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방탄소년단, '우익 논란' 日 AKB 프로듀서와 협업 취소 "수록곡 변경" (공식입장)

방탄소년단이 일본 유명 프로듀서 야키모토 야스시와 협업을 취소했다.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16일 방탄소년단 공식 팬카페를 통해 '일본 싱글 앨범 수록곡 변경 안내'라는 제목의 공지사항을 올렸다. 해당 공지에서 빅히트 측은 "11월 발매 예정인 일본 싱글 음반 수록곡이 제작상의 이유로 변경된다.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고 알렸다.앞서 지난 13일 방탄소년단은 이번 싱글에 일본 걸그룹 AKB48을 기획한 유명 J팝 프로듀서 아키모토 야스시가 작사한 '버드'(Bird)를 수록한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방탄소년단 팬들은 '우익, 여성 혐오 작사가와 협업을 즉시 중단하고 관련 자료의 전량 폐기를 요구합니다'란 글을 온라인 상에 올리고, 불매 운동까지 벌이며 협업 취소를 요구했다. 그룹의 이미지에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이유에서다.야스시가 프로듀싱한 AKB48은 야스쿠니 신사 앞에서 공연하거나 욱일기가 그려진 의상을 입고 공연한 사실이 알려져 국내에서 반감을 샀다. 야스시는 또 여성성을 노골적으로 담은 노랫말 등으로 성을 상품화한다는 비판을 받기도 했다. 빅히트는 지난 15일 팬들의 우려를 인지하고 논의 중이라고 밝힌 뒤 하루 만에 '버드' 공개를 취소하고 '아이돌' 리믹스 버전을 수록하는 것으로 변경했다./김지혜기자 keemjye@kyeongin.com다음은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방탄소년단 팬카페에 올린 글 전문안녕하세요. 빅히트엔터테인먼트입니다.일본 싱글 앨범 관련하여 안내 드립니다. 11월 발매 예정인 일본 싱글 앨범의 수록곡이 제작상의 이유로 아래와 같이 변경됩니다.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변경 전) 1. Bird 2. FAKE LOVE - Japanese ver. 3. Airplane pt. 2 - Japanese ver.(변경 후) 1. FAKE LOVE - Japanese ver. 2. Airplane pt. 2 - Japanese ver. 3. IDOL (Remix) 4. FAKE LOVE - Japanese ver. (Remix)방탄소년단, '우익 논란' 日 프로듀서와 협업 취소. 공식입장 발표.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

2018-09-17 김지혜

지코 "남북정상회담 동행 '영광'… 큰 자리서 소임 다하고 올 것"

블락비의 지코가 북한 평양에서 18∼20일 열리는 3차 남북정상회담에 동행하게 돼 영광이라고 밝혔다.16일 지코는 소속사 세븐시즌스를 통해 "2018 남북정상회담 특별수행자 명단에 포함돼 대단히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큰 자리에 초대해주신 만큼 맡은 바 소임을 다하고 오겠다. 감사하다"고 전했다.언더그라운드에서 래퍼로 출발한 지코는 2011년 그룹 블락비로 정식 데뷔해 이름을 알렸고, 뛰어난 프로듀싱 역량을 보여주며 차츰 주목받았다.2015년 내놓은 첫 번째 미니앨범 '갤러리' 타이틀곡 '유레카'가 음원차트를 휩쓸었고, 지난 7월 발매한 싱글 '솔메이트'로도 음원차트 정상을 석권했다. 지난달 서울에서 첫 단독 콘서트를 연 지코는 다음 달까지 유럽 각지에서 '지코 킹 오브 더 정글 투어'(ZICO King Of the Zungle Tour)를 앞뒀다.이날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은 기자회견을 열고 방북단 명단을 발표했다.공식수행원은 14명이며 특별수행원은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시민사회 등 각계각층 인사 52명으로 구성됐다. 아울러 일반수행원 91명과 취재진 등을 포함해 200명 규모로 방북단을 짰고, 여기에 실무인력 소수까지 더해져 실제로 방북하는 인원은 200명을 조금 넘는다고 임 실장은 전했다.문화예술체육계에서는 이기흥 대한체육회 회장, 유홍준 명지대학교 석좌교수, 차범근 축구 감독, 현정화 탁구대표님 감독, 박종아 평창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 주장, 안도현 시인을 비롯해 김형석 작곡가, 가수 에일리와 지코가 함께한다./김지혜기자 keemjye@kyeongin.com지코, 남북정상회담 방북단 포함. /지코 인스타그램

2018-09-16 김지혜

구하라 남자친구 "상처로 출근도 못하는 중" 그는 누구?…'청담동 유아인·강남 헤어디자이너·뷰티 프로그램 동반 출연'

