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이채욱 CJ그룹 부회장 별세… 향년 74세

이채욱 CJ그룹 부회장이 10일 오후 별세했다. 향년 74세. 이 부회장은 건강 악화를 이유로 지난해 3월 경영활동에서 물러났고, 이후 치료와 요양을 이어왔다. 그러나 최근 지병인 폐 질환이 급격히 악화했다고 CJ그룹이 11일 전했다.이 부회장은 어려운 가정 형편에서 자라 대기업 최고경영자(CEO) 자리까지 오른 '성공신화'를 쓴 인물이다.그는 1946년 경북 상주에서 가난한 농부의 아들로 태어났다. 5남 2녀의 장남인 그는 어린 시절부터 집안일을 도맡아 했고 4년 전액 장학금을 받고 영남대 법대에 진학했다.1972년 삼성그룹 공채로 입사해 삼성물산 해외사업본부장을 지냈고, 1989년 삼성 GE의료기기 대표를 맡아 CEO로 데뷔했다. 이후 GE코리아 회장과 인천공항공사 사장을 지내는 등 샐러리맨에서 전문경영인으로 성공했다.이 부회장은 2013년 4월 CJ대한통운 대표이사 부회장으로 CJ그룹에 합류했다. CJ그룹이 전문경영인을 부회장으로 영입한 것은 이 부회장이 최초다.그는 2013년 10월부터 CJ주식회사 대표이사를 맡으며 그룹 경영을 도왔다. 빈소는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17호실이다. 발인은 13일 오전 8시 40분이다. (02) 3410-6917./디지털뉴스부이채욱 CJ그룹 부회장이 별세했다. 이 부회장은 2013년 인천공항공사를 떠나 대한항공 대표이사 부회장으로 CJ그룹에 합류해 경영을 도왔다. /연합뉴스

2019-03-11 디지털뉴스부

'민중신학으로 민주화를 살다' 문동환 목사 별세

문동환 목사가 지난 9일 오후 별세했다. 향년 98세.정치권의 한 관계자는 10일 "어제 문 목사 측으로부터 비보가 날아들었다"며 고인의 작고를 추모했다. 문 목사는 일제강점기이던 1921년 5월 5일 북간도 명동촌에서 독립신문 기자로 일했던 부친 문재린 목사와 여성운동가였던 김신묵 여사의 3남 2녀 중 차남으로 태어났다.독립운동과 기독교 선교의 중심지였던 명동촌에서 형 늦봄 문익환 목사, 윤동주 시인 등과 함께 성장하며 어려서부터 민족과 나라를 위해 헌신하는 삶에 뜻을 뒀다. 특히 독립운동가이자 교육자였던 김약연 목사로부터 큰 영향을 받았다고 한다. 1938년 은진중학교를 졸업하고 도쿄로 유학을 떠나 도쿄신학교에서 신학 공부를 하던 중, 태평양전쟁으로 학업을 마치고 한국으로 귀국해 있던 시기에 해방을 맞았다. 광복 이후 1947년 서울의 조선신학교(현 한신대학교 전신)를 졸업했다.1951년 미국으로 유학을 떠나 웨스턴 신학교, 프린스턴 신학교를 거쳐 하트퍼드 신학대학에서 종교 교육학 석사와 박사학위를 받았다.1961년 한국에 돌아와 모교인 한국신학대학 신학과(종교교육전공) 교수로 재직하면서 그해 12월 미국 유학 중 만난 헤리엇 페이 핀치백(문혜림) 여사와 결혼했다.고인은 이승만에서 박정희로 이어지는 독재정권의 부조리함을 교육 현장에서 설파했다.이후 1976년 명동성당에서 '3.1 민주구국선언문' 사건으로 투옥돼 2년 가까이 복역했다. 석방된 후에는 민중운동에 깊이 참여했고 동일방직 및 와이에이치(YH) 노조원의 투쟁을 지원하다 다시 투옥되기도 했다.1979년 10·26 사건으로 유신정권이 막을 내리자 한신대에 복직했으나 전두환 신군부에 의해 다시 해직돼 미국으로 망명을 떠났다. 미국에서 한국의 민주화를 위한 다양한 활동과 더불어 목회 생활을 하다가 1985년 귀국해 한신대에 다시 복직했다.1986년 한신대에서 정년퇴임을 한 후 재야에서 민주화 활동을 하던 중,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권유로 민주화운동을 했던 젊은 청년 활동가들을 이끌고 평화민주당에 입당, 평민연(평화민주통일연구회) 이사장으로 활동했다. 1988년에는 전국구 의원으로 국회에 진출해 평화민주당 수석부총재를 지냈고, 국회 5·18 광주민주화운동 진상조사특별위원회 위원장으로도 활동했다.이후 1991년 부인과 약속을 지키기 위해 미국으로 돌아가 노년을 보내면서 젊은 목회자들과 함께 성서 연구에 주력했다.고국에서 밀려나 저임금 노동자로 팔려가는 이주노동자들 삶의 구조적 원인이 미국의 신자유주의 경제체제라는 문제의식을 토대로 민중 신학을 더욱 심화시켜 '이민자 신학', '떠돌이신학' 연구에 매진했다.유족으로는 부인과 아들 창근·태근, 딸 영혜·영미(이한열기념관 학예실장)씨 등이 있다. 문성근(영화배우)씨가 조카다.빈소는 연세대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12일 오전 8시. 장지는 마석 모란공원이다. ☎ 02-2227-7500 /연합뉴스문동환 목사가 지난 9일 오후 별세했다. 향년 98세. /문동환 목사측 제공

2019-03-10 연합뉴스
1 2 3 4 5 6 7 8 9 10
사람들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