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3총선 열전현장]새누리 안산단원갑 김명연, 의료기사 직역단체 임원들과 현안 논의

김환기 기자

입력 2016-03-28 17:05:3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6032801002146800124591.jpg
새누리당 김명연(안산 단원갑) 후보는 27일 의료기사 직역단체인 안경사·치과기공사·작업치료사·의무기록협회 등 4개 단체 임원들과 현안을 논의했다.

이날 안경사협회 김영필 회장, 치과기공사협회 김춘길 회장, 작업치료사협회 전병진 회장 그리고 의무기록협회 안산지부 임원들은 "19대 국회 전·후반기 모두 보건복지위원으로 활동한 김명연 의원이 직역단체간 갈등문제를 적절한 대안책을 제시하며 해결해나가는 모습에 감동받았다"고 언급했다.

이어 "4.13 총선 에서도 좋은 결과를 얻어 20대 국회에서도 보건복지위원으로 활동해 의료기사들에게 지속적으로 큰 힘이 돼 달라"고 말했다.

김 후보는 19대 국회의원 임기 중 '의료기사 등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해 의료분야 직역간의 형평성 개선을 위해 노력해 왔다.

안산/김환기기자·khk@kyeongin.com

김환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