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평생학습동아리 '사랑과 하모니', 전국 기타동아리 경연대회 대상

이석철·최규원 기자

입력 2019-05-19 14:57:3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51901001591600077691.jpg
과천시 평생학습동아리 '사랑과 하모니'가 최근 전국 기타동아리 경연대회 출전, 대상을 수상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과천시 제공

과천시에서 활동하는 평생학습 동아리 '사랑의 하모니'가 지난 11~12일 대전 평송청소년문화센터에서 열린 '전국 기타동아리 페스티벌&경연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전국 기타동아리 경연대회는 콜텍문화재단에서 주최하는 행사로, 올해로 7회째를 맞는 전국 최대 규모의 기타동아리 축제다.

이번 대회에는 전국기타동아리 중 예선을 거쳐 본선에 오른 50여개 동아리의 1천여명의 기타동아리 회원들이 참여해 갈고 닦은 기량을 바탕으로 수준 높은 노래와 연주를 선보이며 치열한 경합을 벌였다.

사랑과 하모니는 영국의 전설적인 록밴드 '퀸'의 '보헤미안 랩소디'와 영화 '미녀는 괴로워' OST '마리아' 연주를 선보였다. 

지난 2008년 결성돼 25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는 사랑과 하모니는 과천 지역 내에서도 우수 평생학습 동아리로 선정될 정도로 활발한 활동을 벌이고 있으며, 다양한 지역 내 행사에서 공연을 하며 봉사를 실천하고 있다.

유재형 사랑과 하모니 동아리 회장은 "그동안 회원들이 열심히 연습했는데 좋은 결과를 얻게 돼 정말 기쁘다"며 "앞으로도 동아리 활동을 통해 지역 사회에도 기여하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과천/이석철·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

이석철·최규원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