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고양경찰서, 제7차 착한걸음 희망나눔 프로젝트 진행

고양경찰서는 17일 오후 화정역 문화광장에서 생활안전연합회, 무술보안관, 자율방범대, 어머니방범대, 시민경찰대, 모범운전자회 등 협력단체 시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7차 착한걸음 희망 나눔 프로젝트 합동캠페인'을 개최 했다.제7차 합동 캠페인은 다음달 16일까지 5만km를 목표로 어두운 골목길과 여성들이 많이 거주하는 다세대주택 밀집지역 등 범죄 사각지대에 대한 집중 순찰활동을 갖고 목표 달성시 기부금 500만원을 사회적 약자에게 지원할 예정이다.'착한걸음 희망 나눔 프로젝트'는 고양경찰서가 2016년부터 도보 순찰을 통해 관내 불우이웃과 범죄피해자를 돕는 기금을 마련하는 행사다.스마트폰 기부앱(app)을 활용, 경찰과 협력단체의 방범순찰 도보 거리를 측정, 10m에 1원씩 일정 목표 달성시 관내 사회적 약자를 지원하는 '기부순찰'을 슬로건으로 하고 있다.앞서 6차에 걸쳐 진행된 프로젝트에서는 고양경찰과 협력단체 등 2천160여명이 참여해 총 17만5천km 거리를 순찰, 기부금 1천750만원으로 희귀질환 아동 및 범죄피해자·보육시설 등에 생활비로 지원했다.강신걸 서장은 "범죄예방을 위한 도보순찰이 사회적 약자 지원 등 범죄예방에 큰 효과를 거두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안전은 물론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가시적인 순찰활동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고양/김재영기자 kjyoung@kyeongin.com고양경찰서 제7차 착한걸음 희망나눔 프로젝트 합동캠페인

2018-09-18 김재영

분당서울병원, 캄보디아 심장병아동 해외 의료 봉사

분당서울대학교병원이 지난 9월 8~16 캄보디아 프놈펜 헤브론메디컬센터에서 심장병아동 치료를 위한 의료봉사를 실시했다..캄보디아에서는 신생아 1천명 중 1%인 10명이 심장병 진단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부분의 소아 심장병 아동은 가난한 가정형편과 현지 의료사정으로 인해 제때 치료를 받지 못하고 여러 합병증으로 목숨을 잃는 경우가 많다.분당서울대학교병원은 2012년부터 캄보디아 심장병 아동을 우리나라로 초청해 수술을 지원하는 프로젝트를 실시했다.하지만 캄보디아와는 다른 기후 조건 등으로 감기와 같은 합병증이 빈번히 발생해 한국에서의 치료에 대해 어려움을 겪어 왔다.또한 캄보디아 의료진에 대한 교육의 필요성도 대두되면서 2014년부터는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의료진이 직접 캄보디아 현지를 방문해 수술을 해주는 방법으로 전환했다. 특히 분당서울대학교병원은 지난 2014년 캄보디아 현지에서 심장병 수술이 가능하도록 프놈펜 헤브론병원에 수술에 필요한 각종 장비를 직접 셋팅해 심장 수술실을 열었다.이와 함께 매년 의료진을 파견해 수술 의료봉사를 실시하는 한편 캄보디아 의료진에 대한 교육도 함께 하고 있다.올해로 7번째를 맞이한 의료봉사에는 흉부외과 임청 교수 등 16명의 의료진이 파견됐으며, 심장질환 아동 6명에 대한 수술을 마치고 돌아왔다. 아울러 2012년 한국에서 초청수술을 받은 아동 중 심장 복합기형으로 추가수술이 필요한 2명에 대해서도 재수술이 이뤄졌다.봉사팀을 이끈 임청 교수는 "우리도 국제사회의 일원으로서 인류의 건강을 위해 노력하고 있음을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됐다"면서"지난 7년 간 꾸준히 이어져 온 봉사활동과 교육 덕분에 캄보디아 현지 의료진들도 일정 수준 이상으로 술기와 의료기술을 배울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성남/김규식기자 siggie@kyeongin.com의료봉사 팀원들이 수술을 받은 환아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분당서울대병원 제공분당서울대학교병원 의료 봉사단 등이 캄보디아 심장병 아동들을 위한 의료봉사를 진행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분당서울대병원 제공

