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3총선 열전현장 인천] 문대성, "법률소비자연 불공정평가"

김명래 기자

발행일 2016-02-19 제3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문대성
○…새누리당 문대성(39) 남동구갑 예비후보는 법률소비자연맹이 최근 발표한 '19대 국회 의정활동 종합평가' 결과에서 자신이 하위 20위에 포함된 것에 대해 공정 평가가 아니었다며 18일 해명.

문 후보는 "IOC(국제올림픽위원회) 위원, OCA(아시아올림픽평의회) 집행위원으로 직의 특수성상 국제회의에 많이 참석했다"며 본회의 재석률이 낮게 나온 이유를 설명.

그는 "제가 참석하는 국제회의는 제 개인의 이익을 위함이 아니라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기 위한 노력"이라며 "지역발전뿐 아니라 국제적인 역할도 국회의원이 담당해야 할 일"이라고 강조.

남동구갑의 야당 후보가 법률소비자연맹 의정활동 평가에서 상위 20위에 포함된 사실을 선거운동에 활용하자, 문 후보는 자신이 19대 국회에서 한 '국제적 역할'을 적극 홍보하며 대응.

/김명래기자 problema@kyeongin.com

김명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