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3·1운동 100주년 기념 '상징물 건립' 경인일보 동참

수원시, 시민 성금 5억원 모금 추진윤재준 상무, 市 방문 100만원 전달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수원시가 권선구 소재 올림픽공원에 '상징물' 건립을 추진 중인 가운데, 건립 취지에 공감하는 시민들의 성금이 잇따르고 있다.수원시 3.1운동 100주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는 지난 2월부터 순수 시민 성금을 통해 건립되는 상징물 건립기금 5억원을 모금 중이다. 현재 모금된 금액은 3억원 가량으로, 목표에 60% 정도를 달성한 금액이다. 위원회는 ▲수원 3.1운동 기념 ▲탈권위 ▲친근함 ▲온화함 ▲따뜻함 등을 상징물 콘셉트로 정해 오는 4월까지 디자인을 확정한 뒤 착공, 오는 8월 준공할 예정이다.위원회는 건립 모금에 동참한 시민들의 이름을 100주년 기념사업 백서에 등재 하고, 상징물에 기부자 표식을 새기는 등의 방식으로 고마움을 전할 계획이다.경인일보는 이 같은 상징물 건립에 동참하기 위해 19일 윤재준 상무이사와 노창구 경영관리국장이 수원시청 집무실을 찾아 위원회 공동위원장인 염태영 시장과 김봉식 수석부위원장, 김형인·이득현 공동조직위원장 등 관계자들에게 건립기금 100만원을 직접 전달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시민들의 자발적인 성금을 통해 3.1운동 100주년 상징물을 건립한다는 취지에 적극 동참해준 경인일보 측에 깊은 감사 인사 드린다"며 "오는 4월까지 예정된 모금기간에 시민들의 참여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배재흥기자 jhb@kyeongin.com김형인·이득현 공동조직위원장, 조이화 홍보위원장, 김봉식 수석부위원장, 윤재준 경인일보 상무이사, 염태영 수원시장, 노창구 경인일보 경영관리국장, 송재등 공동부위원장, 이재규 경인일보 사회부장(왼쪽부터)이 기금 전달식 이후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2019-03-19 배재흥

[경기신보 창립 23주년 기념식]中企·소상공인과 희망 함께하는 '신용 파트너'

전국최초 누적공급액 '24조원' 돌파이민우 이사장 "더 낮은 자세로 지원조직개편·정원 확대 통해 역량 강화""청년이 된 경기신용보증재단, 더 열정적으로 뛰겠습니다."경기신용보증재단(이사장·이민우, 이하 경기신보)이 19일 창립 23주년을 맞아 기념식을 개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희망을 함께 하는 신용파트너'라는 비전을 되새겼다.이날 이민우 이사장은 경기신보가 도 유일의 정책금융기관으로 설립돼 전국 지역신용보증재단 최초로 누적 보증공급액 24조원을 돌파하고 지원 기업만 70만곳에 달하는 등 눈에 띄는 성장을 이뤄냈지만 더 낮은 자세로 도내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에 힘써야 한다는 점을 거듭 강조했다. 이 이사장은 기념사에서 "지난해 경기도 외부고객만족도 조사, 사회적책임 경영평가, 정보보안 관리 실태 평가에서 1위를 기록하는 등 경기신보가 도내 공공기관 중 단연 으뜸으로 거듭났다. 이런 성과를 내기까지 각자의 자리에서 노력해준 임직원들에게 감사하다"며 "재단이 설립된 지 23년이 됐는데 사람으로 따지면 어엿한 성인이다. 임직원 모두가 자랑스러워하는 경기신보를 만들겠다. 조직 개편과 정원 확대를 통해 역량을 더욱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고객을 맞이하는 내가 곧 경기신보의 얼굴이라는 생각을 갖고 더 낮은 자세로, 열정적으로 만전을 기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한편 이날 기념식에선 우수 직원에 대한 표창이 이뤄졌다. 또 기념식 이후 반부패추진실무협의회를 열어 올해 반부패 추진 계획을 논의하며 청렴·반부패 의식을 다지기도 했다. /강기정기자 kanggj@kyeongin.com19일 창립 23주년을 맞은 경기신용보증재단 임직원들이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경기신용보증재단 제공

2019-03-19 강기정
1 2 3 4 5 6 7 8 9 10
사람들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