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3총선 당선자에 듣는다] 조정식 (시흥을·더민주)

"4선 힘으로 문화교육복지 시흥 날개"

김영래 기자

발행일 2016-04-19 제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조정식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성공 유치와 70만 시흥시 도약을 위해 시민들과 함께 하겠습니다."

4·13 총선에서 승리한 더불어민주당 조정식(시흥 을) 당선자는 4선 고지에 올랐다.

중진반열에 오른 조정식 당선자는 "시흥시민께서 더불어민주당 후보인 저를 압도적으로 지지해주신 것은 벼랑 끝에 몰린 서민경제와 민생을 외면해 온 새누리당의 독주를 견제하고, 본 궤도에 오른 서울대 시흥캠퍼스 성공유치와 전철사업 등을 힘 있게 추진하라는 준엄한 명령이라고 생각한다"며 "갈등과 보복의 정치, 계층과 지역으로 분열된 우리나라를 상생의 정치로 통합하라는 시흥시민의 엄중한 요구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특히 조 당선자는 "선거기간 동안 많은 시민들을 만나 많은 말씀을 들었고, 시흥시 최초의 4선 국회의원으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시흥시민 여러분의 염원을 담아 앞으로 4년 서민경제 살리는데 앞장 서고 4선 국회의원의 힘으로 시흥발전, 완성하겠다"고 강조했다.

조 당선자는 "서울대 시흥캠퍼스를 완성해 배곧신도시를 명품 문화교육도시로 키우고 노면전철(트램), 월곶판교선과 신안산선, 배곧대교와 제2외곽순환도로, '스마트카 시티(토취장)'개발도 조속히 착수하겠다"고 설명했다.

조 당선자는 끝으로 "월곶항 매립 등 다양한 지역 공약을 시민들과 함께 풀어가며 시흥을 문화교육복지도시로 발돋움시켜, 시흥시를 교육과 문화가 꽃피는 70만 중견도시로 발전시키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시흥/김영래기자 yrk@kyeongin.com

김영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