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의왕 '부곡도깨비시장' 시설 개선 마무리 '새단장'

의왕시 부곡도깨비시장이 시설개선사업을 마무리하고 19일 준공식을 가졌다.부곡도깨비시장 상인회 주관으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김상돈 의왕시장과 신창현 국회의원, 윤미근 시의회의장 및 시의원, 박근철 도의회 안전행정위원장, 박용술 부곡도깨비시장 상인회장, 이충환 경기도상인연합회장, 지역 사회단체장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이번 시설개선사업은 상인회 지원금 5천800만원으로 길이 200m에 폭 7m의 그늘막과 오색 불빛이 빛나는 경관봉을 설치했다.또한 경기도 재난관리기금 6천만원을 지원받아 시에서 안개분사장치를 설치해 앞으로 비나 눈이 오거나, 무더운 날씨에도 이용고객들이 편리하게 시장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이날 준공식과 함께 현장에서는 의왕사랑 마케터 및 도깨비시장 상인회 회원들이 의왕사랑 상품권 확대 발행과 추석맞이 특별할인 홍보를 위한 가두캠페인을 진행했다.박용술 상인회장은 "이번 시설 개선사업으로 시장을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좀 더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김상돈 의왕시장은 "준공식이 있기까지 많은 노력을 해 오신 상인회장님을 비롯한 회원 여러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의왕을 대표하는 시장인 부곡도깨비시장이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전통시장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의왕/민정주기자 zuk@kyeongin.com

2019-08-19 민정주
1 2 3 4 5 6 7 8 9 10
사람들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