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3총선 열전현장]국민의당 오산시 최웅수 후보, 무박 철야유세 돌입

김태성 기자

입력 2016-04-11 19:01:3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6041101000827100046241.jpg
국민의당 최웅수(오산시·사진) 후보는 공식선거운동 마감 시간인 10일 자정부터 12일 자정까지 무박2일 철야유세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최 후보는 주간에는 기존 유세일정대로 유세차를 이용해 오산 전역을 순회하고, 늦은 저녁부터는 식당·찜질방 등 야간 영업을 하는 장소를 찾는다는 계획이다.

또 환경미화원·택시기사 등 이른 새벽부터 업무를 시작하는 시민들을 만나 민심을 청취하고, 지지를 호소한다는 방침이다.

최 후보는 "지금 정치는 양당의 철밥통 구조"라며 "안철수와 함께 오산의 문제를 해결하는 해법 정치를 하겠다"고 말했다.

오산/김태성기자 mrkim@kyeongin.com








김태성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