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진강 수위 상승으로 연천군 '저지대 주민 대피' 메시지 발송

오연근 기자

입력 2020-08-05 19:10:4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연천군이 5일 오후 4시23분께 "북측의 황강댐 방류로 인한 임진강 수위가 급격히 상승 중이니 저지대 지역 주민들은 즉시 대피하기를 바란다"고 문자 메시지를 발송했다.

대상은 중·군남·미산·왕징·백학면 등이다.

군남댐 상류에 위치한 중면의 경우 마을 입구까지 임진강 수위가 올라 주민들은 연강갤러리와 면사무소로 대피하고 있다. 또 군남댐 하류인 군남·왕징면 등의 주민들은 마을회관 및 초등학교, 청소년수련원 등으로 대피 중이다. 

연천/오연근기자 oyk@kyeongin.com


오연근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