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영화순위]데드풀2, 주말 100만 관객 동원·1위 선두… 2위 '어벤져스3'·3위 '버닝'

할리우드 영화 '데드풀2'가 지난 주말 100만 명이 넘는 관객을 동원하며 주말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다.2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데드풀2'는 19~20일 102만9천749명의 관객을 불러들이며 누적 관객 수 197만646명을 기록했다.2위는 마블 코믹스 원작인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이하 '어벤져스3')가 차지했다. 주말 이틀간 '어벤져스3'는 24만4천325명을 동원하며, 누적 관객 수가 1천68만9천476명이 됐다.3위는 칸국제영화제 공식경쟁부문에 진출해 화제가 된 이창동 감독의 신작 '버닝'이 차지했다. 이틀간 15만9천451명을 동원하며 누적 관객 수는 27만7천601명을 기록했다.4위는 영국 아동 문학가 베아트릭스 포터가 1902년 출간한 그림동화 '피터 래빗 이야기'를 실사 애니메이션으로 옮긴 '피터 래빗'이 차지했다. 관객수 9만7천532명을 불러들였다.유해진 주연 가족 코미디 영화 '레슬러'는 5만6천501명을 동원하며 5위에 올랐다. 누적 관객 수는 72만4천512명.6위는 대만 청춘 로맨스 물인 '안녕, 나의 소녀'가 차지했으며, '마징가Z' 탄생 45주년 기념작인 '마징가Z: 인피니티'는 7위에 올랐다.'다이노 헌터: 티렉스vs파키리노 대격돌', '챔피언', '당갈'이 그 뒤를 이었다./디지털뉴스부[영화순위]데드풀2·어벤져스3·버닝 /'데드풀2' 영화 포스터

2018-05-21 디지털뉴스부

윤태영, 음주운전 입건 후 '자숙'… '백일의 낭군님' 측 "윤태영 하차→ 대체 배우"

'백일의 낭군님'에서 배우 윤태영이 하차한다.지난 20일 tvN 새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측은 "내부논의를 통해 윤태영씨 하차 후 타 배우로 교체하기로 결정했다. 대체 배우는 현재 미정"이라고 밝혔다.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은 사전제작으로 진행되며 제작진은 "제작에는 큰 문제 없을 것. 시청자분들에게 좋은 작품을 선보이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20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음주 운전) 혐의로 윤태영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윤태영은 지난 13일 오후 8시께 서울 강남구 논현동 인근에서 음주 운전으로 신호 대기 중이던 차량을 추돌한 혐의를 받는다. 사고가 나자 윤태영은 피해 차량 운전자에게 연락처를 준 뒤 현장을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윤태영에게 연락해 경찰서에서 조사받을 것을 요구했고, 윤태영은 14일 오전 2시께 경찰서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조사 당시 윤태영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79%였지만 경찰은 사고 이후 시간이 많이 지난 점을 고려해 위드마크 공식을 적용했다. 특정 시점의 혈중알코올농도 수치를 산출하는 위드마크 공식을 적용한 결과 윤태영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40%로 면허 취소 수준이 나왔다. 한편, 윤태영은 1996년 SBS '아름다운 그녀'로 연예계에 데뷔해 삼성전자 윤종용 전 부회장의 아들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디지털뉴스부윤태영 음주운전. '백일의 낭군님'. /얼반웍스이엔티 제공

2018-05-21 디지털뉴스부

방탄소년단 '피 땀 눈물' MV, 3억뷰 돌파… 'DNA', '불타오르네', '쩔어' 이어 "韓최초 4편"

그룹 방탄소년단의 '피 땀 눈물' 뮤직비디오 조회수가 3억뷰를 돌파했다. 방탄소년단 정규 2집 '윙스(WINGS)'의 타이틀곡 '피 땀 눈물' 뮤직비디오는 20일 오후 8시 40분께 조회수 3억 뷰를 넘어섰다.이로써 방탄소년단은 'DNA'와 '불타오르네', '쩔어'에 이어 한국 그룹 최초로 4편의 3억뷰 뮤직비디오를 보유하게 됐다. 2016년 10월에 발매한 '피 땀 눈물'은 뭄바톤 트랩(Moombahton Trap) 장르의 파워풀한 에너지와 그루브가 돋보이는 곡이다.특히 '피 땀 눈물' 뮤직비디오는 방탄소년단 특유의 세련된 영상미와 멤버들의 퍼포먼스가 조화를 이뤄, 6분이 넘는 분량임에도 전 세계적으로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이외에도 '낫 투데이(Not Today)', 'Save ME', 'MIC Drop 리믹스', '상남자' 등 총 4편의 2억뷰 뮤직비디오와 '봄날', 'Danger', 'I NEED U', '호르몬 전쟁' 등 총 4편의 1억뷰 돌파 뮤직비디오를 보유하고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20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MGM Grand Garden Arena)에서 열리는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신곡 'FAKE LOVE' 무대를 처음으로 선보인다. /김지혜기자 keemjye@kyeongin.com방탄소년단 피 땀 눈물. /빅히트엔터테인먼트