걸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가 남자친구는 강남에서 활동하는 유명 헤어디자이너로 밝혀진 가운데, 구하라의 남자친구가 상처를 공개해 이목을 끈다. 연예전문매체 디스패치는 지난 14일 구하라와 동갑내기 남자친구가 올해 한 뷰티 프로그램에 동반출연하며 가까워졌다고 보도했다. 구하라의 남자친구 A씨는 유아인 닮은꼴 얼굴로 유명해 '청담동 유아인'이라고도 불리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서울 강남경찰서는 "구하라와 남자친구 A씨 모두 출석 요구에 응하지 않고 있어 소환 일정을 미루고 있다. 일정 조율이 되지 않으면 출석요구서를 발송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지난 13일 경찰에 따르면 오전 0시 30분께 서울 강남구 논현동 한 빌라에서 구하라 남자친구 A씨가 "폭행당했다"며 112신고를 했다. 구하라는 현장에서 쌍방폭행을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한편 A씨는 지난 15일 조선일보와의 인터뷰에서 "구하라와 나는 연인이었다. 성격 차이로 '헤어지자'고 내가 먼저 말했다"며 "구하라의 쌍방 폭행이라는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고 설명했다. 또 구하라의 폭행으로 인해 얼굴에 3cm 이상의 상처가 여러군데 나 고객을 응대하는 헤어디자이너라는 직업 특성상 현재 일도 하지 못하고 있다고 어려움을 털어놨다. 이어 "여자에게는 더더욱 주먹을 휘두른 적 없다"며 "구하라가 상해를 입었다면 이는 그녀를 말리는 과정에서 생긴 상처일 것"이라며 호소했다. /디지털뉴스부구하라 남자친구/ JTBC4 '마이 매드 뷰티 다이어리' 캡처

2018-09-16 디지털뉴스부

'日 국민가수' 아무로 나미에, 그는 누구?…'14세 데뷔 걸그룹 출신·밀리언 셀러·母 살해-이혼 등 힘든 시련 겪기도'

아무로 나미에(40)가 일본 오키나와에서 은퇴무대를 가진 가운데, 아무로 나미에가 이목을 끈다. 아무로 나미에는 이날 오키나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뮤직 페스티벌에서 마지막 라이브를 가졌다. 아무로 나미에는 "공연장에 와주신 여러분 정말 감사했습니다"라고 인사하며 무대를 떠났다. 아무로 나미에는 1977년 9월 20일 생으로, 오키나와에서 태어났다. 그는 1992년 14세 나이로 걸그룹 슈퍼 몽키즈로 데뷔했다. 1995년에는 싱글 'Body Feels Exit'를 발표하며 솔로 가수로 변신한 뒤 90년대를 평정한 전설의 톱가수 반열에 올랐다. 1996년 7월 발매된 'SWEET 19 BLUES'는 300만장의 판매를 기록했고, 1997년 발매한 'CAN YOU CELEBRATE?'는 220만장 판매를 기록하며 연속 밀리언 셀러를 기록했다. 아무로 나미에는 15세 연상 그룹 TRF의 SAM과 1997년 10월 전격 결혼을 발표하고 아들을 낳았다. 그러나 5년만인 2002년 이혼한 뒤 어머니가 살해당하고 등 비극적인 사건들을 겪었다. 아무로 나미에는 2004년 새 싱글을 발매하며 제2의 전성기를 되찾았다. 2008년 발매한 '60's 70's 80's'는 오리콘 주간 차트 1위, 30만장 판매고를 기록한 것.한편 아무로 나미에는 지난해 9월 자신의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18년 9월 16일로 은퇴한다"고 밝혔다. /디지털뉴스부아무로 나미에 은퇴/아무로 나미에 공식 페이스북 캡처

2018-09-16 디지털뉴스부

하나뿐인 내편, 최수종의 애틋 父 연기로 첫방 21.2% '주말극 1위'…'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5.753% 종영

'하나뿐인 내편' 내용은 올드했지만 '아버지' 최수종의 연기는 강렬했다.17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KBS 2TV 주말극 '하나뿐인 내편' 첫회 시청률은 21.1%-24.3%를 기록했다. 전작 '같이 살래요' 첫회 시청률은 23.3%, 최종회는 36.9%를 기록했다.이날 '하나뿐인 내편' 첫회에서는 영훈(최수종 분)이 강도살인죄로 복역하게 되며 딸 도란(유이)과 연을 끊는 모습이 담겼다. 영훈이 출소한 후 각자 삶을 살아가는 부녀 모습이 담기면서 이들이 어떻게 재회할지 관심이 쏠렸다.'하나뿐인 내편'은 부녀가 헤어질 수밖에 없던 이유를 빠르게 그려냈다. 뿐만 아니라 여느 드라마처럼 출생의 비밀과 생활력이 강하고 씩씩한 여주인공의 모습이 이목을 끌었다.그럼에도 아버지 최수종의 연기는 인상 깊었다. 그는 전날 짧은 분량만 출연했지만, 내면 깊은 연기를 보여주면서 바로 극 주인공으로 자리잡았다.JTBC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전날 5.753%(유료가구)로 자체 최고 시청률 성적을 내며 종영했다.최종회에서는 강미래(임수향 분)가 연인이 된 도경석(차은우 분) 곁에서 내면의 그늘을 하나씩 걷어나가는 모습이 그려졌다.웹툰을 원작으로 한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주인공인 경석과 미래뿐만 아니라 조연까지 실제 대학 캠퍼스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을 만한 캐릭터를 생생하게 실사화하며 공감도를 높였다.'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후속으로는 서강준, 이솜 주연 '제3의 매력'을 방송한다.한편, 전날 밤 9시 방송한 tvN 주말극 '미스터 션샤인'은 14.3%(유료가구) 시청률을 기록했다. 2회 연속 방송한 SBS TV 토요극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7.0%-8.8%, 10.1%-12.0%, MBC TV 토요극 '숨바꼭질'은 4.9%-8.6%, 7.3%-9.2%였다./디지털뉴스부하나뿐인 내편. 촤수종, 유이, 이장우, 나혜미, 윤진이, 이혜숙 등. /KBS 2TV'하나뿐인 내편' 방송 캡처

2018-09-16 디지털뉴스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