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35년 우정' 더 깊어지는 윈윈 교류

경기도와 미국 유타주가 자매결연 35주년을 맞아 경제·문화·교육부문 등에서의 교류협력을 확대하기 위한 합의서를 18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35년간의 자매결연을 기념해 밸 헤일 유타주 경제실장과 지역 경제인 등 유타주 통상대표단이 경기도를 방문하면서 성사됐다.두 지역은 경기도가 주최하는 국내 최대 중소기업 전시회인 지페어 코리아(G-FAIR Korea)와 유타주가 주최하는 통상박람회 유타글로벌포럼(Utah Global Forum)에 상호 통상촉진단을 파견하기로 해 경제분야 협력이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또 내년 경기도가 조성할 예정인 세계 정원 경기가든에 유타주가 참여하는 방안을 검토키로 했고 두 지역 학생·주민 간 교육·문화교류를 활성화하기로 했다.한편 경기도는 유타주와 자매결연을 맺고 있는 국내 유일의 지자체로 유타주 역시 경기도가 자매결연을 맺은 첫 해외 지자체다. 자매결연 이후 두 지역은 1993년 유타주 공원에 한국 정원을 건립하고 공무원 교류를 실시하는 등 협력관계를 지속해왔다. /강기정기자 kanggj@kyeongin.com경기도와 미국 유타주가 자매결연 35주년을 맞아 교류협력을 확대하기 위한 합의서를 체결했다. 왼쪽부터 저스틴 하딩 유타주 비서실장, 밸 헤일 유타주 경제실장, 박신환 경기도 경제실장, 박윤준 경기도 국제관계대사. /경기도 제공

2018-09-18 강기정

[인터뷰]'한국관광공사 경인지사 출범 지휘' 민경석 국민관광본부장

오늘 송도서 현판식 갖고 업무 돌입의료·크루즈 등 고부가가치화 온힘"접경지역 평화관광상품 개발 계획"인천, 경기, 서울 등 수도권 지역 관광산업 활성화의 기폭제 역할을 담당하게 될 한국관광공사 경인지사가 19일 송도컨벤시아에 문을 열고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한다.한국관광공사 경인지사는 이날 현판식을 열고 수도권 국내 관광 활성화를 위한 관계기관(인천·경기 관광공사, 서울관광재단) 업무협약을 비롯해 크루즈 관광 경쟁력 강화를 목적으로 인천시, 인천항만공사 등과도 협약을 맺는다.경인지사 출범으로 인천, 경기, 서울 등 3개 자치단체가 각기 추진하던 관광정책이 협업 체제로 전환, 효율성 극대화는 물론 시너지 효과도 볼 수 있게 됐다. 한국관광공사 경인지사 출범을 총괄 지휘한 민경석 한국관광공사 국민관광본부장은 "한국관광공사 본사가 강원도 원주로 이전한 후 경인지역 유관 기관과의 소통이 소원해진 것이 사실"이라며 "경인지사 출범과 함께 앞으로 인천을 포함한 수도권 자치단체와 협업을 통해 함께 할 수 있는 여러 관광 분야 정책을 발굴해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경인지사는 수도권 자치단체와 공동으로 외국 관광객 유치를 위한 마케팅과 의료·크루즈 관광 등 고부가 가치 관광산업 활성화에 총력을 쏟을 방침이다.민 본부장은 "3차 남북정상회담으로 한반도 화해 분위기가 무르익고 있는 만큼 이를 활용한 접경지역 평화관광 상품 개발에 인천, 경기 등과 힘을 합칠 계획"이라고 말한 뒤 "특히 강화도와 옹진군 서해5도 등에 대한 평화관광 상품을 적극 홍보하겠다"고 강조했다.그는 "한국관광공사 경인지사는 인천 지역 관광산업 발전을 위한 시민들의 의견을 언제나 환영한다"며 "인천을 포함한 수도권 시민들과 함께하는 경인지사가 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했다.한국관광공사 경인지사 개소식은 19일 오전 쉐라톤그랜드인천호텔에서 열리며 박남춘 인천시장을 비롯해 이화영 경기도 평화부지사, 이재성 서울관광재단 대표이사 등 8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김명호기자 boq79@kyeongin.com한국관광공사 경인지사 출범을 총괄 지휘한 민경석 한국관광공사 국민관광본부장. /한국관광공사 제공

