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공직자 사퇴 시한 3분전 경남지사직 사퇴… 보궐선거 결국 무산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7-04-10 09:51:3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7041001000614100029891.jpg
홍준표 경남지사직 사퇴.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가 9일 오전 서울 여의도 한 식당에서 노재봉 전 총리와 만나 대화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인 홍준표 경남도지사가 공직자 사퇴 시한 3분 전에 지사직을 사퇴했다.

경상남도의회 박동식 의장은 홍 지사가 9일 오후 11시 57분에 사임통지서를 전자문서로 보내왔다고 밝혔다. 이어 1분 뒤인 오후 11시 58분에 인편으로도 사임통지서를 전달받았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경남도선관위에는 이날 중 홍 지사의 사퇴통지가 없어 도지사 보궐선거는 무산됐다.

박 의장은 "도지사 사퇴를 확인했다"며 "도민이 홍 지사 사퇴에 대해 걱정을 많이 하는데 도정에 차질이 없도록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홍 지사는 10일 오전 이임식을 갖고 대선 후보로 본격 행보에 들어간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