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여주 점동고등학교 학생들 '치매 파트너' 활동 훈훈]"우리는 할아버지·할머니 소중한 기억 지킴이죠"

미래 직업 간호사 꿈꾸며 적극 나서환자·가족 배려 안부·위로 등 역할지역 봉사·진로설계 체험 '윈윈 모델'치매 환자와 가족에게 따뜻한 동반자가 되어주는 '치매 파트너'로 활동하고 있는 여주시 점동고등학교 학생들의 봉사활동이 지역에 훈훈한 소식을 전하고 있다. 지난 21일 점동고 치매 파트너 학생들은 치매안심센터 이용자들이 아늑하고 친숙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벽면 꾸미기와 미관개선 등의 봉사활동을 했다. 치매 파트너란 치매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일상에서 환자와 가족을 배려하는 따뜻한 동반자들이다. 이들은 일상에서 만나는 치매 환자에게 먼저 다가가 안부를 묻고 그들과 이야기를 나누며 위로를 해주는 역할을 맡는다.초등학생 이상의 학생 또는 지역주민이면 온라인 또는 오프라인 교육을 이수한 후 누구나 치매 파트너로서 활동할 수 있다.특히 이번 봉사가 학생들에게 더 뜻깊은 점은 미래에 간호사를 꿈꾸는 학생들이 적극 나섰다는 점이다. 참여한 학생들은 보건소 직원들과 함께 치매안심센터에 대한 생생한 이야기와 정보를 전해 듣고 환자들을 직접 겪어보면서 앞으로 진로를 간호사로 선택하는데 있어 큰 도움이 된 시간이었다고 전했다.봉사에 참여한 점동고 3학년 재학생들은 "지역사회 어르신을 위한 공간인 치매안심센터 미관개선에 참여해 봉사하는 기쁨이 훨씬 더 크게 다가와 어르신보다 우리가 더 행복해지는 것 같다"며 "치매파트너 활동시간을 더 늘려갈 계획"이라고 입을 모았다.이와 관련 보건소 관계자는 "학생들이 미래의 진로로 간호사를 구체적으로 설계해 나아가는 시점에서 직접 체험하고 느끼는 계기가 되는 한편, 봉사와 진로를 동시에 체감하게 되어 앞으로 치매 환자 돌봄사업을 확산시키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한편, 여주시에는 218명의 치매 파트너가 활동 중이다. 여주/양동민기자 coa007@kyeongin.com여주치매안심센터 이용자들이 아늑하고 친숙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벽면 꾸미기와 미관개선 등의 봉사활동에 나선 여주 점동고 치매파트너 학생들. /여주시 제공

2018-05-23 양동민

[인터뷰]'광주시아파트신문' 창간한 홍성균 지역아파트연합회장

자의반 타의반 '홍반장 동대표' 지역 뉴스·알짜 정보 담아 발행"현행 주택법, 문제 해결엔 한계""공동주택 생활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소통과 서로에 대한 관심, 협조라는 것을 깨달았습니다."(사)광주시아파트연합회 홍성균 회장은 평생 단독주택에서 살아오다 지난 2002년 광주에 아파트 세입자로 첫발을 내디디며 공동주택 생활을 시작했다. 몇 년을 살아보니 아파트에 여러 일들이 발생했고 방관자가 아닌 영화 '어디선가 누군가에 무슨 일이 생기면 틀림없이 나타난다. 홍반장'처럼 주민들과 관련된 일이라면 해결에 적극 나서면서 자의반 타의반으로 동대표를 맡게 됐다. 그러다 많은 이들의 지지 속에 공동주택 입주민을 대변하는 광주시아파트연합회 수장에 올랐고 보다 살기좋은 아파트 공동체 문화를 만드는데 고심하다 이번에 공동주택 입주민들의 대변지 '광주시 아파트신문'의 발행인으로 창간호를 내기에 이르렀다.홍 회장은 "지난해부터 고민이 많았다. 살기좋은 아파트 공동체 문화를 만드는데 구심점이 필요하다 생각했다"며 "광주시아파트연합회 회원들과 머리를 맞대고 고민 끝에 아파트신문을 만들기로 결정했고 드디어 지난 8일자로 창간호를 발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 신문은 지역 뉴스와 공동주택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살기좋은 행복한 마을아파트를 위한 지역 단위 공동체문화 창달을 표방하고 있다.그는 "창간호가 나가고 의외로 격려 전화가 많이 왔다. 인터넷 시대에 무슨 지면신문이냐고 말한 이들도 있었지만 신문을 보며 자연스럽게 얘기할 수 있어 좋다는 반응이 잇따랐다"며 "현행 주택법은 아파트에 대한 각종 의무 이행 규정을 강화하고 있지만 공동주택 문제를 해결하기에는 한계가 있다"고 말했다. 홍 회장은 그러면서 "입주민 모두가 공동체 의식을 갖는 것이 중요한데 광주시아파트신문이 그 가교역할을 해 지역 사회 발전과 올바른 공동주택 문화 조성에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광주/이윤희기자 flyhigh@kyeongin.com홍성균 광주시아파트연합회장 겸 광주시아파트신문 발행인과 광주시아파트신문. 광주/이윤희기자 flyhigh@kyeongin.com

2018-05-23 이윤희
1 2 3 4 5 6 7 8 9 10
사람들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