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안전 지킴이 'CCTV 통합관제센터' 운영

김종호 기자

입력 2019-01-13 13:17:0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11001000730200033561.jpg
강화군 관제센터 운영 모습

인천 강화군이 각종 사건·사고와 재난·재해 상황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 운영하고 있는 'CCTV 통합관제센터'가 호응을 얻고 있다.

강화군청 옆 지킴이 센터 4층에 위치한 통합관제센터는 2016년 다목적 통합관제센터로 새롭게 태어난 후 175㎡ 규모의 상황실, 장비실, 운영실 등을 통해 방범과 어린이 안전, 문화재 감시 등을 목적으로 총 550대의 CCTV를 전문인력이 24시간 관제하고 있다.

군은 통합관제센터를 통해 지난해 각종 사건·사고와 관련된 CCTV 영상정보 221건을 경찰에 제공, 범인 검거에 결정적 도움을 주었으며, 관제요원이 신고한 범죄·재난예방신고도 65건에 이른다.

특히, 각종 범죄와 재난이 발생하거나 발생이 우려될 경우 경찰서, 소방서 등 관계기관과 구축한 신속한 대응체계로 재난예방 및 피해를 최소화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강화군 CCTV 통합관제센터는 실시간 관제를 통해 범죄뿐 아니라 화재 등 재난으로부터 군민을 보호하고 있다"며 "CCTV를 확대 설치해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김종호 기자 kjh@kyeongin.com

김종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