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존

[화보]2018년 경기도 외국인유학생 문화대축전

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14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린 2018년 '경기도 외국인 유학생 문화대축전'에 참가한 학생들이 게임을 하며 즐거운시간을 보내고 있다./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

2018-09-14 김종택

[화보]뉴욕 패션위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유명 모델 벨라 하디드가 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열린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에서 팝스타 리아나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연합뉴스유명 모델 벨라 하디드가 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열린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에서 팝스타 리아나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연합뉴스유명 모델 지지 하디드가 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열린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에서 팝스타 리아나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연합뉴스유명 모델 지지 하디드가 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열린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에서 팝스타 리아나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연합뉴스유명 모델 벨라 하디드가 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열린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에서 팝스타 리아나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가수겸 배우 리아나가 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에서 모델들과 이야기 하고 있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리아나가 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에서 런웨이를 걷고 있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패션위크 마지막 날 행사 리아나 '새비지 X 펜티' 란제리 컬렉션이 열렸다. 사진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

2018-09-13 AP-FR81453 AP

[화보]뉴욕 패션위크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

11일(현지시간) 배우 케이트 베킨세일(왼쪽부터), 로지 헌팅턴 휘틀리, 다이애나 애그런과 할리우드 유명인사 니키 힐튼이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장에 나란히 앉아 있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배우 케이트 베킨세일(왼쪽부터), 로지 헌팅턴 휘틀리, 다이애나 애그런이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장에 나란히 앉아 있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패션위크 행사 중 미국의 패션 브랜드 '오스카 드 라 렌타' 패션쇼가 열렸다. 사진은 런웨이를 걷고 있는 모델들. /AP=연합뉴스

2018-09-12 Charles Sykes/Invision/AP-Invisi
1 2 3 4 5 6 7 8 9 10
포토존연재
지난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