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화보]전국체전 열기 달구는 경기·인천 대표 선수들

15일 전북 전주 전북대체육관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리듬체조 여자고등부 볼 경기에서 송채은(인천체고)이 아름다운 연기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 전북대체육관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리듬체조 여자고등부 볼 경기에서 송채은(인천체고)이 아름다운 연기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 전북대체육관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리듬체조 여자고등부 볼 경기에서 송채은(인천체고)이 아름다운 연기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 전북대체육관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리듬체조 여자고등부 볼 경기에서 유지인(성복고)이 아름다운 연기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 전북대체육관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리듬체조 여자고등부 볼 경기에서 유지인(성복고)이 아름다운 연기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 전북대체육관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리듬체조 여자고등부 볼 경기에서 유지인(성복고)이 아름다운 연기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경륜장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자전거 남자일반부 스크래치 결승에서 최재웅(가평군청·오른쪽 두 번째)이 역주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경륜장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자전거 남자일반부 스크래치 결승에서 최재웅(가평군청·왼쪽 세 번째)이 역주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경륜장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자전거 남자일반부 스크래치 결승에서 최재웅(가평군청)이 역주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경륜장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자전거 남자일반부 스크래치 결승에서 최재웅(가평군청·앞)이 역주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경륜장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자전거 남자일반부 스크래치 결승에서 최재웅(가평군청·앞에서 세 번째)이 역주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경륜장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자전거 남자일반부 스크레치 결승에서 최재웅(가평군청·뒤)이 역주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경륜장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자전거 남자일반부 스크레치 결승에서 최재웅(가평군청·가운데)이 역주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경륜장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자전거 남자일반부 스크레치 결승에서 최재웅(가평군청·가운데)이 역주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경륜장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자전거 남자일반부 스크레치 결승에서 최재웅(가평군청·가운데)이 역주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15일 전북 전주경륜장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자전거 남자일반부 스크레치 결승에서 최재웅(가평군청·앞)이 역주를 펼치고 있다. 익산/김금보기자 artomate@kyeongin.com

2018-10-15 김금보

'6번째 정상' 넘은 임은지(女일반부 장대높이뛰기)… 경기도 17연패 출발 신호

기계체조 엄도현, 金 4개 '싹쓸이'道, 3위로 경남·전북 바짝 뒤쫓아임지희·강다슬 등 육상 금빛 질주인천 메달 금 27·은 29·동 33 수확제99회 전국체육대회에 출전 중인 경기도 선수단이 종합우승 17연패를 향해 힘찬 출발을 시작했다.도는 14일 대회 3일째 오후 7시 현재 종합점수 4천574점(금 77,은 57,동 74)을 따내 경남(종합점수 5천906점·금31,은31,동43)과 전북(종합점수 4천792점·금32,은23,동39)에 이어 3위에 이름을 올렸다.여일반부 육상 장대높이뛰기에서 임은지(성남시청)가 4m를 기록해 이날 첫 메달을 목에 걸며 대회 6연패를 이어갔고 400m에서는 신다혜(김포시청)가 55초35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역도 여일반부 48kg에서 이슬기(수원시청)는 2관왕 대열에 합류했고 남일반부 56kg에 출전한 김용호(포천시청)는 지난해 대회에 이어 2개 대회 연속 2관왕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검도 여일반부 단체전에는 김다해-차민지-임나현(이상 화성시청)-최주원-이현주(이상 용인대)-김서연(과천고) 조가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댄스스포츠 여일반부 라틴5종목에서도 함혜빈과 김민제(이상 장현성댄스아카데미)조가 우승을 차지했다.2018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 게임 금메달에 빛나는 체조요정 여서정(경기체고)은 여고부 도마와 마루에서 2개의 금메달을 따냈고 같은 학교 엄도현도 개인종합과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건 후 평균대와 이단평행봉에서 1위를 차지해 대회 4관왕에 등극했다.인천 육상 종목이 거침없는 '금빛 질주'를 이어가는 등 인천시 선수단도 '광역시 1위, 종합 7위' 목표를 향해 순항하고 있다. 인천은 금 27, 은 29, 동 33개를 획득해 종합점수 2천661점으로 10위를 기록했다.임지희(인하대)는 육상 여대부 100m 경기에서 12초41의 개인신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강다슬(인천시청)도 여일반부 100m, 손우승(인천체고)은 남고부 110m 허들에서, 주승균(이상 인천체고)도 남고부 400m 경기에서 각각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당구에서도 이대규가 남일반부 스누커에서, 김가영(이상 인천시체육회)이 여일반부 포켓10볼에서 각각 우승하며 금메달 2개를 보탰다.여자역도 김소화(인천시청)는 여일반부 58kg급에서 2관왕에 올랐다. 익산/임승재·강승호기자 kangsh@kyeongin.com

2018-10-14 임승재·강승호

[전국체전 영광의 얼굴]생애 첫 대회 남고부 허들 110m 우승 손우승

"생애 첫 전국체전 '우승'의 꿈을 드디어 이뤘습니다."인천 남자 육상 허들 기대주인 손우승(인천체고)이 제99회 전국체육대회에서 꿈에 그리던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손우승은 14일 익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대회 육상트랙 남고부 110m 허들 종목 결승에서 14초89로 우승하며 이름값을 톡톡히 해냈다.이 종목의 유력한 우승 후보였던 손우승은 주변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전국체전 첫 금메달의 영광을 안았다. 경기 직후 만난 그는 거친 숨을 몰아쉬며 "첫 우승이다. 전국체전에서 이뤄보지 못한 1등을 차지해 무척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난해 전국체전에서 아쉽게 동메달에 그친 손우승은 "소년체전에서도 금메달을 따본 적이 없다"며 멋쩍은 표정을 지어 보였다. 그러면서 "인천체고 형들이 과거 우승할 당시 기록에는 다소 못 미쳐 아쉬움이 남는다"면서 "경기 도중 마음이 급했던 탓에 제기량을 발휘하지 못한 것 같다"고 말했다.손우승은 인천체고 육상 단거리 지도자인 손의택씨의 아들이다. 아버지를 따라 육상 선수의 길을 걷게 된 그는 최근 전국체전 결단식에서 여자복싱 오연지(인천시청)와 함께 인천 선수단 대표 선서를 낭독하기도 했다. 더욱 큰 책임감을 가지고 대회에 출전했다는 손우승은 "아버지께서 평소 '내 덕을 볼 생각을 하지 말고, 네가 스스로 일어서야 한다'며 강하게 저를 키우셨다. 그 점이 되레 도움이 됐다"고 했다.끝으로 손우승은 "한국체대 진학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대학에 가서 반드시 더 좋은 기록을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익산/임승재기자 isj@kyeongin.com손우승

2018-10-14 임승재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