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전역 초미세먼지 주의보… "야외 활동 자제해야"

강효선 기자

입력 2017-03-21 10:10:1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댓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7032001001518300073471.jpg
미세먼지가 나쁨을 나타낸 20일 강원 춘천시 도심 하늘이 뿌연 날씨를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경기도가 21일 자정께 남양주, 구리, 광주, 성남, 하남, 가평, 양평 등 7개 시·군에 초미세먼지(PM 2.5) 주의보를 발령했다.

경기도는 전날부터 중부권, 남부권, 북부권 등 24개 시·군에 차례로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내렸다.

이로써 초미세먼지 주의보는 경기도 31개 시군에 발령 중이다.

초미세먼지 주의보는 권역별 평균농도가 2시간 이상 90㎍/㎥ 이상일 때 내려진다.

초미세먼지는 머리카락 굵기의 30분의 1 정도로 작아 호흡기에서 걸러지지 않고 허파꽈리까지 그대로 침투하기 때문에 미세먼지보다 인체에 해롭다.

도 관계자는 "노약자와 어린이, 호흡기 및 심혈관 질환자는 바깥 활동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강효선기자 khs77@kyeongin.com


강효선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