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 정하영(김포을) 후보 양곡5일장서 유세

정 후보, "양촌을 다시 소생시키겠다"

전상천 기자

입력 2016-04-03 21:17:3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6040301000176300008101.jpg

더불어민주당 김포 을 정하영 후보는 지난 1일 양촌읍사무소 앞에서 열린 5일장을 찾은 양촌읍 주민들에게 선거 유세를 했다.

정 후보는 "국회에서 돈 벌어와 도시재생을 통해 양촌을 양촌답게 만들겠다. 양촌 주민들이 무엇을 원하는지 하나둘씩 챙겨나가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그는 "양촌은 지금 많은 외국인이 모여 서로 소통하고 소비하는 곳이 됐으나 치안에 문제가 생기고 있다"며 "외국인 주민들이 양촌에서 경제활동, 소비활동, 문화활동을 할 수 있도록 양촌 시민들이 도와달라. 외국인들이 양촌 시민들과 동화돼 상생할 길을 만들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정 후보는 "국회에 들어가 양촌읍 발전을 하나하나 챙겨 새로운 양촌읍을 만들어 나가기 위해선 여러분들의 힘이 필요하다"며 "이번 총선에서 선수교체를 해달라. 새누리당 심판해달라. 제가 새로운 변화,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이날 양촌읍 유세에는 더불어민주당 김포시 라 선거구 배강민 시의원 후보도 함께 참석해 정하영 후보와 자신의 지지를 함께 당부했다.

김포/전상천기자 junsch@kyeongin.com








전상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