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인터뷰]'헌혈왕'으로 불리는 정돈영 하남시 녹지허가팀장

103회 공로 인정 적십자 표창장도큰딸과 봉사 '부녀 홍보대사' 역할다친 팔 회복되면 다시 '기록 행진'"건강과 시간만 있으면 할 수 있는 봉사가 바로 헌혈입니다."정돈영(41·사진) 하남시청 건축과 녹지허가팀장의 별명 중 하나가 '헌혈 왕'이다. 정 팀장은 지금까지 103회 헌혈을 해 그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달 말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으로부터 표창장을 받았다.정 팀장이 처음 헌혈을 한 것은 일반 사람들과 마찬가지로 고등학교 2학년 때 학교로 혈액원의 헌혈버스가 찾아와 단체헌혈을 하면서였다. 이후 서울 신촌으로 대학을 다니면서 본격적으로 헌혈을 시작했다. "대학을 다니며 헌혈을 가장 많이 한 것 같아요. 직장이 있는 하남에 헌혈의 집이 없어 한동안 헌혈을 못했는데 2005년 11월 헌혈의 집 하남센터가 개소한 뒤에는 꾸준히 헌혈하고 있답니다."정 팀장이 15년 동안 헌혈을 꾸준히 한 이유는 누군가를 도우면서도 자신을 돌볼 수 있기 때문이다. 그는 "헌혈은 누군가를 도울 수 있는 봉사이자 건강체크와 최소한의 건강관리 등 나를 위한 일"이라며 "헌혈을 두려워할 필요가 없을뿐더러 주말에 조금만 시간을 내면 쉽게 참여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정 팀장은 "혈액원의 혈액이 부족하다는 뉴스가 연례행사처럼 나오고 있는데 그만큼 헌혈을 할 기회가 부족하다고 보인다"면서 "시민들이 쉽게 헌혈을 할 수 있게 헌혈의 집이 많이 생겼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하남시도 안정적 혈액수급 및 헌혈문화 확산을 위해 지난 8일 대한적십자사 서울남부혈액원에 헌혈장려물품으로 1만원이 충전된 지역화폐(하머니카드) 500장을 전달했다. 지역 화폐는 '헌혈의 집 하남센터(하남시 신장로 133)'에서 헌혈자에게 지급된다.정 팀장이 헌혈할 때마다 헌혈의 집에 같이 갔던 큰딸(중1)은 아직 어려 헌혈할 수는 없지만 대신 헌혈의 집에서 봉사활동을 펼쳐 부녀가 헌혈 홍보대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몇 년 후엔 부녀가 함께 헌혈의 집에서 나란히 누워 헌혈하는 모습을 볼 수 있지 않을까.마지막으로 그는 "여름에 팔을 다쳐 몇 달 동안 헌혈을 못 하고 있지만 괜찮아지면 다시 헌혈할 계획"이라며 "이웃사랑을 실천하는데 많은 시민이 동참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하남/문성호기자 moon23@kyeongin.com

2019-11-18 문성호

브레인리더한의원, 학부모 초청 지적장애·언어발달장애·틱장애치료 세미나 개최

브레인리더한의원 네트워크 진료팀은 오는 11월 28일부터 29일까지 이틀에 걸쳐 강남점과 부천부평점 2곳에서 지적장애·언어발달장애·아스퍼거증후군·ADHD 등의 신경발달장애에 대한 학부모 초청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이번 세미나에서는 기존에 연구 되어있지 않은 두뇌 발달 분야에 대한 한의학적인 이해를 돕고 자폐증, 아스퍼거증후군, 발달장애, ADHD, 틱장애 환자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더 나은 치료법의 일환으로 한의학적인 방법들을 공개할 예정이다.우선 27일에는 강남점에서 정덕진 원장이 '지적장애'에 대한 발표를 맡는다. 또 설재현 원장은 '언어발달장애'에 대한 내용으로 강연을 진행한다.28일에는 부천부평점 김범경 원장이 '틱장애 및 ADHD의 임상적 특징 등에 대한 사례를 발표할 예정이다.강연 이후에는 질의응답 시간도 마련돼 학부모들이 오랜 시간 궁금해 왔던 증상이나 개선방안, 아이의 기질, 지식과 감성 등에 대한 질문을 할 수도 있다.의료진은 "이번 세미나에서 발표되는 내용은 12년간 두뇌질환을 치료하며 연구해온 중요한 정보들로, 한방치료에 대한 정보가 필요한 환자와 가족들에게 쉽게 내용을 전달할 예정"이라며 "가정에서 아동의 치료와 양육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김태성기자 mrkim@kyeongin.com브레인리더한의원 의료진들

2019-11-18 김태성

수원시의회 의원봉사단, 지역 장애인들 위한 김장나눔 행사

수원시의회(의장 조명자) 의원봉사단은 18일 오전 수원시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최영화)에서 김장준비에 어려움이 있는 지역의 장애인들을 위한 김장나눔 행사에 함께 동참했다. 김장 봉사에는 조명자 의장과 이종근 기획경제위원회 위원장, 김진관, 한원찬, 윤경선, 최인상, 유준숙, 황경희, 조문경 의원 등 9명이 참여해 지역사회 봉사단체 참사랑나눔회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배추버무리기와 포장을 하는 등 이웃사랑 실천에 앞장섰다.이 날 담근 약 300포기의 김장김치는 지역사회에 거주하는 재가장애인들의 경제적인 부담감을 덜어주고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장애인 가정 70세대에 전달될 예정이다.조명자 의장은 "봉사자들께서 배추 속을 넣으면서 봉사자들의 따뜻한 마음도 더해져 김치 맛이 아주 좋을 것 같다"며, "장애인들이 소외감을 느끼지 않고 다함께 동행할 수 있는 사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11대 수원시의회 출범 이후 구성된 수원시의회 의원봉사단은 봉사와 기부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자발적인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오는 19일에도 우만종합사회복지관에서 배식지원 봉사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다./김영래기자 yrk@kyeongin.com조명자 수원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수원시의회 시의원들이 김장나눔행사에 참여했다. /수원시의회 제공

2019-11-18 김영래
사람들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