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공복자들' 치과의사 이수진, 극강 동안미모와 몸매에 '출연자 감탄'… "50대 맞아?"

'공복자들'에서 치과의사 이수진이 50대 나이가 믿기지 않는 완벽한 동안 미모와 몸매로 화제다.15일 MBC 예능 '공복자들'에서는 치과 의사 이수진이 게스트로 등장해 '24시간 공복 도전기'를 진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이날 방송에서 이수진은 "할아버지가 한의사, 아버지가 외과 의사, 내가 치과의사이니 3대째 의사 집안이다"라고 자신을 소개했다.치과의사이자 인플루언서(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SNS에서 수십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유명인)인 이수진은 평소 운동으로 다져진 명품 복근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출연자들은 "딸이 아니고 본인이냐"고 감탄하며 묻자 이수진은 "치과의사로 일을 열심히 하다 보니까 29살 때 왼쪽 팔이 안 올라오더라. 그때 건강의 중요성을 깨닫고 운동을 열심히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수진은 치아관리와 산후조리 팁도 소개했다.이수진은 "나는 배고프면 맹물을 마신다. 어느 차든 색이 있다"면서 "출산 후 6개월까지는 다이어트는 금물이다. 모유수유를 하시고 미역국에 참기름도 넣지 마라. 물에 나물만 삶아 먹었다"고 독특한 산후조리 비법을 공개했다. 복근을 만들기 위한 공복 24시간 도전에서 이수진은 공복자들 최초로 마시는 물마저 복근을 만들기 위해 제한 받는 '극한 공복'에 도전해 눈길을 글었다.공복 24시간이 끝나고, 이수진은 곧바로 셀카를 찍었고 배에는 선명한 복근이 있었다. 출연자들 역시 완벽하다며 감탄사를 연발했다.한편, MBC 예능 '공복자들'은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 /박주우기자 neojo@kyeongin.com공복자들 치과의사 이수진. /MBC '공복자들' 방송 캡처공복자들 치과의사 이수진. /MBC '공복자들' 방송 캡처

2019-02-16 박주우

SBS '열혈사제' 첫방서 최고시청률 18.3%… 금요예능 시간대 차별화 성공(?)

SBS가 새롭게 선보인 금토드라마 '열혈사제'가 첫 방송부터 시청률 10%대를 넘기며 대박 조짐을 보였다.1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부터 방송된 '열혈사제' 1·2회는 전국시청률 10.4%-13.8%를 기록했다.최고시청률은 10시 59분경 20%에 근접한 18.3%다.'열혈사제'는 SBS가 금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되던 예능 '정글의 법칙'을 토요일로 옮기고 새롭겍 편성한 금토드라마다.배우 김남길과 이하늬가 출연하는 열혈사제'는 다혈질 가톨릭 사제와 구담경찰서 대표 형사가 한 살인사건으로 만나 공조 수사에 들어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이날 첫 방송에서는 사제 김해일(김남길 분)이 사기 굿판을 벌이던 일당에게 주먹을 휘두르다가 폭행 혐의로 경찰에 잡혀가는 모습이 그려졌다.특히 사제 김해일은 "하느님이 너 때리래"라고 말하며 거침없이 악당을 행야 주먹을 날리고 제압하는 모습에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과연 '열혈사제'가 MBC TV '나 혼자 산다'가 버티고 있는 금요일 밤 예능 시간대에 차별화에 성공하며 시청률 고공행진을 이어갈 지 관심이 쏠린다.한편 같은 날 방송한 JTBC 금토극 '리갈 하이'는 2.762%(이하 유료 플랫폼), tvN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 17은 2.6%로 집계됐다./박주우기자 neojo@kyeongin.comSBS 열혈사제 첫방송 시청률.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 캡처'

