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인천송도국제마라톤대회] 영광의 얼굴| 하프코스 여자부 우승 첸야펜

"평탄한 코스 좋아… 내년에도 우승 목표"

김주엽 기자

발행일 2016-10-03 제8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마스터스 여자부 하프코스 부문에서는 대만의 첸야펜
마스터스 여자부 하프코스 부문에서는 대만의 첸야펜(25·Chen-Ya-Fen·사진)씨가 1시간 27분 21초의 기록으로 결승점을 통과하며 우승 트로피를 손에 넣었다.

첸씨는 "오늘 비가 오고 날씨가 좋지 않아서 기록이 좋지 않을 줄 알았는데 결승선을 가장 먼저 통과해 정말 기쁘다"며 "끝까지 응원해 준 남자친구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첸씨는 이번 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인천에 처음 방문했다고 한다.

첸씨는 "송도에 처음 와봤는데 도시 전경도 깨끗하고, 코스가 평탄해 정말 달리기 좋은 것 같다"며 "내년에도 대회에 참가해 우승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웃으며 말했다.

/김주엽기자 kjy86@kyeongin.com

김주엽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