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정진운, 공식입장 통해 경리와의 열애설 인정 '절친에서 연인으로'

가수 2AM 출신 정진운과 나인뮤지스 출신 경리와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정진운 측 소속사가 "열애 중이 맞다"고 밝혔다. 13일 SBSfunE는 정진운과 경리가 2017년부터 열애 중이라고 단독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정진운과 경리는 지난 3월 정진운이 현역 입대한 이후에도 변함 없이 연인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 두 사람은 정진운이 휴가를 나올 때마다 공개 데이트를 즐겼다.정진운 소속사 미스틱스토리 측은 공식입장을 통해 "정진운이 경리와 열애 중이 맞다"며 두 사람이 연인이라는 사실을 공식 인정했다.앞서 정진운과 경리는 지난 2017년 12월 듀엣으로 함께한 시즌송 '둘만의 크리스마스'를 발표했다. 두 사람은 코미디TV '신상터는 녀석들'에도 함께 출연하며 연예계 '절친'으로 알려졌다.한편 정진운은 지난 2008년 JYP엔터테인먼트에서 2AM으로 연예계 활동을 시작했다. 그는 지난 2015년 미스틱에 새 둥지를 틀고 솔로 가수이자 밴드 보컬로 활동 중이다. 올해 3월 4일 군악대로 입대했으며 군 복무 중이다.경리는 지난 2012년 나인뮤지스로 데뷔했다. 그는 올해 7월 스타제국과의 전속계약이 만료되면서 홀로서기에 나섰으며, 현재 MBC TV '섹션TV 연예통신' 등에 출연 중이다. 최근에는 개인 유튜브 채널을 개설해 활발하게 소통해오고 있다./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정진운, 경리 /경인일보DB

2019-11-13 편지수

'100분토론' 모병제 논란 다룬다…김종대·장경태·박휘락·이준석 출연

'100분토론'에서 모병제 논란에 대해 다룬다.13일 방송되는 MBC '100분토론'에서는 최근 정치권의 뜨거운 이슈로 떠오른 모병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여당 싱크탱크인 민주연구원은 최근 보고서에서 '심각한 인구절벽'으로 당장 2025년부터 군 병력이 부족해 징병제를 유지할 수 없다고 밝혔다. 단계적 모병제 도입이 불가피하다는 것. 여당의 공식 입장은 아니지만 파장은 컸다. 여권 실세인 양정철 민주연구원장이 내년 총선을 겨냥해 내놓은 전략적인 카드라는 분석도 있다.민주당은 "검토한 적 없다"며 신중한 입장이고, 자유한국당은 "총선용 포퓰리즘"이라며 강력 비판했다. 정의당은 "환영한다"는 입장을 냈다.모병제를 둘러싼 찬반 논란은 보수와 진보, 여당과 야당이라는 단순한 틀을 뛰어넘는 이슈이다."공론화를 미룰 수 없다"는 찬성론과 "분단 상황에서는 시기상조"라는 반대론이 팽팽히 맞서고 있는 가운데 군대 문화는 어떻게 바뀌어야 하느냐 질문도 제기된다.이날 '100분토론'에서는 모병제 논란이 제기되는 배경과 현실성, 그리고 슬기로운 해법은 무엇인지, 패널들의 열띤 토론이 펼쳐진다.패널로는 김종대 정의당 국회의원, 장경태 더불어민주당 전국청년위원장, 박휘락 국민대 정치대학원 교수, 이준석 전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이 출연한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100분토론 /MBC '100분토론' 홈페이지 캡처

2019-11-13 이상은

석파정, 왕이 사랑한 정원…'유퀴즈온더블럭2' 등장

'유퀴즈온더블럭2'에서 석파정과 관련한 문제가 등장했다.12일 오후 방송된 tvN '유퀴즈온더블럭2'에서는 부암동을 찾은 유재석, 조세호의 모습이 그려졌다.이날 유재석과 조세호는 '윤동주 시인의 언덕'에서 커플룩을 입고 데이트를 나온 어머니 김기숙 씨와 아들 임재윤 씨를 만났다.임재윤 씨는 어머니에게 데이트를 신청한 이유에 대해 "엄마에게 추억을 많이 만들어 드리고 싶다"며 여자친구도 있지만, 어머니와도 데이트를 하고 싶다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어머니 김기숙 씨는 늦둥이 여동생까지 살뜰히 챙기는 것은 물론 알바에 학업까지 완벽히 해내는 아들에 대해 자랑을 연발했다.어머니는 "좀 재수없죠"라고 너스레를 떨면서도 아들에 대한 자랑을 이어가며 애정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왕이 사랑한 정원'을 키워드로 선택했다. 한때 흥성대원군의 별장으로 대원군의 호를 따 이름이 지어졌고, 빼어난 풍경에 왕의 국사와 쉼이 어우러진 '이 곳'의 명칭을 문제가 등장했고, 김기숙 씨는 "석파정"이라고 답했다.정답을 맞춘 두 사람은 100만원을 획득, 즐거운 마음으로 데이트를 즐기러 갔다. 이후 유재석과 조세호는 석파정을 찾아 멋진 풍경에 감탄했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석파정 /tvN '유퀴즈온더블럭2' 방송 캡처

2019-11-13 이상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