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3총선 당선자에 듣는다] 이석현 (안양 동안갑·더민주)

"안양시민 삶의 질 높이고 힐링 정치"

김종찬 기자

발행일 2016-04-18 제5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안양동안갑 이석현 더민주
"부족한 사람을 압도적 지지로 뽑아주신 안양시민께 감사드립니다."

제20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안양동안갑 국회의원에 당선된 더불어민주당 이석현 당선자는 총선 승리에 대한 당선 소감을 이 같이 밝혔다.

그는 "20대 국회에서는 나라에 정의를 세우고 안양시민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무엇보다도 국민과 열심히 소통하면서 국민의 아픈 마음을 치유하는 '힐링정치'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어 "6선 의원으로서 당내화합에 노력하고 여·야간의 합리적 경쟁을 통하여 국민을 섬기는 대화 분위기 조성에 앞장서겠다"며 "때로는 지나치게 대립 되는 정국을 풀고 경제와 민생을 챙겨서 국민을 섬기는 국회가 되도록 여·야간 중재에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를 위해 그는 "우리의 미래인 청년들이 기회를 잃고 꿈을 잃고 있는 현실을 바로 세우기 위해 '하늘이 무너져도 정의는 세워야 한다'는 신념을 갖고 나라의 정의를 바로 세우겠다"며 "아울러 월곶~판교 복선전철에 비산역, 관양역을 반드시 설치하고, 서울로의 출퇴근을 더욱 빠르게 하기 위해 4호선 전철과 버스 증편을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와 함께 그는 "체육관이 없는 지역구의 각급 학교에 체육관을 짓고, 등하굣길 안전 강화, 누리과정 예산문제 해결 등으로 아이 키우기 좋은 안양을 만들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안양/김종찬기자 chani@kyeongin.com

김종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