2018-09-18 김명호

인천대 교수·교직원 '부패 제로' 선언

인천대(총장·조동성)가 상아탑 정신을 구현하고 미래 글로벌 리더 대학으로 비상하기 위한 방안의 하나로 '부패 ZERO'를 선언했다. 인천대는 18일 오전 10시 대학본부 5층 영상대회의실에서 조동성 총장과 청렴대책추진단 18명이 참석한 가운데 '반부패 및 청렴대학 구현을 위한 청렴 선포식'을 개최했다. 교수와 간부 교직원들이 솔선수범해 청렴 운동에 나서자는 취지다.이날 부총장을 포함한 18명의 청렴대책추진단은 대학 사회의 관행적 부패를 척결하고, 공정하고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데 모범이 될 것을 다짐하며 '반부패 청렴 서약서'에 서명했다.인천대는 교육연구위원을 단원으로 하는 청렴대책 추진단과 사무처장을 포함한 23명의 간부 직원으로 구성된 청렴실무협의회를 운영키로 했다. 이들은 정기적으로 회의를 개최하고 교내 청렴 상황을 점검할 예정이다.조동성 총장은 '청렴 구현 선포문'에서 "대학사회의 가장 큰 기반은 청렴이며, 교육기강을 해치는 그 어떤 비리도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며 "우리 대학 모든 구성원이 '부패 ZERO' 운동의 주체로 서자"고 말했다.이어 "본인부터 솔선수범하고 대학 내에 묵은 부패와 비리를 일소하기 위해 결코 머뭇거리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설아기자 say@kyeongin.com

2018-09-18 윤설아

친환경 교통 실천 시민이 바로 '푸른 페달러'

마스코트 푸르미·맑음이 이목 집중안산 중앙역·한대 사거리 홍보활동21일엔 인천SK구장서 체험 이벤트 수도권대기환경청(청장·김동구)은 친환경 교통주간(9월 16~22일)을 맞아 지난 17일 지하철 4호선 안산 중앙역과 한양대사거리에 있는 페달로 정거장에서 '푸른 페달러를 찾아라' 캠페인을 진행했다.수도권대기환경청은 이날 안산시의 공공자전거인 '페달로'이용객을 대상으로 현장 홍보 캠페인을 진행했다.이날 캠페인은 페달로를 이용하며 푸른 하늘을 지키는 '푸른 페달러'를 대상으로 특별한 선물을 제공하고, 주위 시민들에게 친환경 교통주간을 알리는 시간이 마련됐다.또 수도권대기환경청의 마스코트인 푸르미, 맑음이도 함께 나와 이목을 끌었으며 수도권대기환경청 직원들은 '내가 바로 푸른 페달러', '친환경 교통주간엔 친환경 교통수단을!'과 같은 친환경 교통수단 이용을 독려하는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시민들에게 친환경 교통주간을 알렸다. 수도권대기환경청은 이 밖에도 친환경 교통주간 동안 친환경 교통수단의 효과를 알리고 실천을 독려하기 위해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수도권대기환경청 페이스북 페이지(www.facebook.com/mamoblue/)에서는 친환경 교통주간 프로필 사진을 내려받아 자신의 SNS에 게시하거나 친환경 교통수단을 이용한 인증 사진을 올리면 상품을 제공하는 온라인 이벤트를 오는 22일까지 진행된다.또 21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는 야구장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친환경 교통주간 캠페인! 푸른 하늘을 지키는 비룡이 떴다!' 야구장 캠페인도 열려 친환경 교통주간 포토존 인증샷 이벤트, 야구 투구 게임 등 다양한 체험 행사를 체험할 수 있다.김동구 수도권대기환경청장은 "친환경 교통수단 이용은 푸른 하늘과 맑은 공기를 만들기 위해 꼭 필요한 실천 방안"이라며 "친환경 교통주간인 이번 일주일을 시작으로 시민 여러분들께서도 푸른 하늘을 만드는 실천 캠페인에 동참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하남/문성호기자 moon23@kyeongin.com수도권대기환경청 직원들이 친환경 교통주간을 맞아 시민들을 대상으로 친환경 교통수단의 효과를 알리고 실천 독려를 위해 안산 한양대 사거리앞에서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수도권대기환경청 제공수도권대기환경청 직원들이 친환경 교통주간을 맞아 시민들을 대상으로 친환경 교통수단의 효과를 알리고 실천 독려를 위해 안산 중앙역 앞에서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수도권대기환경청 제공

2018-09-18 문성호
1 2 3 4 5 6 7 8 9 10
사람들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