2018-09-18 김규식

성남 식품업체들 13년째 먹거리 나눔… 8억2400만원 상당

성남지역 식품 관련 업체들이 추석 명절 어려운 이웃과 정을 나누고자 13년째 먹거리 나눔 행사(사진)를 열었다.(사)우리식품제조협업인협회(회장·김영식)는 18일 성남시청 광장에서 6천400만원 상당 사랑의 식품 나누기 행사를 개최했다. 행사에는 협회에 속한 23개 식품사와 현대백화점 판교점, 롯데백화점 분당점, 이마트 분당점, 세이브존 성남점, SPC행복한재단, (주)서울식연이 나눔 행사에 참여했다. 이날 쌀, 라면, 빵, 고춧가루, 김 등 5천900만 원 상당의 업체별 취급 식품과 500만 원 상당의 성남사랑상품권을 불우이웃돕기 성품으로 기탁했다. 먹거리와 성남사랑상품권은 25곳 사회복지시설장을 통해 시설 한 곳 당 250만~260만원 씩 보냈다. 행사를 주최한 우리식품제조협업인협회는 성남지역에서 식품을 취급하는 43개 업체가 회원으로 속한 단체다. 2006년부터 매년 설과 추석 명절 때 회원사들이 기부한 식품 나눔 행사를 벌이고 있다. 그간 성남지역 사회복지시설에 8억2천400만원 상당의 먹거리를 기부했다.성남/김규식기자 siggie@kyeongin.com18일 성남시청 광장에서 열린 '사랑의 식품 나누기 행사' 에 참석한 김영식(왼쪽) 우리식품제조협업인협회장과 은수미 성남시장./성남시 제공성남시청 광장에 쌓여 있는 성남지역 식품 관련 업체들이 기부한 먹거리들을 은수미 성남시장과 시 관계자, 김영식 우리식품제조협업인협회장 등이 둘러보고 있다./성남시 제공

2018-09-18 김규식

여주시, 2018년도 주민참여 예산학교 개최

여주시는 지난 17일 여주도서관 여강홀에서 여주시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위원과 읍면동 지역 위원 약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도 주민참여예산학교'를 개최했다.이번 참여예산학교는 예산과정에 주민참여의 기회를 보장하고 지방재정 운영의 공정성 및 투명성 확보를 위한 '주민참여예산제도'의 심도있는 이해를 돕기 위해 추진됐다.특히 좋은예산센터 오관영 강사의 진행으로 이루어진 '참여예산의 이해와 운영사례' 특강에서는 주민예산참여제도의 유래와 지자체 운영 사례, 활성화 방안 등 다양한 주제를 폭넓게 다뤄 예산편성과 감독 과정에서의 주민 역할을 거듭 강조해 참여한 위원들의 큰 관심을 끌었다.김현수 여주시 부시장은 "예산과 관련해 주민 여러분께서 주시는 소중한 의견은 여주시민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충분히 검토할 예정이며, 내년에는 더욱더 다양한 생산적이고 건설적인 의견들이 수렴될 수 있도록 위원들의 많은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여주시는 앞으로 예산편성을 위한 주민참여예산위원회(지역회의 포함) 개최, 예산 관련 주민 의견서 작성, 주민참여예산제도 관련 조례 정비 등 맞춤형 주민참여예산제도 정착을 위해 지속해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 여주/양동민기자 coa007@kyeongin.com지난 17일 여주도서관 여강홀에서 열린 '2018년도 주민참여예산학교'에는 여주시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위원과 읍면동 지역 위원 약 100여명이 참석했다. /여주시 제공

2018-09-18 양동민
사람들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