2018-05-21 김지혜

윤태영, 음주운전 후 차량 접촉사고… '백일의 낭군님' 측 "윤태영 하차, 교체 배우 미정"

배우 윤태영이 음주운전을 했다는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지난 14일 오전 2시께 배우 윤태영은 서울 강남 인근에서 술을 마신 후 운전해 차량 접촉사고를 냈다. 음주 단속에 적발된 당시 윤태영의 혈중알콜농도는 0.079%로 알려졌다. 면허 정지에 해당하는 수치다윤태영의 소속사 측은 "윤태영이 잘못을 깊이 뉘우치고 있고, 향후 모든 활동을 중지하고 자숙하겠다"고 입장을 전했다. 이 소식에 이날 tvN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측은 "내부논의를 통해 윤태영 씨 하차 후, 해당 배역을 타 배우로 교체하기로 결정했다"며 "대체 배우는 현재 미정"이라는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백일의 낭군님'은 전대미문의 세자 실종 사건을 다루는 미스터리 로맨스 장르로, 윤태영은 극중 왕세자 이율(엑소 디오 분)의 아버지인 왕 역할을 맡았다.다음은 '백일의 낭군님' 측 입장 전문배우 윤태영씨 관련 입장 말씀드립니다. 내부논의를 통해 윤태영씨 하차 후 해당 배역을 타 배우로 교체하기로 결정했으며, 대체 배우는 현재 미정입니다. '백일의 낭군님'은 사전제작으로 진행되는 드라마로, 제작에 큰 문제는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앞으로도 제작진은 시청자분들에게 좋은 작품을 선보이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디지털뉴스부윤태영 음주운전. '백일의 낭군님'. /얼반웍스이엔티 제공

2018-05-21 디지털뉴스부

'스트레이트' 주진우 "쿠르드 유전 사업, MB 스타일의 결정판"… MB, 직접 보고 받아

'스트레이트' 측이 이명박 정권의 자원외교 성과로 평가된 '쿠르드 유전'이 사실은 '깡통 유전'이었다는 특종을 보도했다.20일 방송된 MBC '스트레이트'에서는 연초부터 추적한 MB정부의 '하베스트' 관련 자원외교에 이어, 이명박 정권 당시 기대를 모았던 쿠르드 유전 사업에 대해 보도했다. 2008년 2월14일, 이명박 대통령 당선인은 이라크의 쿠르드 지방정부 총리와 굳은 악수를 나눴다. 이명박 당선인과 만나기 직전, 쿠르드 지방정부는 석유공사와 대규모 유전개발 양해각서에 서명했다. 이른바 '자원외교', 'MB식 해외 자원개발'의 시작이었다. 몇 개월 뒤 석유공사는 쿠르드 지역에서 5개 유전의 개발권을 확보했고, 최대 72억 배럴의 매장량을 기대한다는 긍정적 전망을 발표했다. 석유공사의 몫만 20억 배럴, 대한민국 전체가 2년 반 동안 쓸 수 있는 어마어마한 양의 원유였다. 그 대신 석유공사는 쿠르드 지역에 약 2조원을 투자해 발전소와 고속도로 등 SOC, 즉 사회기반시설을 지어주기로 약속했다. 유전개발 착수금 2천2백억 원은 또 따로 내야했다.제작진은 10년이 흐른 지금, 쿠르드 지역 유전 개발의 결과를 살펴봤다. 석유공사는 지금까지 모두 1조5천억 원을 SOC 건설과 탐사 비용으로 썼다. 그러나 회수한 금액은 겨우 66억 원. 당초 5개 유전 광구에서 원유 탐사를 시작했지만, 4개의 광구에서는 경제성 있는 원유 생산이 힘들어 개발을 포기했다. 1개 유전에서 원유가 생산되고 있지만, 당초 기대 매장량 38억 배럴의 10분의 1에도 못 미치는, 매장량 3억 배럴짜리 유전인 것으로 확인됐다.또 스트레이트 측은 해외자원 개발에 청와대가 개입한 적이 없다는 그간 이명박 정부의 해명이 거짓말이라고 주장했다. 청와대는 수시로 쿠르두 유전개발 사업을 보고 받았고, 이명박 전 대통령에게 직접 보고됐었다는 것. 이에 주진우 기자는 "MB가 취임식 이후 12일 동안 쿠르드 유전으로 홍보했다. 자원외교라는 말이 생긴 것도 그 당시"라며 "쿠르드 유전 사업은 MB 스타일의 결정판"이라고 말했다. 이어 "쿠르드 유전 사업의 실상은 쪽박이었다"며 "사실상 실패했다"고도 덧붙였다./디지털뉴스부'스트레이트' 하베스트 이어 쿠르드 유전까지 MB 자원외교 추적. /MBC '스트레이트'

2018-05-21 디지털뉴스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