2019-02-16 박주우

'그것이 알고싶다' 부산 다방 여종업원 살인사건 추적…빨간 스포츠카의 흔적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부산 다방 여종업원 강도 살인사건'을 파헤친다.16일 방송되는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빨간 스포츠카의 흔적 - 살인범과 마대 자루' 편이 방송된다.지난 2002년 5월31일. 부산 강서경찰서 뒤편. 마대자루에 싸인 시신이 물 위로 떠올랐다.피해자는 흉복부에 집중된 17개의 자창을 포함해 전신 40여 곳이 찔려 사망했고, 곧 부산의 한 커피숍에서 일하던 종업원 채송희(가명) 씨로 밝혀졌다. 2002년 5월21일 저녁, 송희(가명) 씨는 지인과의 전화통화를 마지막으로 행방이 묘연해졌다가, 참혹한 시신으로 발견된 것이다.이미 바닷속에서 부패가 진행돼 범인에 대한 흔적은 찾을 수 없었다. 하지만 경찰은 뜻밖의 장소에서 사건과 관련된 중요한 단서를 발견했다. 그녀의 실종 바로 다음날인 22일, 송희(가명) 씨가 일하던 커피숍에서 멀지 않은 은행에서 빨간색 야구모자를 눌러쓴 양 씨가 송희(가명) 씨의 명의로 된 예금통장에서 돈을 인출했던 것이다.그로부터 20여일 뒤 송희(가명) 씨 행세를 하고 비밀번호를 잊어버렸다며 두 여자가 다른 은행에서 송희(가명) 씨의 명의로 된 적금통장에서 또다시 돈을 인출한다. 이상한 점은 이 곳에서도 두 여자들과 함께 양 씨가 있었다는 점이다. 이에 경찰은 송희(가명) 씨의 실종이 양 씨와 밀접한 관련이 있음을 확신하고 끈질긴 수사와 공개수배를 통한 제보 끝에 2017년 양 씨를 체포하기에 이른다.국민 참여재판으로 이뤄진 1심에서도, 2심에서도 양 씨는 무기징역을 선고받았지만 최근 대법원은 이 사건을 파기환송 시켰다. 살인에 대한 직접적인 증거가 없고 은행에서 송희(가명) 씨 명의의 통장에서 돈을 찾은 남성이 양 씨라고 해서 송희(가명) 씨를 살인한 것으로까지는 볼 수 없다는 판단에서였다.송희(가명) 씨가 실종된 날, 길에서 우연히 가방을 주워 돈을 인출했다고 주장하는 양 씨. 그는 정말 억울한 누명을 쓰고 있는 걸까? 양 씨는 송희(가명) 씨 실종 날 주운 가방의 수첩에 있는 송희(가명) 씨의 개인정보를 바탕으로 번호를 조합해 우연히 통장 비밀번호를 맞췄다고 주장했다. 1,2심에서 양 씨에게 유죄판결을 내렸던 근거 중에는 양 씨가 사건 당일 자신의 빨간의 스포츠카에 물컹한 뭔가가 들어 있는 마대자루를 옮기는 걸 도와줬다는 동거녀의 진술이 있었다. 하지만 대법원에서는 그녀의 진술에 신빙성이 부족하다고 봤다. 동거녀의 진술은 허위일까? 그렇다면 스포츠카에 남았다는 검붉은 자국은 무엇을 의미하는 걸까?이날 방송되는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최근 대법원에서 파기환송 된 '부산 다방 여종업원 강도 살인사건'의 주요 용의자들을 다시 만나보고, 과학적 실험을 통해 다시 오리무중으로 변한 사건의 진실을 알아본다. 16일 밤 11시 5분 방송.그것이 알고싶다 /SBS제공

2019-02-16 이상은

이시언 악플 사건 뭐길래… 비 "허물없는 사이라 오해산 듯" 해명

이시언 악플 사건이 관심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가수 겸 배우 비(정지훈)이 이시언의 태도 논란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16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서는 스튜디오에 무지개 회원들이 모인 가운데 이시언이 자리를 비워 궁금증을 자아냈다.박나래는 이시언에 대해 "악플 많이 받아 속세를 떠났냐. 왜 안 보이냐"고 물었고 전현무는 이시언이 영화 '아내를 죽였다' 영화 주연으로 캐스팅되며 한 달 간 자리를 비웠다고 설명했다.이에 박나래는 "한 달이면 악플이 사라지겠다"고 너스레를 떨었고, 기안84는 "욕먹은 다음 날 힘들다고 전화 왔더라"고 전했다.앞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이시언은 태도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이와 관련 당시 '라디오스타'에 이시언과 함께 출연했던 가수 겸 배우 비(정지훈)는 12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해 해명했다.비는 "저희가 원해 하던대로 편하게 티격태격 한 건데 오해하시는 분들이 있더라"며 "굉장히 허물없이 지내는 사이라서 오해를 산 것 같다. 서로 평상시대로 하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더라. 그래서 치켜세워주려고 하는데 잘 안 된다"고 말했다./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비, 이시언 태도논란 해명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2019-02-16 이상은

기안84 연봉 얼마일까?…'나혼자산다' 기안84, 첫 시무식·차기작 예고

'나혼자산다' 기안84의 연봉은 얼마일까.15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서는 시무식을 진행하는 기안84의 모습이 그려졌다.이날 기안84는 직원 5명, 총 6명 규모의 법인을 차렸다고 밝혔다. 기안84는 "직원이 많아지니 업무를 나눠서 작업 중이다. 내가 콘티 작업해서 직원들에게 주면 펜 선 작업을 해준다. 그것을 내가 수정하고 직원들이 나눠 채색한다"라고 설명했다.기안84는 분업 후 작업시간이 줄지는 않았지만 웹툰의 퀄리티가 높아졌다고 전하며 "혼자할 때는 그림이 안 그려지면 접고 집에 갔는데 이제는 내가 안 그리면 회사가 안 굴러가니까 하게 된다"고 부담감을 털어놨다.직원들은 기안84에 대해 "사장님이자 좋은 형"이라고 말했다.기안84는 시무식에서 신년계획에 대해 설명하던 중 차기작을 예고하기도 했다. 그는 "차기작이 시작되면 두 배로 힘들어 질 것"이라며 "그래도 열심히 해보자"고 직원들을 독려했다. 한편, 기안84의 연봉이 관심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네이버웹툰은 지난해 자사 웹툰 연재작가들이 연평균 2억2000만 원, 월 1800만 원의 수익을 올리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방송 활동까지 겸하고 있는 기안84의 경우 기본 웹툰 원고료에 방송 출연료 및 광고수익까지 더하면 연봉은 더 올라갈 것으로 보인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기안84 연봉 /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2019-02-16 이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