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화성향남 구문천 3리, '초록마을 정원만들기' 사업

화성시 향남읍 구문천 3리가 주민들이 직접 심고 가꾸는 '초록마을 정원만들기'사업으로 변화를 맞고 있다. 구문천 3리는 올해 초 경기도 공모사업인 '시민 참여형 마을정원만들기'사업에 선정돼 지난 4월 주민과 기업 협의회, 사회적공동체지원센터와 협약을 체결했다. 이후 주민설명회를 시작으로 정원디자인 워크숍을 개최해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한 정원을 설계하고 이달 1일부터 주민과 공장 근로자, 사회적공동지원센터, 시민정원사와 함께 벽화 및 정원 만들기에 나섰다. 이에 구문천리 604-133번지 일원에 거점정원 1,187㎡과 공장지대 및 마을입구 화단 4개소, 벽화길이 만들어졌다. 박용순 지역개발사업소장은 "삭막했던 공간에 꽃과 나무가 들어서면서 주민들의 표정에도 변화가 생겼다"며, "시민들이 나서서 찾으면서 새로운 커뮤니티 공간이 만들어진 셈"이라고 말했다. 이번 사업에는 총 1억 9천만원이 투입됐으며, 앞으로 3년간 화성시와 사회적공동체지원센터가 마을 정원의 유지관리를 위해 예산지원과 사후관리 모니터링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구문천 3리는 지난 9일 정원에서 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원축제를 열고 화분 나눠주기, 꽃차시음회, 화분전시회 등 정원 문화 공유의 시간을 가졌다.화성/김학석기자 marskim@kyeongin.com

2018-11-13 김학석

고용노동부 안양지청, '편견없는 채용, 블라인드 채용' 설명회

고용노동부 안양지청(지청장 직무대리·전하준)은 지난 9일 안양시에 있는 직업훈련기관에서 '편견없는 채용, 블라인드 채용'을 주제로 설명회를 개최했다.오전 10시부터 낮 12시까지 2시간 동안 더조은컴퓨터학원(안양시만안구 안양로336) 에서 개최된 이번 설명회는 청년층 직업훈련생 25명을 대상으로 블라인드채용의 개요, 절차, 준비방법, 국가직무능력표준(NCS) 등의 내용으로 진행됐다.블라인드 채용은 채용과정에서 편견이 개입될 수 있는 출신 지역, 학교 등 차별적 요소를 제거하고 직무능력을 평가하는 채용방식으로, 지난해 하반기부터 공공기관과 지방공기업에 도입되고 민간 기업으로 확산되고 있다. 또한 고용노동부에서 청년층을 위해 시행하고 있는 워크넷 일자리 서비스, 청년내일채움공제, 청년추가고용장려금 등 지원제도와 취업 후 근로자로서 알고 있어야 하는 최저임금 변경내용, 근로시간 단축 등 청년고용정책에 대한 내용 소개도 함께 진행됐다.전하준 지청장은 "평등한 기회가 보장되고 누구나 당당하게 실력으로 경쟁할 기회가 보장돼야 한다"면서 "이번 설명회를 통해 취업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이 블라인드 채용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취업에 도움이 되며 고용노동부가 제공하는 다양한 서비스 혜택으로 희망을 가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안양/이석철기자 lsc@kyeongin.com

2018-11-13 이석철
1 2 3 4 5 6 7 8 9 10
사람들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