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FT아일랜드 이홍기, 2년 만에 프로볼러 특별회원 자격 취득… 평균 196.7점

밴드 FT아일랜드의 보컬 이홍기(28)가 2년 만에 프로 볼러 특별회원 자격을 취득했다.한국프로볼링협회는 7일 "이홍기는 6~7일 수원 빅볼볼링경기장에서 열린 2018 한국 프로 볼러 선발전 2차 평가전에서 30게임 평균 196.7점을 기록해 합격선인 200점을 넘지는 못했다"라며 "그러나 협회는 정관에 따라 1차 평가전을 통과한 선수에게 부여하는 특별회원 자격을 주기로 했다"고 발표했다.이홍기는 지난달에 열린 선발전 1차 실기 평가전에서 30게임 평균 197.1점을 기록해 2차 평가전에 진출했다.남자 선수는 1차 실기 평가전에서 평균 190점을 넘으면 2차 평가전에 진출하고, 2차에서 평균 200점 이상을 기록하면 3차 양성 교육을 거쳐 프로 볼러가 될 수 있다.이홍기는 지난 2016년에도 프로 볼러에 도전했지만, 당시 2차 평가전을 넘지 못했다.2년 만에 재도전한 이홍기는 이번에도 2차 평가전의 높은 벽을 넘지 못했지만, 협회의 결정으로 특별회원 자격을 얻었다.협회는 "1차 평가전을 통과한 응시생 중 한국프로볼링의 발전과 홍보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이에게 특별회원 자격을 부여하고 있다"라며 "신수지도 해당 정관에 따라 특별회원으로 활동한 바 있다"라고 설명했다.다만 향후 프로 볼러 활동 여부는 이홍기 본인 의사에 달려있다.한편 이번 대회는 2000년 이후 최다인 총 476명(남자 404명, 여자 72명)이 도전해 남자 145명, 여자 39명이 1차 선발전을 통과했다./디지털뉴스부

2018-11-07 디지털뉴스부

이영애 , 여전한 한국의 美… 남편 정호영 누구? 1951년생 유학파로 '한국레이컴' 회장

배우 이영애가 '2018 왕실 여성 문화 지킴이 약정식'에 참석한 가운데 그의 남편 정호영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영애 남편 정호영 씨는 1951년 생으로 서울고와 미국 시카고대, 일리노이 공과대 대학원을 졸업한 교포이자 재력가로 알려졌다. 정호영 씨는 한때 현대그룹 종합기획실 신규사업팀장 등을 역임했으며, 지난 1987년 한국레이컴 전신인 케이원전자를 만들었다. 이후 한국벨통신과 한림에스터 등의 업체를 추가로 창립했다. 정호영 씨는 또 자신의 재산 200억 원으로 1만 평의 부지에 사회복지재단을 설립하기도 했다.그는 현재 방위산업업체 한국레이컴 회장직을 맡고 있다. 한국레이컴은 벤처 기업으로 시작해 군용 레이더와 특수전자통신장비, 무선전화기, 컴퓨터 네트워크통신장비 등 군수, 무기관련 장비를 개발하고 생산하는 유망 업체로 지난 1991년 방위산업체로 지정됐다.정호영·이영애 부부는 스무 살 나이차를 극복하고, 지난 2009년 8월 하와이에서 결혼해 화제를 모았다.그러던 중 이영애는 지난 2011년 이란성 쌍둥이 딸·아들을 출산했다.한편 이영애는 7일 오후 서울 창덕궁 대조전에서 열린 더 히스토리 오브 후, 문화재청과 함께 '2018 왕실 여성 문화 지킴이 약정식'에 참석해 화제를 모았다. /손원태 기자 wt2564@kyeongin.com이영애 , 여전한 한국의 美… 남편 정호영 누구? 1951년생 유학파로 '한국레이컴' 회장 /SBS TV 방송 캡처

2018-11-07 손원태

8인조 걸그룹 드림노트 데뷔… "롤 모델은 신화, 연차 쌓여도 열정적으로 롱런하고 파"

8인조 신인 걸그룹 드림노트가 데뷔 앨범을 공개해 화제다. 드림노트는 7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에 위치한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데뷔 앨범 '드림라이크'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드림노트는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이날 드림노트 멤버 은조는 앨범 재킷을 봉태규 아내 하시시박이 촬영했다는 것과 관련, "첫 번째 촬영 때, 봉태규 선배님이 시하와 함께 방문했다. 숨바꼭질을 하며 놀았는데 시하가 저를 낯설어 하더라. 저희가 숨었는데 시하가 저를 빼고 다른 멤버들만 찾더라"고 에피소드를 소개했다.수민은 롤모델 질문에 "신화 선배님"이라며 "오랫동안 좋은 팀워크로 활동하고 계시지 않느냐. 또 무대를 봤을 때 끊임없이 열정적으로 해주시는 모습을 봤다. 저희도 연차가 쌓여도 열정적으로 하면서 롱런하고 싶은 마음이다"고 전했다.한편 드림노트의 데뷔곡 '드림노트(DREAM NOTE)'는 60년대 레트로 업비트 팝 기반으로 밝고 청량한 분위기가 돋보이는 노래다. 소녀들의 각오와 힘찬 에너지가 가사로 담겨 있으며, 무대 위에 오를 자신을 일기장에 기록하며 꿈을 키워온 드림노트 멤버들의 출사표를 담았다. 이날 오후 6시 발매한다. /손원태 기자 wt2564@kyeongin.com8인조 걸그룹 드림노트 데뷔… "롤 모델은 신화, 연차 쌓여도 열정적으로 롱런하고 파" /iMe KOREA 제공

2018-11-07 손원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