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몽골 울란바토르시 공무원 새마을교육 수료식

새마을운동중앙회는 지난 21일 몽골 울란바토르시 공무원 2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새마을교육 수료식을 개최했다.교육은 지난 18일부터 3박 4일간 일정으로 진행됐다.이번 교육은 새마을운동에 대한 기본이해와 사업추진 및 관리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공무원의 역할을 교육하고, 새마을운동을 통한 마을발전 경험의 공유를 통해 지속가능한 새마을운동 및 현지화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다와후 푸렙다와 울란바토르시 바양주르흐구 의회 의장은 "새마을정신의 핵심내용을 체계적이고 깊이 있게 배울 수 있어서 감사하다"면서 "새마을운동으로 한국을 단기간 내 발전시키고 국민들에게 근면·자조·협동 정신을 심었다고 생각한다. 교육기간 내에 배운 내용들을 연구해 몽골에 맞는 새마을운동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성헌 새마을운동중앙회장은 "자연환경을 최대한 복원하는 생명운동을 바탕으로 새마을운동을 뿌리 내리게 하고, 도시와 농촌을 균형 있게 발전시키는 새로운 새마을운동을 몽골에서 잘 전개하시기 바란다"며 "한국의 새마을운동 경험이 여러분들의 마을과 나라를 잘 사는 나라로 만드는 데 크게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성남/김규식기자 siggie@kyeongin.com몽골 울란바토르시 공무원 23명이 새마을교육을 수료했다. /새마을운동중앙회 제공

2018-09-22 김규식
1 2 3 4 5 6 7 8 9 10
사람들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