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안재현, 박소담과 키스 실패 "승부욕 자극해"

이상은 인턴기자 기자

입력 2016-08-21 00:10:4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6082101001274000062291.jpg
신데렐라와 네명의 기사 /tvN 금토드라마 '신데렐라와 네명의 기사' 4회 방송 캡처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안재현이 박소담에게 키스를 시도했으나 실패했다.

20일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에서는 강현민(안재현 분)이 은하원(박소담 분)에 대한 호감을 드러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현민의 방에는 아침부터 은하원의 방문을 했다. 그러나 은하원이 강현민을 깨우기 위해 그의 방에 난입하며 강현민은 은하원과 키스에 성공하지 못하고 꿈에서 깼다.

강회장(김용건 분)에게 세 형제를 함께 식사하게 만들라는 미션을 받은 은하원은 강현민에게 아침을 함께 먹자고 제안했다.

강현민은 "나 집에서 밥 안 먹는다"고 거절했고, 은하원은 "지금부터 먹이려 한다"며 강현민을 다그쳤다.

은하원이 떠난 뒤 강현민은 지난 밤을 떠올렸다. 당시 은하원은 키스를 시도하는 강현민을 발로 차고 자리를 떴고, 강현민은 은하원의 행동을 떠올리며 "승부욕 자극한단 말이야"라고 혼잣말 했다. 

/이상은 인턴기자 lse@kyeongin.com


이상은 인턴기자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