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광명 시립 푸드뱅크·마켓 행복바구니 운영 호평

광명시가 운영하는 푸드뱅크·마켓 '행복 바구니'가 생활형편이 어려운 주민들에게 요긴한 행복 바구니가 되고 있다.시는 지난 2013년에 기업, 단체, 개인 등으로부터 식품을 기부받아 차상위 계층, 기초생활수급 탈락자 등 저소득층을 지원하는 푸드뱅크·마켓 행복 바구니 운영을 시작했다.현재는 대한적십자사 광명지구협의회(회장·김순자)가 위탁받아 운영하고 있다.광명동과 소하동 등 2곳에서 푸드마켓을 운영하고 있고, 18개 동 행정복지센터에서는 이동 푸드뱅크를 운영할 정도로 규모가 확대됐다. 문을 연 후 지금까지 5년 동안 코스트코, NH농협, 이마트, 롯데제과 등 45개 기부업체로부터 68억 원 상당의 식품을 지원받아 이를 무려 29만 400여 명에게 지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푸드뱅크 293명과 푸드마켓 395명 등 식품지원 대상자 688명이 고객이다. 이들은 푸드마켓에 월 2회 방문해 한번에 3~5가지의 식품을 선택해 가져갈 수 있다.또 푸드뱅크는 매주 1회 18개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대상자에게 식품을 직접 배분하고 있는 등 호평을 받고 있다.김주학 시 복지정책과장은 "이용자들이 선호하는 라면, 된장, 국수, 간장 등의 기부처를 꾸준히 발굴해 이용자들에게 더 많은 도움을 주도록 하겠다"고 말했다.식품 기부나 지원을 원하는 시민은 광명 시립 푸드뱅크·마켓 행복 바구니(02-2619-1370) 또는 시 복지정책과(02-2680-2275), 각 동 행정복지센터로 연락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광명/이귀덕기자 lkd@kyeongin.com광명시의 한 행정복지센터 앞에서 푸드뱅크가 운영되자 대상 주민들이 푸드뱅크 현장을 찾아 자신들이 가져갈 식품을 고르고 있다. /광명시 제공

2018-11-18 이귀덕

남양주시, 도시브랜드화 위한 콘텐츠 발굴 시민참여 현답토론회 개최

남양주시는 지난 15일 정약용유적지내 문화관에서 '남양주는 정약용이다'도시브랜드화를 위한 콘텐츠 발굴과 활성화 방안을 논의키 위해 시민참여 현답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남양주 시민 4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남양주시 교육문화국장의 토론회 취지 설명을 시작으로 남양주시 역사인물인 정약용 선생의 도시브랜드화 에 대한 토론이 진행됐다. 토론 촉진자인 퍼실리테이터의 진행에 따라 토론회는 3시간여에 걸쳐 4개조로 나누어 진행됐으며, 정약용 찾아가는길(체험활동), 이모티콘 개발, 텀블러에 정약용선생님의 글귀과 이모티콘 넣기 등 여러 가지 아이디어들과 홍보방법 등이 제시됐다. 시 관계자는 "토론회에서 나온 실현가능성이 있는 제안내용들은 관련부서의 검토와 회의를 거쳐 시 정책에 반영,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토론회에 참여한 시민들은 "이제는 '정약용=강진'이라는 이미지를 벗고 '정약용=남양주'라는 이미지를 만들기 위해 시민들이 앞장서야 하며, 이 제안들이 실현돼 역사도시 '정약용의 도시 남양주'가 되기를 바란다. 앞으로도 이런 토론의 장이 많이 열려 더 큰 남양주로 발전하는 모습을 보고 싶다"고 참여소감을 밝혔다.남양주/이종우기자 ljw@kyeongin.com/남양주시 제공

2018-11-18 이종우

2018년도 남양주시그린농업대학 및 경영대학원 졸업식 개최

남양주시는 15일 농업기술센터 강당에서 '2018년도 남양주시그린농업대학 및 경영대학원 졸업식'을 개최했다. 이날 졸업식에는 조광한 시장을 비롯해 남양주시의회 의장, 내빈과 졸업생, 하객 등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3월부터 총 35주 140시간의 교육과정을 이수한 181명 졸업생을 배출했다. 이중 35주를 한 번도 빠짐없이 수업에 참석하여 교육의 열정을 보여준 그린농업대학 관광농업과 이향희 외 35명, 경영대학원 미래농업과 서정남 외 7명이 영광의 개근상을 받았으며, 헌신적인 봉사정신으로 학생회 자치활동에 대한 공로를 높이 평가받은 곽노근 총학생회장이 농촌진흥청장상을 수상했다. 또한 그린농업대학 채소과 김은자 외 3명이 성적우수상, 특용작물과 김홍균 외 3명이 논문우수상, 생활원예과 김재운 외 7명이 원활한 학사운영과 학생회 활동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학장으로부터 공로상을 수상했다. 그리고 경영대학원에서는 미래농업과 장현 외 1명이 성적우수상, 식문화과 오세권 외 3명이 원활한 학사운영과 학생회 활동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원장으로부터 공로상을 수상했다. 조광한 시장(그린농업대학장)은 "그린농업대학에서의 교육을 통해 얻은 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6차산업형 농업발전의 선두주자가 되시길 바라며, 농업인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남양주시도 계속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한편, 그린농업대학은 채소, 특용작물, 관광농업, 생활원예 4개과로, 경영대학원은 미래농업, 식문화 2개과로 운영되고 있으며, 학과별 전문농업기술 이론과 현장실습, 우수현장 벤치마킹, 농산물유통마케팅 농업세무 등의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유기농업기능사 및 화훼장식기능사 자격증 교육을 통해 39명이 국가기술자격증을 취득했고, 그린농업대학 8개 동아리활동을 통해 취미와 특기를 발굴하고 있다.그린농업대학 및 경영대학원은 매년 1월 중순에 모집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남양주시농업기술센터 농업교육팀(031-590-4566)으로 문의하면 된다.남양주/이종우기자 ljw@kyeongin.com농업기술센터 그린농업대학 및 경영대학원 졸업식을 가졌다. /남양주시 제공

2018-11-18 이종우
사람들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