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4' 파리넬리 소찬휘 이주형, 여자 뺨치는 고음 "가수 퍼플제이로 활동"

이상은 인턴기자 기자

입력 2015-11-08 00:21:5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5110801000507500027841.jpg
히든싱어 이주형 /JTBC '히든싱어4' 방송 캡처

'히든싱어4' 파리넬리 소찬휘 이주형이 놀라운 고음을 선보였다.

7일 방송된 JTBC '히든싱어4'에는 가수 소찬휘가 원조 가수로 출연해 모창능력자들과 대결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는 남성 출연자가 소찬휘 모창능력자로 등장해 판정단을 놀라게 했다. 남성 출연자는 '파리넬리 소찬휘'라는 닉네임의 이주형이었다.

그는 2라운드 '현명한 선택' 무대 후 탈락했다. 이주형은 "노래로 제 소개를 하겠다"며 '울게 하소서' 한 소절을 열창했다.

매끄럽게 고음을 넘나드는 이주형의 노래솜씨에 박수갈채가 쏟아졌다.

이주형은 "변성기 후에도 미성이 유지가 됐다"며 'Tears'로 목을 푼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한 이주형은 퍼플제이란 이름으로 가수 활동을 하고 있다며 "작사, 작곡, 레코딩, 뮤직비디오도 제가 직접 찍는다"며 모든 작업을 손수 해결하는 인디 가수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상은 인턴기자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