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강승호기자의 리얼영상]태진아, '시사저널USA 사장 거짓 일관'[녹취내용포함]

24일 서울 용산구청 대극장 미르에서 태진아의 해외 억대 도박설 관련 진실 규명 기자회견이 열렸다.이날 태진아는 억대 도박설을 다시 한 번 강력 부인하며 억대 도박설을 처음으로 보도한 미국 시사저널USA대표의 음성이 담긴 녹취록도 공개했다.기자회견에 나선 태진아는 "저는 대한가수협회 회장으로서, 오랜 시간 가요계에 몸 담은 선배로서 이같이 연예인을 약점 삼아 악의적인 행태가 반복되지 않도록 이번 기자회견에서 모든 것을 소상히 말씀드리겠다"고 말했다.태진아는 "지난 며칠 동안 몇몇 매체와 인터뷰도 했다. 모 방송에는 직접 출연도 했다. 진실을 말씀드리려 노력했다"며 "처음 억대 도박이라고 보도돼 가족들과 미국 여행 중 일시 방문해 재미삼아 했다고 인터뷰도 했고 방송에 직접 나가 보도되지 않은 내용인 카지노 방문 횟수 및 장소에 대해 제 스스로 밝힌 바가 있다"고 설명했다.이어 "다시 한 번 분명하게 말씀드리지만 억대 도박을 하지 않았다. 저는 시사저널 USA사장에게도 분명히 방송을 통해서 얘기를 했다. 사실이 아니니 빨리 정정기사를 내고 잘못을 인정하면 없던 일로 하겠다고 한 방송을 통해서 말했다"고 말했다.그는 "사람은 누구든 살면서 실수를 할 수 있다. 그리고 실수한 사람을 용서할 수도 있다. 하지만 시사저널 USA 사장은 눈곱만큼의 반성은커녕 자꾸만 거짓으로 일관하고 있어 참다참다 못해 제가 지난 주말에 녹취록을 건네받아서 오늘 이 자리에서 들려드리게 됐다"고 녹취록을 공개한 이유를 밝혔다.마지막으로 그는 "이번 일주일 동안의 미국 여행이 집사람, 큰아들, 작은아들, 며느리 등 여섯명이서 함께 떠나는 꿈 같은 여행이었다"며 "재미삼아서 카지노를 했다. 다시 한번 말씀드리지만 억대 도박하지 않았다. 내 아들 이루도 하지 않았다. 앞으로는 진실만을 보도해달라"며 다시 한 번 억대 도박설을 부인했다.

2015-03-24 강승호
동영상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