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3총선 열전현장]고양시정 더민주 김현미, "국민 두려워 하는 정치로 바꿀 것"

김우성 기자

입력 2016-03-31 14:45:5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6033101002450800143211.jpg
고양시정에 나서는 더불어민주당 김현미 의원이 31일 본격적인 선거운동을 시작했다.

이날 김 의원은 "문제는 경제이며, 투표가 정답이다"라는 말로 출정을 알렸다.

김 의원은 "우리는 IMF 외환위기 이후 가장 큰 시련을 맞고 있다"고 주장하며 "이 시련과 고통이 과연 누구의 책임이냐"고 시민들에게 물었다.

그러면서 "이번 총선은 민생을 파탄 낸 새누리당 정권 연장을 막고, 국민의 삶을 바꾸는 선거다. 투표로 심판해 달라"고 호소했다.

끝으로 그는 "서민과 중산층을 위한 경제정책을 만들겠다"며 "99%를 위한 경제, 대통령보다 국민을 두려워 하는 정치로 바꿔내겠다"고 강조했다.

고양/김재영·김우성기자 wskim@kyeongin.com

김우성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