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수원시, 인구증가 태장동 분동 '망포1·2동' 신설

수원시가 태장동을 망포1·2동으로 분동(分洞)해 주민들에게 보다 질 높은 행정·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로써 수원시 행정동은 44개로 늘었다.수원시는 22일 망포1동 행정복지센터 임시청사(영통구 영통로90번길 4-16) 대회의실에서 청사 개청식을 열었다.망포1동 행정복지센터 임시청사는 늘푸른 벽산아파트 정문 인근 효요양병원 건물 1층(413㎡)에 들어섰다. 수원시는 망포지구 도시개발과 공동주택 입주 등 기존 태장동 인구 증가에 따라 늘어난 행정서비스 수요에 대처하기 위해 망포1동을 신설했다.지난달 말 기준 태장동 주민 수는 5만5천263명으로 수원시 43개 동 평균(2만8천860여명)의 2배가량 됐다. 망포1동 신설 후 동별 주민 수는 망포1동 3만1천85명, 망포2동 2만4천178명으로 조정됐다.망포1동에 소속되는 지역은 현대아이파크(1차) 1·2단지, 그대가 센트럴파크, 영통 e편한세상 1·2단지, 동수원 자이, 잠원초교 인근 영통로90번길 일원 등이다.조청식 수원시 제1부시장은 "망포1동이 생기면서 기존 태장동 주민들이 가까운 곳에서 더 편리하게 행정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됐다"며 "공간이 작은 임시청사에서 시작하게 돼 어려움이 있겠지만 살기 좋은 망포1동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배재흥기자 jhb@kyeongin.com

2019-04-22 배재흥
사람들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