에게서 얻는다. 앞으로 더 좋은 노래들, 에너지 넘치는 무대 보여드리겠다"고 다짐했다. 쯔위는 중국어로 감사 인사를 전했다.이밖에 '여자 가수상'은 선미가, '남자 가수상'은 로이킴이 받았다. '남자 그룹상'은 워너원이,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솔로'는 청하가,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남자'는 세븐틴이 챙겼으며 '베스트 아시안 아티스트 만다린'은 싱가포르 출신 가수 린쥔지예(林俊傑)가 차지했다.'베스트 보컬 퍼포먼스 솔로'는 헤이즈, '베스트 OST'는 세븐틴이, '뉴 아시안 아티스트'는 아이즈원이, '틱톡 모스트 파퓰러 아티스트'는 갓세븐이, '베스트 힙합&어반 뮤직'은 지코가, '베스트 밴드 퍼포먼스'는 혁오가 받았다. '올해의 발견'은 모모랜드에게 돌아갔다.'MAMA'는 CJ E&M이 주최하는 음악 시상식으로 1999년 '엠넷 영상음악대상'으로 시작해 10여 년 동안 국내에서 개최해오다 2009년을 기점으로 'MAMA'로 변모했다. 2010년 마카오를 시작으로 2011년 싱가포르, 2012년부터 2016년까지 홍콩으로 이어지며 대규모 음악축제로 거듭났다.10년째를 맞은 'MAMA'는 올해 한국과 일본·홍콩 3개 지역에서 마련됐다. 지난 10일 한국에서 신인상과 전문 분야 중심으로 시상한 '2018 MAMA 프리미어 인 코리아'가 열렸으며, 12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아레나에서 '2018 MAMA 팬스 초이스 인 재팬'이 개최됐다.한편 엠넷은 내년 상반기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시리즈의 네 번째 시즌 '프로듀스 엑스(X) 101'을 시작한다. 이날 공개된 티저 영상에는 기존 로고와 달리 'X'라는 알파벳만 나와 궁금증을 일으킨다.엠넷은 "2019년 상반기 방송을 목표로 본격적인 지원자를 모집한다"며 기획사에서 트레이닝을 받아온 연습생은 물론 개인 연습생까지 2005년 3월 이전 출생한 남자라면 국적 관계없이 지원 가능하다고 밝혔다./손원태 기자 wt2564@kyeongin.com사진은 그룹 방탄소년단이 지난 14일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 아레나에서 열린 2018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AMA)에서 '올해의 가수상' 수상 후 소감을 말하는 모습. /연합뉴스=CJ ENM 제공

2018-12-15 손원태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