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가족축제'인 이천체험문화축제, 5월 25~26일 예스파크 개최

이천시가 2013년부터 해마다 개최하고 있는 이천체험문화축제가 5월 25~26일 신둔면 소재 예스파크(도자예술마을) 대공연장 일원에서 개최된다. 이천체험문화축제는 아이와 부모들을 위한 가족축제다. 어린이집과 유치원생부터 초·중학생이 주인공이 되도록 특화된 축제이자 아이와 부모가 함께 정서적 유대감을 높일 수 있는 소통의 장이다.축제 프로그램은 유·무료를 합쳐 80여 가지로 아이들이 마음껏 에너지를 발산할 수 있도록 구성, 바쁜 일상과 학업에 지치고 뛰놀 곳이 마땅치 않은 요즘 아이들에게 안성맞춤이다. 특히 축제 기간 오전과 오후에 한 번씩 물총게임을 즐기면서 인절미도 직접 만들어 먹어볼 수 있다. 이와 함께 태권도와 사물놀이 공연도 볼 수 있다.또한 룰렛게임, 버블체험, 페이스페인팅 체험, 전통놀이도 무료로 즐길 수 있다.유료체험 프로그램도 다양하게 준비돼 있다. 체험객의 눈을 사로잡는 열기구 체험을 5천원이면 즐길 수 있으며 트랙터 마차타기, 다육심기, 3D목공퍼즐·수세미미스트·쌀비누·목각인형·우드샤프 만들기, 당나귀타기까지 축제장 전체가 거대한 체험장이다.같이 온 부모들을 위해 한지등(燈)·전구화분만들기, 쪽잎찍기, 스카프염색체험 프로그램도 준비돼 있다. 축제장에는 차량 1천600대를 동시에 주차할 수 있는 주차공간이 마련돼 있다. 경강선 이천역과 이천터미널에 20~25분 간격으로 셔틀버스도 운행할 계획이다.엄태준 시장은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체험문화축제는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이천체험문화축제가 5월 25~26일 신둔면에 위치한 예스파크(도자예술마을) 대공연장 일원에서 개최된다. 축제 포스터. /이천시 제공

2019-04-21 서인범

이천 송곡초, 오감만족 체험으로 만난 과학축제 개최

이천 송곡초등학교(교장·이영란)는 지난 18일 'Fun Science'를 주제로 과학축제를 개최했다. 송곡초는 '학교에서의 모든 교육활동은 이론에 멈추지 않고 우리 실생활과 연계돼야 하고 학생들이 쉽게 이해하며 삶에 적용할 수 있어야 한다'는 교육 방침에 따라 우리 주변 생활에 적용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중심으로 과학 축제가 진행됐다. 이날 과학축제는 전교생 66명이 참가한 가운데 전 교직원들이 힘을 모아 운영한다. 이 축제에서 학생들은 재미있는 과학 현상들을 직접 보고, 다양한 과학 관련 작품을 만들고 실험해 봄으로써 과학에 대한 흥미와 호기심을 충족시키는 장이 됐다. 올해 과학축제는 과학대회 및 선발 중심의 축제운영에서 벗어나 학생들이 과학에 대해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활동으로 구성돼, 학년별로 체험했던 슬러시 만들기, 비행기 날리기, 무게중심 삐에로 만들기, 곤충 비누 만들기, 헬리콥터 만들기, 부메랑 만들기, 바람으로 공 띄우기, 롤링볼, 고무동력기 만들기 활동을 통해 즐겁게 활동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특히 올해 '겨레과학'을 주제로 과학교과 특성화학교로 지정된 송곡초는 과학축제 활동들을 우리의 전통 과학과 연계해 운영함으로써 학생들이 우리 겨레과학의 우수성과 예술성을 동시에 느껴보는 기회가 됐다.이 행사에 참여한 4학년 최모 학생은 "모든 활동이 다 재미있었는데 특히 슬러시를 만들어 먹는 활동이 가장 재미있었어요. 재미있는 것도 하고 과학 원리까지 알게 돼 좋았어요. 내년 과학축제도 벌써부터 기다려져요"라고 소감을 밝혔다.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이천 송곡초등학교는 지난18일 'Fun Science'를 주제로 과학축제를 개최했다. /이천교육청 제공

