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과천시립교향악단·여성합창단, 21일 호국음악회 '유월의 빛' 개최

과천시립교향악단과 과천시립여성합창단, 원주시립합창단이 오는 21일 오후 7시 30분 과천시민회관 대극장에서 순국선열의 희생을 기리고 나라의 안녕을 기원하는 음악회를 개최한다.이날 음악회에서는 우효원의 'Requiem Aeternam(영원한 안식)', 차이콥스키의 1812년 서곡, 합창가곡 등이 연주된다.국립합창단 전임작곡가 우효원의 'Requiem Aeternam'은 2017년 미국 미시간대학합창단을 위해 5악장으로 작곡돼 초연된 이후 여성합창으로 재편곡됐다. Intro(입당송), Kyrie(자비송), Lux Aeterna(영원한 빛)과 첼로 솔로를 위한 음악으로 구성되며, 여성합창과 첼로 독주를 위한 3악장 곡으로 5음 음계를 사용한 한국적 선율과 라틴어 가사의 이색적 조화를 갖춘 작품이다. 과천시립여성합창단과 첼리스트 전선희(과천시향 수석)가 협연한다.2부에서는 한국합창가곡을 위해 과천시립교향악단·여성합창단 그리고 원주시립합창단의 협연으로 '그리운 금강산', '아름다운 나라' 등 나라와 민족을 노래한 합창가곡들을 선보일 예정이다.전석 5천원이다. 문의:과천시립예술단 사무국(02-507-4002, 4009) 과천/이석철·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과천시립교향악단과 과천시립여성합창단, 원주시립합창단이 오는 21일 오후 7시 30분 과천시민회관 대극장에서 순국선열의 희생을 기리기 위한 합동기획 연주회를 개최한다. /과천시립예술단 제공

2019-06-12 이석철·최규원

5년만에 돌아온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정택운x황민현 등 캐스팅…예매 일정은?

5년 만에 돌아오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의 캐스팅과 예매 일정이 네티즌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제작사 EMK뮤지컬컴퍼니는 오는 8월 막을 올리는 이번 뮤지컬에 마리 앙투아네트를 지켜주는 스웨덴 귀족 악셀 페르센 백작 역으로 그룹 뉴이스트의 황민현과 빅스 레오를 낙점했다고 12일 밝혔다.'마리 앙투아네트'는 '엘리자벳', '레베카', '모차르트!'를 만든 실베스터 르베이·미하엘 쿤체 콤비의 작품으로, 2006년 일본에서 초연했다. 18세기 프랑스 파리의 베르사유궁을 배경으로 왕비 마리 앙투아네트와 혁명을 주창하는 가상인물 마그리드 아르노의 엇갈린 운명을 다룬다. 2014년 국내 초연돼 14만 관객을 동원했다.올해 공연에서 마리 앙투아네트 역으로는 김소현, 김소향이 낙점됐다. 마그리드 아르노는 장은아, 김연지가 연기하며 오를레앙 공작으로는 민영기, 김준현이 출연한다.루이 16세는 이한밀, 마담 랑발은 최지이, 레오나르 헤어드레서는 문성혁, 로즈 베르텡 디자이너는 김영주와 주아가 맡는다.한편 뮤지컬 '마리앙투아네트'는 8월 24일부터 11월 17일까지 서울 신도림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한다. '마리앙투아네트' 1차 티켓은 오는 18일 오후 2시 인터파크티켓에서 오픈된다./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5년만에 돌아온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정택운x황민현 등 캐스팅…예매 일정은?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2019-06-12 편지수

영화 '기생충' 봉준호 감독, 프랑스 뤼미에르 페스티벌 초청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이 프랑스의 뤼미에르 페스티벌에 초청받았다.11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버라이어티는 "올해 뤼미에르 페스티벌이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받은 '기생충' 감독 봉준호를 초청할 것"이라고 보도했다.뤼미에르 페스티벌은 티에리 프레모 칸 영화제 집행위원장이 감독을, 베르트랑 타베르니에 감독이 위원장을 맡은 영화제로 2009년 시작됐다.올해는 10월 12일부터 20일까지 프랑스 리옹에서 열린다. 지난해에는 '로마'의 알폰소 쿠아론 감독이 초청됐다.버라이어티에 따르면 프레모는 "'기생충'이 한국뿐 아니라 프랑스에서도 흥행하고 있다. 프랑스에서는 벌써 티켓 33만장이 팔렸다"며"'기생충'은 역대 황금종려상 수상작 중 가장 많은 관객을 불러모으는 영화가 돼가고 있다"고 전했다.영화 '기생충'은 지난 5일 프랑스에서 개봉한 이후 9일까지 닷새간 25만9천737명의 현지 관객을 동원하며 프랑스 개봉 역대 한국영화 가운데 개봉주 최고 스코어를 올렸다.한편 올해 뤼미에르 페스티벌에서는 프란시스 코폴라 감독이 명예상을 받는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이 프랑스의 뤼미에르 페스티벌에 초청받았다. 사진은 봉준호 감독이 지난달 2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동 CGV용산아이파크몰점에서 열린 영화 '기생충'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2019-06-12 편지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