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뺑반' 공효진 "여자에게도 카리스마 넘치는 경찰은 로망"…재철이나 민재 같은 역할도 탐나

공효진이 '뺑반'의 카리스마 넘치는 여성 캐릭터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30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경찰, 여자에게도 '로망'이다"라고 밝혔다.공효진은 이날 개봉한 영화 '뺑반'에서 엘리트 경찰 은시연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은시연은 내사과에서 한순간에 뺑소니 전담반으로 좌천된 인물로, 대립하는 두 인물인 스피드광 범죄자와 차에 대한 천부적인 감각을 지닌 순경 사이에서 중심을 잡는 역할을 맡았다.그는 은시연에 대해 "밋밋하지 않나 싶으면서도 영화 속에서 현실적인 부분을 담당할 인물도 필요하다고 생각했다"며 "은시연이 영화에서 가장 카리스마가 넘쳤다. 특히 사고 현장에서 선글라스를 끼고 내리는 장면 등이 마음에 들었다"고 웃었다.광기를 가진 악인 정재철(조정석 분)에 대해 "재밌는 역할"이라고 평가하며 "막 이상한 짓 해도 되는 연기가 재밌긴 하지 않나. 정재철 역을 여자가 맡아도 흥미로울 것 같다"고 덧붙였다. 드라마 '질투의 화신'에 이어 재회한 배우 조정석에 대해서는 "'질투의 화신'에서 호흡이 참 좋았다. 둘 다 상상을 잘 하는 사람들이라 대본을 바탕으로 다른 상황을 만들어냈다."며 "정석 씨는 전엔 천사였는데 결혼하고 짓궂어졌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공효진에게서는 연기 20년 차로서의 고민도 보였다. 그동안 사랑스럽고 따뜻한 '공블리'로 각인돼왔던 그지만, 더 이전에는 거칠고 여성미가 없는 역할을 많이 했었다고.그는 "항상 고민하고 끊임없이 변신하려고 노력한다. 모든 배우가 아마 그럴 거다."며 "다음에는 재철이나 민재 같은 역할도 해봐야겠다"며 끊임없는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뺑반' 공효진 /쇼박스 제공

2019-01-30 편지수

조정석 첫 악역 영화 '뺑반' 개봉… 공효진·류준열 캐미는?

설 연휴 극장가 흥행을 이끌 한국영화 '뺑반'이 오늘(30일) 개봉한다.'뺑반'은 '차이나타운'으로 호평을 받은 한준희 감독의 신작으로 통제불능 스피드광 사업가를 쫓는 뺑소니 전담반 뺑반의 고군분투 활약을 그린 범죄오락액션 영화다.'뺑반'에는 공효진, 류준열, 조정석을 비롯 염정아, 전혜진, 손석구, 샤이니 키(김기범) 그리고 이성민까지 아우르는 신선한 캐스팅 조합으로 짜릿한 카 액션과 재미를 선사한다.영화는 경찰 내 엘리트 조직인 내사과 소속 경위 은시연(공효진 분)이 윤지현 과장(염정아 분)과 함께 F1 레이서 출신의 사업가 정재철(조정석 분)을 잡기 위해 수사망을 조여 가던 중 강압 수사를 벌였다는 오명을 쓰고 뺑반으로 좌천되면서 시작한다.특히 주로 유쾌하고 따뜻한 역할을 한 조정석이 생애 첫 악역에 도전해 관심을 끈다.조정석은 "지금까지 역할과는 결이 달라 꼭 해보고 싶었다"면서 "도전과 모험은 배우의 숙명으로, 잘하는 역할만 계속할 수 없지 않으냐"고 말해다.극중 조정석은 고난도 카체이싱 액션도 직접 소화 한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을 더한다. /박주우기자 neojo@kyeongin.com 영상제작/강가영·마민지·연제성·정예지·조정인 인턴기자

2019-01-30 박주우

영화 '극한직업' 관객 수 400만 명 돌파…'국제시장'·'베테랑'보다 빠르다

영화 '극한직업'이 연일 박스오피스를 휩쓸며 흥행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30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개봉 8일째인 이날 오전 '극한직업'누적 관객 수는 400만명을 돌파했다.이로써 '극한직업'은 개봉 4일째 200만, 5일째에 300만을 넘어선 데 이어 400만 명을 돌파하는 데 성공했다.이는 역대 영화 흥행 순위 3위인 '국제시장'이 12일 만에 400만명을 돌파했던 것과 비교해도 4일이나 빠른 기록이다. 천만 영화인 '베테랑'(개봉 9일째), '7번방의 선물'(개봉 12일째), '변호인'(개봉 11일째)보다도 빠르다.이밖에도 역대 코미디 영화 최고 오프닝, 역대 1월 개봉영화 최고 오프닝, 역대 1월 최다 일일 관객 수 등 각종 흥행 기록을 경신했다.영화 '극한직업'은 설 연휴 전인 다음달 1~2일에 서울·경기 무대인사를 진행하며 흥행 열풍을 이어갈 예정이다.한편 이병헌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영화 '극한직업'은 마약반 형사들이 범죄조직을 잡기 위해 치킨집을 위장 창업했다가 전국 맛집으로 소문나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그린 코믹 수사극이다.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이동휘, 공명 등이 호흡을 맞췄다./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극한직업' 400만 돌파 인증샷 /CJ엔터테인먼트 제공

2019-01-30 편지수

시대 풍미한 명작 영상 '무료 관람'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 '… 시네마'내달 15일 물랑루즈·16일 맘마미아 상영수원문화재단은 다음 달 15~16일 이틀간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아트리움 시네마'를 진행한다.아트리움 시네마는 지역 주민에게 문화향유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우수한 예술 영상 콘텐츠를 무료로 상영하는 프로그램이다. 먼저 다음 달 15일에는 영화 '물랑루즈'를 상영한다. 작품은 1899년 파리, 지상에서 가장 화려한 세계 프랑스 물랑루즈를 배경으로 최고의 뮤지컬 가수 샤틴과 신분 상승을 꿈꾸는 야심가 크리스티앙의 운명적 사랑 이야기를 그린다. 이어 16일 상영하는 '맘마미아!'는 그리스 작은 섬에 사는 소피가 결혼식을 앞두고, 우연히 발견한 엄마의 일기장에서 아빠로 추정되는 3명의 남자를 결혼식에 초대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세계적인 뮤지션 아바(ABBA)의 음악에 착안, 기획한 '맘마미아!'의 영화 음악은 미국, 영국 영화 OST 1위, 영국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하는 등 많은 사랑을 받았다.영화 관람료는 무료이며 수원SK아트리움 홈페이지를 통해 1인 4매까지 사전예약이 가능하다. 사전예약을 하지 못한 경우 상영 시작 20분 전부터 잔여석에 한해 선착순 배부한다. 자세한 사항은 수원SK아트리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문의:(031)250-5300 /강효선기자 khs77@kyeongin.com물랑루즈와 맘마미아의 포스터. /수원문화재단 제공

2019-01-29 강효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