2019-04-21 서인범

강동대 호텔조리제빵과 봉사동아리 '봉빵', 제빵 재능기부 펼쳐

강동대학교(총장·류정윤) 호텔조리제빵과 소속 봉사동아리 '봉빵'이 지난 19일 음성군 생극면에 있는 한울요양병원에서 제빵재능기부를 통해 나눔의 봉사를 실천했다.이번 봉사활동은 요양원에 계시는 어르신들을 위한 나눔의 봉사로 봉빵동아리 지도교수인 오명석 교수와 동아리 회장 문희수 학생을 비롯해 1·2학년 재학생들이 함께 휴면생지법을 이용해 단팥빵을 만들어 나눠 드렸다.휴면생지법은 냉동으로 반죽을 얼리고 다시 해동 후 빵을 만드는 제법으로 다품종 소량생산을 할 수 있어 제빵업계에서 각광받는 제빵법으로, 요양원에 드릴 단팥빵은 이틀에 걸쳐 전체 34명의 학생들이 참여해 만들었다.강동대 봉빵동아리 학생들은 한울 요양원에서 어르신들께 직접 만든 단팥빵을 나눠드리고 함께 말동무를 하며 산책을 하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봉사에 참여한 조주연 학생은 "재능기부를 통해 나눔의 참뜻을 배우고, 어르신들과 좋은 시간을 보낼 수 있어서 좋았다"며 "앞으로도 봉사활동을 통해 더 많은 분들께 맛있는 빵을 대접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강동대학교 호텔조리제빵과 소속 봉사동아리 "봉빵"이 지난 19일 음성군 생극면에 있는 한울요양병원에서 제빵재능기부를 통해 나눔의 봉사를 실천했다. /강동대 제공

2019-04-21 서인범

가평군, 봄철 임산물 불법 굴·채취 강력 단속

가평군은 다음 달까지 봄철 임산물 불법 굴·채취 단속과 산불의 주요 원인인 소각행위를 집중적으로 단속한다.이 기간 군은 산림과를 중심으로 읍·면 2명씩 총 12명의 불법 임산물채취 단속원을 고용하고 산림청 및 경기도 등 관계기관과도 협력을 이뤄 나가기로 했다.주요단속 대상은 △산행을 빙자해 산나물·산 약초 등을 불법 채취하는 행위 △사회연결망 서비스 인터넷과 관광버스 등을 동원해 산나물 채취자를 모집하는 행위 △산림 내 쓰레기 무단투기 및 계곡 등 경관 지역 훼손행위 △약용 수목, 조경수 등 불법 굴·채취 행위 등이다.또 산림인접지 내 소각행위나 임산물 채취자에 의한 산불 발생이 급증하고 있는 만큼 △산림으로부터 100m 이내 쓰레기 소각행위 △불을 피우거나 담배를 피우는 행위 △인화물을 가지고 산림에 들어가는 행위 등 산불예방 단속도 집중적으로 이뤄진다.한편 군은 산림보호를 위해 오는 5월 15일까지 봄철 산불 조심 기간으로 정하고 각 읍면에 산불 감시원 및 산불 전문예방진화대 등 총 82명을 취약지역에 배치해 순찰을 강화하는 등 산불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군 관계자는 "대부분 사람들이 타인의 산림 내 임산물을 채취하는 행위가 과거부터 관행적으로 이루어져 범죄가 된다는 인식이 부족하다"며 "이는 명백한 범죄행위로 지역주민과 등산객들의 각별한 관심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가평/김민수기자 kms@kyeongin.com

2019-04-21 김민수
사람들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